추적자가 남긴 흔적들 편, 고준희를 칭찬 할 수밖에!

추적자가 남긴 반향은 참으로 어마어마하다. 단순히 자식을 잃고, 아내를 잃은 아비의 복수극이 아닌.. 이 사회가 떠 안고 있는 부조리에 대한 경각심을 주는 차원에서 이 드라마는 실로 놀라운 흔적을 남겨놓게 된다.

<추적자>가 보여준 문제는 대한민국에서 현재 일어나고 있는 모든 부조리를 총망라 해 놓은 듯 그 영역도 다양했다. 정치권, 언론, 사법부, 재벌 등 힘을 가진 이들의 부패한 힘은 소시민의 가정을 언제라도 파탄에 몰아넣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예로 몸서리 쳐 질 정도로 안타까운 일들의 연속인 모습이 보여졌다.

그렇다고 힘을 가진 이들의 문제만 다룬 것도 아니다. 이 사회를 구성하고 있는 소시민들도 자신의 역할을 제대로 하지 않을 때, 언제라도 찾아오는 불행은 스스로 구제를 하지 못한 것임을 알려주는 역할에도 이 드라마는 직접적인 언급들을 마다하지 않았다.

자신이 바라는 변화는 누가 해 주는 것이 아닌, 스스로가 만들어 가는 것이라고 투표를 독려하는 모습 또한 빼 놓을 수 없는 명장면으로 등장한다. 당하고 후회하기 보다는 끊임없이 새로운 사람을 뽑아 검증하고, 내리는 과정이 있지 않다면 언제든지 부당함에 대항할 힘을 가질 수 없다는 메시지는 많은 생각을 가지게 하는 기회였다.

극 중 서지원은 공정한 사회를 만들고자 하는 정의에 선 인물 중에 한 명이다. 그러나 자신이 아무리 깨끗하고자 하더라도 주변이 깨끗하지 않음은 곧 그녀에게 엄청난 마음의 고통을 안겨다 주는 계기가 된다.

세상에서 제일 깨끗할 수는 없겠지만, 그렇다고 하더라도 이렇게까지 부패한 권력이 된 자신의 가족을 보고 좌절을 하지 않을 수는 없는 법. 자신의 언니와 형부가 지은 범죄는 도저히 용납이 되지 않는다. 그래서 최소한의 인간의 도리는 하고 살자는 의미에서 형부와 언니를 설득하려 하지만, 이미 악의 수렁으로 발길을 옮긴 이들을 멈춰 세우지는 못하는 인물로 좌절을 하게 된다.


이제 그녀에게 남은 거라고는 선택뿐. 그녀에게 놓인 선택은 정의로움에 거스르는 선택을 할 것이냐.. 아니면 정의로움을 수행하느냐의 두 가지 길 뿐이다. 하지만 그런 번민을 떨쳐버리고 택한 정의라도 가족에 대한 끊이지 않는 아픔은 존재하게 마련이다.

<추적자> 모든 방송을 마치고 특별 편성된 <추적자가 남긴 흔적들> 편에서 보인 ‘고준희’의 진지한 면은 많은 놀라움을 줬다. 한 배우가 작품을 대하는 자세가 진지함은 기본이라고 하지만, 고준희가 인터뷰에서 보여준 배역에 대한 고민의 흔적은 칭찬을 아끼지 않을 수 없게 한다.

다른 연기자들 또한 너무도 이 작품을 사랑하고 있었지만, 고준희의 인터뷰가 왠지 특별해 보였던 것은 그녀가 인터뷰 중 보여준 먹먹한 슬픔이 드러난 장면 때문이었다. 너무도 아픈 진실 앞에 흔들리는 서지원 역이 어떠했는가? 라는 질문에 차근차근 마음을 표현하는 장면에서 기어코 당시 생각에 젖어 들어 울먹거리는 모습은 놀라움이었다.

이제 끝났구나! 싶어서 좋아하기 보다.. 작품을 멀찌감치 보는 자세이기 보다.. 아직도 그 상황에 몰입을 해 잊지 못하고 울컥거리는 그녀의 모습은 얼마나 진지하게 작품을 대했는가! 를 보여주는 장면이기도 했다. 아무래도 그녀에게 <추적자>는 당분간 어떠한 상황을 생각하면 눈물부터 나는 작품으로 받아들여지지 않을까 싶다. 아직도 고준희는 ‘서지원 역’에서 못 빠져 나왔다. 아주 예쁘게도..!!

* 여러분들의 추천(view on)은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7)

  • 2012.07.25 07:13 신고

    어떻게 하다 보니 이 드라마를 제대로 못 봤어요.
    사회에 경종을 울리는 이런 드라마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 2012.07.25 09:26 신고

    정말 예쁘네요~ㅎㅎㅎ 아주아주 올바른 배우의 자세가 아닐까 싶습니다~ㅎㅎㅎ
    이런 배우들의 연기를 보면 왠지 고마워지는 이유가 뭘까요?
    최선을 다하는 모습은 항상 보기 좋은것 같아요~*^^*

  • 2012.07.25 09:28 신고

    이런 드라마 또 나오면 좋겠어요
    참 재미있게 봤는데

  • 2012.07.25 10:02

    비밀댓글입니다

  • 사주카페
    2012.07.25 11:50 신고

    안녕하세요. 블로그 글 잘 읽고 367번째 추천드리고 갑니다.
    사주는 한 번 보고 싶지만 직장다니면서 시간이 안되고 금전적으로 어려우신 서민 분들을 위한
    "무료"사주카페 소개해 드립니다. 언제든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다음 검색 창에 "연다원" 또는 "연다원 사주카페"를 검색하시면 방문하실 수 있습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