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경란, 이렇게 건강한 프리 아나가 또 어딨나

자신의 꿈을 위해 인생에서 가장 탄탄한 밧줄을 끊는 이가 과연 몇이나 될까? 아마 그런 강심장을 갖은 이는 많지 않을 것이다. 그러나 그런 과감한 결정을 하는 아나운서 둘이 근래 눈에 띄었고, 그 첫 번째가 최송현이었다면 두 번째는 김경란 아나운서가 눈에 띈다.

<라디오스타>에는 야생으로 나온 아나운서라는 부제로 4인의 프리랜서 아나운서가 등장했다. 왕종근, 윤영미, 김성경. 그리고 김경란. 이들은 각자의 다른 사연으로 프리랜서로 독립했고, 그렇게 크게 주목받을 만큼 프리랜서로 대단히 대중에게 알려진 것은 아니다.

대체 언제 프리를 선언했지? 라는 생각도 들지만, 그래도 그들을 지켜본 대중이라면 어느 시기에 프리랜서로 나왔다는 것을 알리라 생각이 든다. 그 중 김경란 아나운서는 지난해 큰 용기를 내고 가장 주목받는 KBS 아나운서 직함을 내려놓았다. 그리고 선택한 것이 봉사의 길이었다.

사실 이 과정은 그 어떤 아나운서가 보인 길과는 분명 다른 길이었다. 보통의 경우라면 프리랜서 선언을 하고 타 방송사로 가는 것을 주저하지 않거나, 가지 못해도 그간 하지 못했던 행사 진행 MC로 활동하는 것이 당연한 것처럼 느껴지게 했던 것이 그녀의 선배들이 보인 발자취였다.


앞에 잠시 이야기한 최송현은 그렇게 꿈꾸던 배우의 길을 가기 위해서 오롯이 정진했지만, 일부 타 아나운서들은 할 것 안 할 것 가리지 않고 하는 모습들을 보인 것은 우리가 쉽게 보던 모습들이었다.

프리가 되는 과정에 문제는 있었지만, 김성주와 신영일은 타고난 진행 솜씨와 성실성으로 타 방송사에서 주가를 높이며 자신을 발전시켜 나갔고, 이런 성공적인 삶이 그저 부럽기만 했는지 전현무의 프리 선언은 가장 보기 흉한 모습으로 남기도 했다. 전현무는 프리 선언을 하기 시작 전부터 스스로 SM C&C에 들어간다는 정보를 흘리며 썩 좋지 못한 매듭을 맺었다.

그들이 프리 선언을 하는 이유는 기본적인 환경이 열악한 것도 있기에 무조건 이해를 하지 않는 것은 아니지만, 어차피 같은 업계에서 일하면 어떠한 상황이 생길지 모르는 상황에 좋지 못한 매듭은 그리 좋게 받아들여지지 않는다.

허나 <라디오스타>를 통해서 만나본 김경란은 이미 알려졌다시피 프리 선언을 하면서 봉사 활동을 위한 것이라고 해서 놀라움을 줬다. 프리를 선택하는 이유가 봉사활동을 하기 위해서라니! 어찌 놀라지 않을 수 있겠는가!

그렇다고 김경란이 마더 테레사 같은 헌신적인 봉사를 평생 하지는 않겠지만, 그 인생에서 가장 활력 있는 삶 중 한순간을 떼어내어 헌신하고 봉사하는 것은 정말 놀라운 일로 받아들여도 될 것이다.


아이티 대지진이 일어나고, 방송차 촬영을 가서 보고 느낀 참혹한 현실은 그녀를 더욱 갈등하게 하고 끝내 결정할 수 있는 용기를 줬을 것이다. 폐허가 된 나라에는 꿈과 희망이 모두 사라진 상태였고, 그 모든 상황을 지켜보며 느끼는 이의 감정 또한 절망이었을 것이다.

그러나 한 줄기 희망도 못 느낄 것 같은 그곳에서 아이들이 봉사하러 온 자신들에게 느끼는 그 따스한 희망의 순도 100%의 웃음은 더욱 큰 용기로 자리할 수 있었고, 김경란은 더욱 힘을 내 봉사할 수 있게 됐다고 한다. 

공포와 절망적인 상황에서 봉사하러 온 사람들의 마음 때문에라도 피부가 희다고 느낀 그 아이들의 순진무구한 생각. 나도 봉사를 하면 저 언니 누나처럼 흰 피부를 가진 따스함을 가질 수 있을까! 하는 그들의 순수함은 김경란에게는 더욱 큰 응원이 되었을 것이다.

게다가 그 탄탄한 직장을 그만두는 상황을 만류할 것 같은 부모님은 여느 부모님과는 달리 딸의 의견을 존중해, 밥 한 끼 사 먹이며 응원을 해 주려 했다는 말은 왜 그런 착한 딸이 세상에 나올 수 있었는지를 알 수 있게 하는 장면이었다.

지금 당장 더 잘 되기만을 원해서 프리를 선언하고 조급하게 움직이지 않는 김경란. 열정을 다해서 잠시라도 누구에게 온기를 전해주려는 마음은 감동일 수밖에 없다. 봉사에 대해 이야기를 할 때 활활 타오르는 기운을 보이며 의욕적으로 말하는 모습은 진심으로 행복한 이의 모습을 느끼게 했다. 봉사활동이 끝난 이후 어떤 프로그램을 맡을지 모르지만, 건강한 멘탈을 가진 그녀의 프로그램이 무척이나 기다려질 수밖에 없다.


* 여러분의 추천(view on)은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9)

  • 2013.02.21 07:47

    참 용감한 분입니다.
    꿈을 이루기 위해 진정한 행복을 위해
    좋은 선택하셨고 생각됩니다.

  • 2013.02.21 09:23

    정말 멋지다

  • 2013.02.21 09:30 신고

    잘보고갑니다. 멋진 하루되세요^^

  • 2013.02.21 10:26 신고

    저도 방송봤는데 해외봉사 이야기 할 때 김경란의 밝고 확신에 찬 모습이 참 예뻤습니다.
    해외봉사를 위해 아나운서를 그만 둔 정말 멋지고 건강한 아나운서네요. 바람나그네 님 트래백 걸고 갑니다.

  • 2013.02.21 10:40

    아나운서 김경란 TV광고 출연한 사연~~^^ http://www.isoi.co.kr/movie/movie_info_201301.php

  • 보람
    2013.02.21 13:01

    봉사얘기 하는데 정말 활기가 띠더라구요.. 정말 그일을 사랑하고 즐거워 한다는것이 느껴졌어요.. 아이티 아이들 이야기 하는데 제가 다 마음이 찡하더라구요~ 얼굴고 예쁘고 마음고 예쁘고~ ^^ 정말 잘됬으면 좋겠어요~

  • 분대장
    2013.02.21 16:08

    김경란 아나운서 . 대단하군요. 존경할만 하군요.
    순수한 마음을 갖고 봉사하시는 마음...저같은 사람은 이렇게 선택하지 못 할거 같아요.
    행복한 마음, 따뜻한 마음을 위해 응원합니다.

  • 2013.02.22 09:47

    김경란아나운서 훌륭합니다 ^^ 잘봤습니다

  • 아유
    2013.02.22 10:39

    다 돈 더 벌려고 하는 짓
    애쓴다 이미지 만든다고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