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의 추락에 유재석도 추락? 한심한 언론


[부제] 왜 유재석은 강호동의 봉이어야 하나?

방송계와 언론계에서 수 년 간 변하지 않는 현상이 있다면 유재석과 강호동을 엮는 현상이다. 유재석과 강호동이 투 톱을 이뤘던 수 년간 언론계의 기사는 늘 이들을 엮어 기사 쓰기를 즐겨 했다. 그만큼 이들의 비교 기사는 민감한 문제가 되어 매번 다툼을 낳게 하니, 꽤 자극적인 주제임에는 분명했다.

문제는 투 톱이라는 것을 만든 것은 대중의 순수한 움직임보다는 언론계의 움직임이었다는 데서 기분이 그리 썩 좋지 못하게 한다. 대중은 언론에 의해서 조종당하는 꼭두각시가 됐고, 언론은 바른 언론의식을 잊은 채 두 사람을 이용해 자극적인 기사로 매번 싸움을 유도해 지금까지도 효과를 보고 있다.

방송계에서는 이런 문제를 싫어할 리 없다. 처음부터 순수하지 못했던 싸움판의 모습이라도, 화제성에서 단연 앞서는 이들을 경쟁적으로 프로그램에 활용해 1인자로 앞세우고 그 뒤로 줄을 세우는 것은 무척 좋은 효과를 불러오기에 너도 나도 그들을 최고의 자리로 모시게 됐다.

그 효과를 본 것은 지난해까지! 언론과 방송계가 눈 질끈 감고 경쟁적으로 만든 거품 효과가 빠진 것은 지난해 강호동이 세금 탈루 문제로 방송가를 떠나던 시기였다. 세금 탈루 문제가 터지기 전부터 강호동의 실력 면에서의 거품은 사실 빠지고 빠진 상태였지만, 방어를 위한 심리의 언론인들(기자, 평론가 등)의 움직임으로 그나마 유지되는 것처럼 보였던 것이 당시의 숨겨진 모습.

영원하리라는 기대는 사실 대중이 가졌던 것이 아니다. 방송계가 원했고, 그를 이용한 효과를 보는 언론들이 원했기에 이 현상이 좀 더 유지될 수 있었던 것일 뿐. 명백히 2년 전부터 투 톱 체계는 원 톱 체제가 되었다.

그런데 여기서 중요한 것은 원 톱 체계를 원 톱 당사자는 원치 않았다는 것. 유재석은 적어도 2년 전부터 자신이 원 톱으로 나서는 것에 대해서 스스로 견제하는 모습을 은연 중에 보여왔다. 그 움직임은 자신이 뒤로 빠지고 다른 캐릭터를 부각시키는 것에서 찾아볼 수 있다.

유재석은 <런닝맨>이나 <무한도전>에서 자신이 앞에 나서기보다는 뒤에 서서 다른 이의 캐릭터를 잡아주는 역할에 더 힘 썼다. 물론 그가 활약해야 할 때는 반드시 앞에 나서서 이끌었던 것도 사실. 그러나 결코 먼저 앞에 서려 하지 않았다.


방송가에 ‘잠정은퇴’라는 개념을 만들고, 얼마 되지 않아 다시 복귀를 알린 강호동은 마치 대중이 그의 복귀를 바라는 것처럼 포장되어 다시 복귀했다. 하지만 그를 원하는 것은 대중보다는 방송계와 언론계였다.

전체 예능의 인기가 예전만 못한 현상은 마치 강호동이 없어서 그런 것처럼 포장되어 그의 복귀를 정당화시키는데 사용됐다. 그의 능력이 대단한 것처럼 떠받들어졌지만, 그게 아니란 것은 그의 복귀부터 증명됐다.

그가 없는 예능 프로그램이 오히려 성공하는 시대. 이 시대는 근 10년의 세월 동안 늘 비슷한 예능을 보고 지칠 대로 지쳐있던 상태였다. 그러나 최근 20~30대 젊은 층이 좋아하는 예능은 병맛코드와 직설적인 예능의 맛에 따라 작위적인 느낌보다는 재미는 덜해도 신선한 것을 찾는 시대에 고래고래 소리 지르며 막무가내 캡틴으로 군림하는 강호동은 그 맛을 채우지 못했다.

그가 복귀하며 맡은 예능 <스타킹>, <무릎팍도사>, <우리동네 예체능>, <달빛 프린스>, <맨발의 친구들> 중 <달빛프린스>와 <무릎팍도사>는 폐지가 됐고, 이제 세 프로그램만 진행하는 상태지만, 역시나 세 프로그램 모두 불안하긴 마찬가지.

<스타킹>은 박미선이 맡았을 때도 항상 비슷한 시청률을 유지했었기에 강호동 효과라 할 수 없고, <우리동네 예체능> 또한 강호동보다는 조달환이나 존박 등 새로운 스타의 활약으로 더 화제가 되고 있어 강호동 효과라 볼 수 없으며, <맨발의 친구들>은 폐지가 정답일 만큼 뭔가 보여주지 못하는 상태는 강호동의 추락이라 말할 수 있는 근거가 되고 있다.

더욱이 강호동은 <맨발의 친구들>로 ‘일요일이 좋다’라는 통합 타이틀의 명성에 금을 가게 했고, <런닝맨>의 시청률을 갉아먹는 주역이 되었다. <정글의 법칙>과 <K팝스타>가 있을 시절 통합 시청률 20%에 육박하는 기록은 현재 10% 이하의 시청률에 발목을 잡은 것은 명백히 ‘맨친’과 그를 지휘하는 강호동의 불명예스러운 성과.

이는 강호동의 추락으로 벌어진 사건으로 언론이 말하는 투 톱이라는 말은 이미 무너진 상태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유재석은 늘 자신이 지휘하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사랑받게 했음에도 한 사람의 추락으로 같이 추락한 사람으로 평가를 받는 것은 대중을 어이없게 만든다.


유재석이 맡은 프로그램 중에 현재 없어진 프로그램은 <놀러와>. 이는 유재석의 능력적 위기보다는 프로그램을 맡은 제작진의 발전 없던 행보와 MBC의 위기 속에서 벌어진 힘의 싸움으로 인한 폐지였다. 그러나 말 쉽게 하는 이들은 이를 두고 유재석의 위기로 몰아갔다. 강호동의 위기에 늘 이 말도 안 되는 밑밥을 던져대고는 한다.

또 어떤 이는 리얼버라이어티가 좀 더 자극적인 리얼버라이어티로의 변화와 교양과 예능의 복합적인 리얼버라이어티가 사랑받는 시대에서 유재석과 강호동이 자연스레 힘을 잃는 것이라고 보지만, 그 예는 강호동에게 해당하는 사항으로 예가 옳게 들리지 않는다.

유재석은 현재 <무한도전>과 <런닝맨>으로 여전히 다양한 재미로 시청률과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으며, <해피투게더>도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다. 카메라가 야외로 나간 리얼버라이어티 시대에서만 인기 있다고 말도 안 되는 비유를 하지만, 유재석은 스튜디오 예능에서 변함없이 재능을 보이고 있다.

현 문화에서 사랑받는 예능의 모습이 살짝 바뀌었지만, 여전히 한 사람은 자신의 자리를 공고히 하고 있다. 그러나 그런 변화된 문화로 흡수되지 못하고 있는 강호동의 추락을 두고, 유재석도 무너졌다는 듯 표현하는 것은 대중에게 무척이나 마뜩잖은 말이 될 수밖에 없다.

마치 ‘내가 평가를 해 놓았으니 너희도 그렇게 생각해야 하는 것은 아니냐’는 식의 언론인들의 모습은 부끄럽기 이를 데 없게 한다.

그들이 말하는 <런닝맨>의 시청률 다운(Down) 현상은 <런닝맨>과 유재석의 위기보다는, <맨발의 친구들>과 강호동이 만들어 낸 위기다. 저격은 강호동이 하고 있고, 총알받이는 유재석이 되는 현상에서 이런 비교들이 마뜩잖은 이유다.

유재석은 유재석으로서 서 있는데, 늘 가져다 붙이는 것을 좋아하는 이들이 강호동을 가져다 붙여 유재석이 위기인 것처럼 몰아세운다. 강호동이 추락하니 유재석도 추락해야 하는 식의 언론 조작질은 불편한 마음을 갖게 한다.

불편하게 들릴 수도 있는 이야기지만, 강호동을 띄우기 위해 써먹은 것이 유재석 카드다. 한쪽 거품이 빠졌다고 하여 아직도 능력을 유지하고 있는 유재석을 후려칠 이유는 없다.


* 여러분의 손가락 모양 클릭 추천은 큰 힘이 됩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6)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3.08.27 15:26

    ((( O 사람들 말 : 더 신이하지만 알라가 영원한 구원을 달성 )))

    단어의 의미 - 더 신이하지만 알라가

    1. 알라를 제외하고 예배의 가치가 아무도 없습니다.

    2. 알라를 제외하고 순종의 가치는 아무도 없습니다.

    http://www.blogger.com/profile/00783655376697060967

    http://farm9.staticflickr.com/8522/8454712892_d0bc7eb12e_z.jpg

    http://farm9.staticflickr.com/8371/8515385652_61525a24a7_z.jpg

    http://farm9.staticflickr.com/8368/8433052973_21f3316071_z.jpg

    ( 이슬람 소개 )

    http://www.islamkorea.com

  • 어이없는 논리로구만
    2013.08.27 16:41

    댁이 말하는 언론과 지금 당신이 하는 짓이 뭐가 달라? 대놓고 강호동 까고 있구만..지금 강호동이 하는 프로그램이 잘 안되는게 왜 전적으로 강호동 탓이지? 피디가 대놓고 산으로 가는 프로그램을 만들고 있는데 유재석에게 먹칠하는 강호통이라니.....언론도 한심하지만 그런 틈새에 껴들어서 한몫 거드는 당신도 한심한 블로거...지금은 일인자엠씨가 프로그램을 만드는게 아니고 일인자 피디의 시대다..많은 프로그램이 이미 일인자 엠씨를 떠나 새틀을 만들고 있다..그런 부분 때문에 당연히 유재석이든 강호동이든 예전만큼의 파워를 발휘못하고 있는거고...이것이 지금 현실이다..유재석도 알고 강호동도 알고 있는 현실을 유빠들만 모르고 있다는것이 한심하다..나도 유재석을 좋아하지만 유빠들의 이런 편파적인 글을 보면 진짜 답답하다

  • gksl
    2013.08.27 19:21

    내가 하고 싶은말 그대로 썼네요,,유재석이 지금 자리까지 올라온것은 예능엠시로서 능력인데 칭찬기사라고는 마치 인성이나 이미지 때문에 올러온거 기사만 올리고. 맡고 있는 프로그램이 조금만 저조해도 깍아내리는 기사,,그리고 잘나갈때 유강엮어서 쓰는 기사는 봐줄만한데,,강호동이 복귀해서 저조한걸 말할때 꼭 유재석도 묶어서 같이 저조한거처럼 글읽는사람 쇄뇌시키는 글쓰는 기자들 볼때마다 정말 역겹더군요.

  • ㅇㅇ
    2013.08.27 19:25

    오전 오후로 날씨가 선선했다 덥네요 감기걸리지 않도록 조심하세요~ 잘읽고 감니다 ^^

  • 유빠종자 ㅉㅉ
    2013.08.28 00:30

    니가말한 유재석이 피해자?? 과대망상좀 고만해라 인터넷뉴스나 사람들이나 너나 강호동 퇴물퇴물 하락이라고 까기바쁘고마 그리고 신동엽 김구랑 유재석 강호동 mc들 평균시청률 내면 강호동이 2위인건 알고 글쓰냐?? 너는 옛날에 강호동 전성기 시절이나 지금까지 강호동 까기만 할뿐이다 알겟냐?

  • 저기요
    2013.08.28 01:33

    저기요 무슨글을 이런식으로 쓰세요
    강호동을 무슨 악의 축마냥 써놓으셨네
    강호동 까내리고 유재석 치켜올리는건 뭐죠? 저도 유재석 엄청난 팬이지만 이건 아니네요 보기 거북해요

    런닝맨 시청률을 갉아먹는다구요?
    그게 강호동탓인가요?
    동시간대 방송하는 진짜사나이때문이 아니구요?
    또 강호동프로그램이 불안불안하다고 하시는데 예체능 시청률도 잘나오고 반응도 좋아요 또 스타킹도 맨친도 고정 시청자들 있구요
    이제 슬슬 감잡아가고 열심히 하려는 사람한테 응원해주지는 못할망정 이게 뭐하는짓입니까?
    악플러가 달리 악플러입니까? 이런글도 악플이나 다름없어요
    아무리 자기 생각을 포스팅하는 블로그라지만 도를 지나친거같네요

  • 바람나그네는 강호동이 봉이냐
    2013.08.28 01:44

    지저분하게 글쓴다 당신이 유재석 팬인거는 다아는데 그런데 문제는 강호동 잘나가던 예전부터 강호동 꼬투리잡고 비방하고 유재석하고 유재석 프로그램은 찬양하고 이글도 유재석이 강호동 봉이라고 그런기사쓰는 기자들한테 따져라 그런 기사나온다고 강호동 이득이 뭐있냐 강호동 추락이라는 기자는 마찬가지인데 이런글 쓰면서 양심에 가책도 못느끼나 어떻게는 강호동 평가절하하고 까야된다는 마음이 보이네 유재석 하락기사가 신경쓰이면 당신부터 강호동 꼬투리잡아서 까는짓 그만해라 이런글로 돈버는거 부끄럽지도않나 ㅉㅉ

  • 바람나그네는 강호동이 봉이냐
    2013.08.28 01:56

    마지막 대단하네 런닝맨 시청률 하락을 강호동 맨친 탓으로 돌리는데 한가지만 물어보지 이번주 맨친 시청률은 2% 상승했는데 런닝맨 시청률은 2% 하락했지 뭐때문이지? 1박2일은 오히려 시청률 상승했고 그리고 동시간 진짜사나이 시청률하고 반응은 당신눈에는 안보이나 시청자들 일반인들 눈에는 다보이는데 바람나그네는 원인을 다른데서 찾을려고하지 팬질중에 제일 더러운 방식으로

  • 글 좀만 다듬길 추천
    2013.08.28 02:08

    일단 깔고 시작하면 강빠도 유빠도 아닌.. 가깝다면 유빠겠군요.
    이런글 불편하네요. 물론 강호동이 위태위태 하시긴 하지만, 우리동네 예체능은 잘 돌아가고 있고 (그게 설령 강호동씨가 중심 인물이 아니어도 계속 시너지를 주고 있는것 같습니다) 맨발의 친구들은 엠씨의 무능함으로 충분히 비춰질 수 있다 생각들지만 무릎팍도사는 스엠의 올밴차버리고 이수근 끼워넣기 등의 제작진의 무능함까지 있었죠. 물론 호동씨의 역량도 많이 줄어들긴 했지만요. 블로그는 자기의 자유 공간이긴 하지만, 글 좀만 다듬는게 더 설득력 있을듯 해요 ^^

  • 유재석 sbs프로그램4개말아먹을떈??
    2013.08.28 02:28

    옛날tv,하자고,기승사 또뭐하나에다 런닝맨뜨기전에 모두언급한프로그램 시청률2,3퍼엿단다 이떄 유재석 전성기라고 할떄엿는데 이건뭐냐?? 제발설명좀해줘라 1년이상프로그램말아먹엇는데

  • soso
    2013.08.31 20:55

    팬이랍시고 기자랍시고 이렇게 주위에서 도와주질 않는데도 참 한결같이 안흔들리는거 보면 유재석씨가 대단한것 같음

  • ㅇㅇ
    2013.09.03 00:10

    강호동 까는글이라고 논점흐리는 사람들은 강호동이 지금 유재석이랑 같은급이라고 생각하는건가?;;
    유재석 프로안된거 말하는사람은 강호동프로가 유재석이랑 붙어서 망하고 없어진 프로가 대체 몇갠줄은 알고 말하는건가ㅡㅡ;; 옆에서도 소리지르는 진행을 카리스마로 포장하는 언론인들이랑 똑같은데

    • ㄲ ㅈ
      2013.09.07 05:23

      강호동 1박2일때매 유재석 프로 4개없어지고 유재석때매 강호동프로2개없어졋는데 없어진것도 오래햇엇던거고 지금 유재석 대표예능 무한도전 스타킹이랑 비슷 그다음런닝맨 일밤에 처발림 근근히 해피투게더로 버티는데 그게지금 원탑mc냐? 역대 예능 시청률최고 강호동1박2일 유재석 대표예능 무한도전 가끔씩 스타킹한테 발린다^^ 무한도전 젊은놈들한테만인기잇다고 국민프로 국민mc 라고하는거 역겹거든 그냥높게처주면 젋은이들에 트렌드라고해 니가말한 소리지르는 강호동 1년쉬다왓는데 평균시청률내면 유재석다음이야 김구라 신동엽은 저아래잇고^^

  • 1004
    2013.09.03 19:33

    나는 이말에 완전 공감합니다..
    늘 이런 생각했는데 이글을 읽으니 속이 시원합니다.

  • 2013.09.05 16:45

    강호동이 주춤하니까 sm에서 같이 엮어서라도 뛰우던가 아님 같이 망칠려고 작정함

  • 강호동지겹다
    2013.09.10 23:53

    정말답없는강호동의추락..맨친땜시잘나가던런닝맨까지시청률하락..소리지르고힘쓰는것밖에못하는무능한MC다..퇴출만이답인듯

  • ㄴ 위에 답없네
    2013.09.11 01:14

    한번 물어보지 진짜사나이 하기전에 마술쇼가 4~5% 평균나오고 지금 진짜사나이가 지금 15% 평균 나오는데 2부시간대 맨친때문에 시청률 다깎아먹는다 시청률만 떨어지면 지역방송 앞프로탓 탓밖에 못하나 진짜사나이가 동시간 경쟁자가 잘나가는거 생각은 안하고 그시청률이 어디서 나올까? 새로운 시청층도 생기고 동시간 경쟁자들 시청률 가져가는거지 진짜사나이 생기고 1박2일 시청률도 떨어진거도 못봤나

    • 님이 더답엇는듯
      2013.09.11 15:25

      1박2일은 연출 맴버다갈린 프론데 당신같으면 무한도전시즌2해서 맴버싹다바구고 연출바구면 볼래??

  • ㄴ 진짜사나이 하기전에 시청률 보고오지
    2013.09.14 00:56

    진짜사나이 하기전에 시즌2 시청률 보고오지 15~20% 나오던 시청률이 진짜사나이 방송이후 지금은 10% 힘들게 됐는데 진짜사나이 첫방송 바로전주에 1박2일 18% 나왔는데 진짜사나이 방송 이후부터 점점 떨어졌는데 시청자를 진짜사나이한테 빼겼다는 이야기지 런닝맨도 마찬가지고

  • 에효 유빠든은 자제좀..
    2013.09.30 20:57

    진짜 유빠들은 무논리죠

  • 이분들 글 도중까지만 보셨나 ..
    2013.11.11 16:06

    이 글에서 까는건 강호동이 아니라 언론이다 ㅡㅡ. 물론 유빠적인 내용이 있지만, 솔직히 요즘 강호동이 하락세이고 유재석이 아직까지 원톱인건 사실이다. 그리고 인기를 따지는 데에는 시청률도 중요하지만 파급력도 그 못지않게 중요하단다. 약간 극단적인 비교일수도 있겠지만 저번주 시청률보니 일밤-진짜사나이가 무한도전보다 시청률 높게 나왔던것같은데 그러렇다고 진짜사나이가 무한도전보다 인기가 많은가? 솔직히 말해서 대중적으로 인기가 더 많냐로 따지면 당연 무한도전이다. 물론 진짜사나이도 인기가 많은건 사실이고 시청률도 잘 나오지만 파급력면에서는 무한도전에 한참 못미친다는게 내 생각이다.

  • 2013.11.22 16:20

    님 말이 좀 심하네요... 그건 맨친 탓이지 강호동 탓입니까? 왜 모든 걸 강호동 탓으로 돌리려고 하세요? 그러면서 논리적인 척하시는 거 정말 맘에 안 드네요. 우리동네 예체능 보세요. 시청률 좋고 반응 잘 나가잖습니까... 이런데 강호동 몰락입니까? 그리고 아까 말했듯이 그건 맨친 제작진 탓이고 강호동 탓이 아니라고요. 아무리 강호동이라도 판이 좋아야 그 능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판이 좋지 않은데 강호동이라고 뭘 할 수 있겠습니까. 맨친 제작진이 강호동을 잘 못 다루는 것 뿐인데, 강호동까지 끌어들이는 거 완전 짜증나네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