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릎팍, 인순이 - 난 복 받은 인생이다

7월이 시작이 된 무릎팍에는 가수 인순이(본명 김인순)가 출연을 했다. 인순이가 들고 나온 주제는 '예능 프로에 나오면 할 게 없다'는 고민이었다. 그런데 이번 주 무릎팍은 솔직히 말해서 그렇게 큰 감동이나 그녀의 중요한 고민은 쏙 빼고 들은 듯한 느낌이 많이 들기도 한다.

다만 인순이는 내가 지금까지 이렇게 가요계에서 가수를 할 수 있는데에는 자신을 이끌어 주었던 사람과.. 지금은 돌아가신 전 매니저 故한백희씨의 덕분과.. 가만히 있어도 사람들이 찾아와서 자신을 이끌어준데 대한 고마움을 표현을 했던 방송이었다.

고민으로 들고나온 '예능에 나오면 할 것이 없다'란 주제에서 자신이 요즘 가장 부러워 하는 사람은 부활의 김태원이라고 한다. 사실 부러울 만한 예능감을 가진 사람이 김태원이고 말 한 마디에 사람들이 쏙 빠지는 것은 김태원만의 매력이기도 하다. 실제로 지금 보이고 있는 현상중에 김태원이 출연하거나 출연을 했던 방송에는 여지없이 시청률이 기본 3%이상 오르는 것만 봐도 가수 뿐만 아니라 누구도 부러울 상황이다.

인순이는 1978년 여성 3인조 그룹 희자매로 데뷔, 1980년 '인연', 1981년 '떠나야 할  그 사람'등으로 성공적인 가수 생활을 시작했고 이어서 1983년에는 SBS 김정택 단장의 노래 '밤이면 밤마다'를 받아서 빅히트를 시켰다고 한다. 승승장구 하면서 행사의 여왕의 자리를 잡기도 했다. 이 때 인기는 현재 최고의 전성기를 구가하는 아이돌 보다도 강력했다고 한다. 당시 활동을 해오면서 자연스레 혼자 무대를 서게 되며 자신만의 팀인 '인순이와 리듬터치'를 구성해서 활동을 하기 시작했다. 인순이와 리듬터치에는 김완선, 이주노, R.ef의 박철우, 40대 동방신기로 나온 멤버들이 모두 같이 했었다고 한다. 인기를 끌고 다시 공백기를 가지게 된다.

1993년 KBS열린음악회로 다시 부활 무대를 가지게 되며.. 1996년 박진영의 권유로 '또'란 곡을 불러 히트를 치고.. 이후 조피디의 노래 '친구여'에 참여해서 연이은 히트를 하며.. 카니발의 '거위의 꿈'으로 계속되는 인기를 유지하게 된다. 거위의 꿈은 지금까지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다. 2007년에는 원더걸스를 제치고 1위를 차지하는 저력을 보이기도 했다.


가수 생활을 시작하게 된 것은.. 어릴적 시골에서 자랐는데.. 그 시골 동네 밖을 나가는 것 조차도 두려웠다고 한다. 당시 뭘 해야 할 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어떤 분이 당시에 찾아와 무작정 따라 올라와서 시작하게 되었다고 한다. 어디 나가서 노래를 불러 보지도 않았는데 소문으로만 찾아서 와서 그냥 시작하게 된 것이 기회였다고 말했다.

인순이와 리듬터치를 구성하고 한백희씨와 만나게 되고.. 활동을 하고 이어서 매니저와 헤어지게도 되는 과정을 거친다. 매니저와 헤어진 동기는 시간이 흘러가며 인기는 사그러들고 있던 시점에 김완선이 갑자기 뜨면서.. 매니저의 말이 도화선이 되었다고 한다. 매니저는 '너는 지는 해, 그 아이(김완선)은 뜨는 해..'라고 해서 상처를 받고 헤어졌다고 한다. 그 일로 인해서 결심을 하고 생각을 한 것이.. '돈이 많던지, 인기가 더 많던지, 내가 더 오래 노래하겠다고' 결심을 한 것이다. 그 세 목표를 세우고 열심히 했다고 한다. 지금에 와서는 매니저 언니의 그 말 때문에 자신이 더 잘 할 수 있는 마음을 가지게 되었다고 고마워 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그 후에도 슬럼프는 계속 되었지만 잘 이겨냈다고 한다. 아무리 그래도 야간 업소에서는 자신이 1등을 해서 위안이 되기도 했다고 한다. 무례한 손님들도 있었지만 선배들의 여러 조언으로 재치있게 넘기거나 겸허히 받아들일 수 있는 아량을 가지고 헤쳐 나가는 방법도 알게 되었다고 한다.

거위의 꿈은 자신의 곡이었으면 좋았을 것이라고도 한다. 그 만큼 좋은 노래를 만나기도 어렵고 안정적인 곡이기도 하니까 말이다. 행사는 조건을 보고 상황에 맞춰서 곡을 고르는 방법을 쓴다고 한다. 획일화된 무대를 만들기는 싫어서 일 것이다. 때로는 자신의 곡을 포기하고 서라도 분위기에 맞춰서 무대를 꾸미는 모습을 보여주는 인순이다.

가수 인순이의 최고 장점은 타고난 소울의 감성과 그것을 표현하는 감각을 지닌데 있다. 재즈나 소울을 할 수 있는 토양을 가지고 있는 것이 최대의 장점일 것이다. 그러다 보니 똑같은 음악이라도 조금 더 세밀하게 표현해 낼 수 있는데 장점이 있는 것이다. 가장 행복해야 할 일은 그런 소리를 낼 수 있는 목과 성량을 가진데 있다. 그것이 인순이에게 가장 큰 복이 아닐까 한다. 그리고 자신에게 따라주는 행운 자체도 최선을 다해서 최고의 음악을 만드는 노력에서 그 복은 비로서 자신의 것이 되는데 있는 것이다. 그것이 바로 인순이에게 복 받은 인생으로 느껴지는 대목일 것이다.

* 여러분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꾹꾸욱 부탁드려요 ^^*
(연예 관련 글에 관심 없으신 분은 댓글의 부담은 안 가지셔도 좋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9)

  • 2009.07.02 06:53

    일등이네요. 헉헉 숨이 차네요.
    이분은 알아요. 예전에 이분의 노래도 더러 불렀던것 같아요.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잘해주신분 같아 글을 보니 반갑네요.

    • 2009.07.03 01:26 신고

      반가운 나의 이웃 펨께님 덕에 기분이 좋아져요 ㅎ

      인순이 이 분도 어려운 시절 겪어왔지만 가정이 자신을 많이
      평안하게 해 준 것 같아요 ㅎ 그리고 끊이지 않는 주변의 좋은
      사람들이 있어서 행복할 것 같아요 ^^

  • 2009.07.02 07:06 신고

    실력과 감성....
    겸손함까지 모든걸 다 갖춘 가수인듯^^
    좋은아침되세요^^

    • 2009.07.03 01:27 신고

      천부적인 재능과 노력이 있는 분이죠..
      어제 방송은 솔직히 조금은 아쉬웠답니다. ㅎ
      뭔가 할 말이 하나 있었을텐데 그것은 안 하시더라구요 ㅋ
      좋은 하루되세요 ^^

  • 2009.07.02 07:23 신고

    저 나이에 저렇게 파워풀한 무대를 보여주는게 쉽진 않을텐데..
    멋진 가수죠~^^

    사진 ㅈㅁㅁ;;

    • 2009.07.03 01:27 신고

      정말 천부적인 재능을 타고 났죠..
      음악을 표현해 내는 감성을 가진 것이 정말 큰 복 같아요 ㅎ
      멋진 가수에요 ^^

  • 2009.07.02 07:34 신고

    진짜 멋진 분입니다. 뽕짝을 불러도 흑인틱(?)한 보이스칼라가 멋진.....

    • 2009.07.03 01:28 신고

      한국 가수에서 소울 감성을 제대로 표현해 낼 수 있는 몇 안되는
      가수인 것 같아요.. 천부적인 소질이죠 정말 ^^

  • 2009.07.02 09:44

    어떤노래는 신나고 어떤노래는 슬프고 관중을 매료시키는 당신은마술사

    • 2009.07.03 01:29 신고

      어떤 노래든 자신의 감성으로 불러 낼 수 있는 것이
      정말 부럽기만 합니다. 당신은 마술사~~ ㅋ

  • 2009.07.02 09:53 신고

    인순이가 나오는 줄 알았다면 시청하는 건데
    그냥 놓혔습니다.

  • drunkenBike
    2009.07.02 11:48

    좋은 내용 잘 보고 갑니다.

    이번에 베타 서비스 오픈 기념으로 영화 '차우'에 대한 VIP 시사회가 있는데
    시간 되시면 한번 참석 부탁드릴께요...

    http://cooljam.tistory.com/23

    • 2009.07.03 01:32 신고

      시사회 성공하실 겁니다 ㅎ 가보니 참여 하시는 분이 많더라구요 ^^
      좋은 하루되세요 ^^

  • 2009.07.02 12:54

    우여곡절 많은 삶을 사셨지만
    그 평온하고 당당한 포스가 정말 인상적이었어요
    어제 보고 너무 감동받았어요^^

    • 2009.07.03 01:33 신고

      주변의 좋은 사람들이 함께 하시니 행복할 거에요..
      인순이 노래에는 힘과 진한 감성이 있죠 ㅎ

  • 2009.07.02 14:37

    인순이씨가 1위곡이 10~20개씩 되는 가수가 아님에도 아직도 최고의 가수중에 한분으로 뽑히는지는 라이브를 직접 가보면 알죠. 만만치 않은 비용의 라이브지만 영화 10개보는것보다 한번의 라이브가 더 기억에 남더군요.

    이런저런 악소문도 있지만, 아마 인순이씨의 라이브를 한번이라도 봣다면 그런 소리를 못할듯합니다. "밤이면밤마다"덕분에 인순이씨가 인기를 얻은게 아니라 인순이씨덕분에 "밤이면밤마다"가 뜬거라는 생각이 들정도니 ㅎㅎ

    • 2009.07.03 01:34 신고

      좋아하는 가수들 라이브 무대는 저는 꼭 가보라고 추천을 하고 있답니다.
      저도 락을 좋아하고 힙합을 좋아해서 공연을 자주 가는 편인데요
      전에 인순이씨 무대도 본적이 있습니다. 정말 그 파워가 가슴에
      팍팍 와 닿죠 ㅎ

  • 2009.07.02 15:21 신고

    인순이 씨의 라이브 만큼은 인정받을만 하죠. ^^

    • 2009.07.03 01:35 신고

      타고난 천재적 소질이 있는 분이죠 ㅎ
      대다한 무대를 꾸미시는 분이기도 하구요 ㅎ

  • 2009.07.02 20:50 신고

    인순이의 열정과 노력이 세상을 바꾼 것이 아닐까 합니다.
    그는 정말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인내와 용기로 정상에 섰기 때문에 의미가 큽니다.

    • 2009.07.03 01:36 신고

      인순이의 열정을 보며 많은 사람이 힘을 냈을 것 같아요..
      그 모습이 너무 보기 좋았습니다.

  • 2009.07.02 21:42 신고

    인순이 이야기 잘보고 갑니다.
    편안한 저녁시간 보내시구요.

    • 2009.07.03 01:37 신고

      털보아찌님 고운 걸음 감사합니당 ㅎ
      날씨 꾸물렁 거리는데 건강 조심하시구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

  • 2009.07.02 22:49

    복이란것도 본인의 열정과 노력이 있어야 오는거죠..
    정말 대단한 분입니다.
    라이브 들으면, 요즘 애들 노래는 듣지도 못할 정도죠 ㅎㅎ

    좋은 꿈 꾸세요~

    • 2009.07.03 01:38 신고

      아르테미스님 말이 맞아요.. 그 복도 열정과 노력이 없으면 절대
      자신의 것이 안되는 것이죠 ㅎ.. 인순이 라이브 무대 본 적이 있는데
      정말 깜짝 놀랍니다. 멋진 무대를 꾸미는 분이라서 참 부럽고 좋아요 ^^

  • 2009.07.03 10:14 신고

    예능에 나오셔서는 어떠실 지 몰라도...
    무대에서 뿜어져 나오는 열정과 에너지는 모든 사람이 부러워하고 빠져드는 매력인거 같아요....+_+
    그 에너지가 너무도 좋고, 부럽고.. 닮고 싶은 분 입니다....
    이 분의 행보에서도 많이 배우게 되었지만..
    바람나그네님의 '복받은 인생' 대한 맺음말에, 더 많이 배우게 되네요........^^

  • 2009.07.07 17:23 신고

    보지는 못했지만 그녀의 행보가 영원했으면 좋겠습니다. ^-^
    저도 그녀의 안티에이징이 마냥 부럽고 닮고 싶어요.

  • 여름사과
    2009.07.09 11:49

    꿈을 말하라고 했을 때, 분에 넘치도록 꿈을 이룬 사람이다....라고 말하는 걸 보고
    참...사람이 됐다라고 생각했다.

    어려서부터 생계를 짊어지고
    자신의 행복을 잊고 살다 교통사고로 문득 사랑에 용기를 내고
    그것이 자신을 위한 최초이자 최고의 돌봄이었고
    밑에서 치고올라오는 김완선에게 멋지게 자리를 내주고
    그 순간 들었던 말'지는 해'를 겸허히 맞아들이고
    도리어 은혜로 기억하고...
    노래부르는 것 말고 욕심이 없어 행복해 보였다.
    정말 행복하게 살고있는 사람을 만났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