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쇼, 윤여정이 보여준 화려한 싱글의 멋

싱글 남녀에게 ‘화려한’이라는 단어를 붙여서 ‘화려한 싱글’을 만드는 것은 조금이라도 마음의 위안을 받고 싶어하는 사람들의 심리에서 붙여진 것일 게다. 굳이 화려한이란 단어를 붙이지 않아도 싱글이란 삶을 살아가는 이들은 모두 제 각각의 사정을 가지고, 스스로 선택하거나.. 혹은 어쩔 수 없이 싱글로 살아가기 마련이다.

싱글로 살아가는데 어떤 말로 자신의 상황을 위로 받고자 의미 하나를 보탠다고 그 삶이 갑자기 좋아지는 것도 아니고, 위로가 되는 것도 아닌데도 사람들은 굳이 그런 의미 하나를 더 보태려 애를 쓴다. 잠시는 마음의 위로가 된다고 하더라도, 장기간의 삶을 놓고 보자면 매번 찾아오는 반복되는 외로움에 또 어떤 의미를 가져다 붙일지를 몰라 고민하는 것이 그런 싱글들의 고민일 것이다.

<고쇼>에 출연한 윤여정과 최화정은 각자 다른 방식의 과정을 거쳐 현재 싱글로 살아가는 사람들이다. 윤여정은 결혼 생활을 실패한 과거가 있고, 최화정은 결혼은 아직 안 했지만 연인과의 이별 후 싱글로 지내고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하지만 어떻게 생각하는가에 따라서 싱글 생활이 마음의 동요를 일으킬 정도로 외로운 것만은 아니라고 윤여정과 최화정은 현실에 잘 적응을 해 가면서 살아가는 모습들이다. 그 중 싱글이 된 연차가 적은 고현정이 외로움을 논하고, 어떻게 그 상황을 넘겨야 하는지에 대해서 궁금해 할 때 윤여정은 그만의 노하우를 독설이란 효과적인 방법으로 고현정에게 주입시키게 된다.


외로울 땐 어떻게 할까? 라는 생각을 가진 고현정이 어쩔 때 옆에서 말을 들어주고, 머리 한 번 쓰다듬어 줄 수 있는 사람이 있었으면 한다는 현실과는 먼 생각을 하자… 윤여정은 현실을 제대로 보라는 듯 디스를 하는 모습을 보인다.

굳이 외로워 하는 모습을 보이고 싶지 않은 윤여정은, 돌아보면 그런 여자들 많다. 머리 이렇게 길어서~!! 라는 말을 했는데, 하필이면 고현정이 정확하게 그와 일치하는 통에 대고 디스를 하는 모습이 연출이 되고 만다.

오랜 싱글의 생활을 경험한 윤여정으로서는 당연한 말이었는지도 모른다. 겪어보니 그런 걱정은 다 쓸 때 없는 걱정이란 것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던 것이 바로 그녀였기에, 해결도 안 되는 고민거리를 안고 앉아서 신세타령하는 모습은 애초에 싹을 잘라버리고 싶었던 모습일 것이다.

인생을 살아보면, 아니 조금만 생각해 봐도 아는 사실을 마음이 여린 인생들은 바로 앞을 벗어나지 못하고 고민에 고민을 거듭하는 모습을 보여 바라보는 이를 답답하게 한다. 다양한 인생을 살아본 것은 아니더라도 그 세월의 반복 속에 부대끼며 본 모습들은 겪어보지 않아도 알만한 일이었기 때문에 미리 조언을 할 수 있는 것일 게다.

인생 살아가는데 자신이 책임질 수 있거나 하고 싶은 것을 꼭 남자에 기대어 못하는 것이 구차한 것을 알기에 그녀들은 당당히 벌어서 당당히 쓰는 모습들을 보여주게 된다. 그녀들이 지금 당당히 사는 모습은 그런 모습에서 벗어난 모습이란 것을 알게 한다.


싱글로 살아가는 것이 비참한 것도 아닌데, 이 사회는 굳이 그런 사람들이 비참하고 외로울 것이다! 라며 인식을 하고 살아간다. 그래서 쓸 필요도 없는 ‘화려한’이라는 단어를 사용하여 상황과는 다른 외로운 인생으로 몰아넣는 것이 바로 이 사회다.

윤여정의 모습에서 비춰진 삶의 방법 속에는 자신을 숨기고 살고 싶은 마음도 없거니와, 싱글로 살아가는 것이 불편한 것도 없음을 느끼게 한다. 현재 자신이 집에 들어가면 TV를 좋아하지도 않으면서 트는 모습은 굳이 외로움이란 단어로 속박할 수 있는 행동일 수는 있겠으나, 굳이 가두려 하지 않는다면 당당히 살아갈 수 있는 방법도 있다는 것을 그녀는 <고쇼>를 통해서 보여줬다.

윤여정 그녀가 당당해 보이는 것은 사회가 만들어 낸 관념에 속박되지 않는 자유로운 자신의 생활과 말을 하며 살아가고 있기 때문이다. 싫고 좋음을 이야기 할 줄 아는 그녀는 말하고 싶은 사람의 이름을 직설화법에 담아 이야기하는 모습으로 호탕한 재미를 느끼게 했다. 화려한 싱글로 포장을 하려 해 주지만, 그 조차도 뭔가 인위적이라 느껴진 그녀는 자신을 ‘화려한 독거노인’이라 표현할 정도로 당당했다. 자신의 위치를 알고, 자신이 어떻게 해야 당당하게 살 수 있는지를 알고 있기에, 또한 그런 삶을 살고 있기에 그녀의 당당한 모습이 싱글로서 화려해 보인 이유가 되었다.

* 여러분들의 추천(view on)은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