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S5 필수 커버인 S View 커버


요즘뿐만 아니라 예전부터 스마트폰은 생활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는 기기로 받아들여지고 있고, 어느 순간부터라 할 것 없이 많은 액세서리로 치장되기 시작했습니다.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그 이유 중 커버 액세서리를 하는 이유는 귀한 생활의 보조도구인 스마트폰이 파손되거나, 스크래치가 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나름의 선택이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수많은 종류의 커버들을 찾고, 또 업체들은 어떤 모양의 커버, 어떤 재질의 커버를 만들어 내는 가에 대한 고민으로 많은 액세서리 커버를 만들어 냈습니다.

소비자들은 당연히 그런 고민을 해결해 주는 것에 대한 고마움을 가지며 여러 커버를 찾아 씌웠는데요. 문제는 아주 일부 업체에서 규격에 안 맞는 커버들을 만들어 내 고민에 빠져들게 만들기도 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물론 지금은 정확한 규격을 지키는 업체들이 훨씬 많은 상황이기에 다양한 커버를 만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커버가 단순히 커버의 역할만 할 게 아니라 스마트한 기능을 그 자체로 즐길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생각은 누구라도 하는 생각일 겁니다.

저는 현재 갤럭시 S5를 사용하고 있고, 다양한 형태의 커버가 있지만 각 상황에 따라 좀 더 다른 커버를 씌울 수는 없을까? 라는 생각에 찾은 것이 바로 삼성 S View 커버입니다.



삼성 정품 액세서리 커버인 S View 커버는, 무엇보다 순정 갤럭시 S5의 기능을 커버가 씌워진 상태에서 쓸 수 있다는 점이 굉장히 큰 매력으로 다가옵니다.

스마트한 기능을 커버가 씌워진 상태에서 쓸 수 있다는 소리죠. 대표적으로 커버를 여닫을 때 화면전환은 매우 유용하고요. 또 하나 가장 마음에 드는 것은 커버를 열 필요 없이 전화를 받을 수 있다는 것과 카메라를 구동 시킬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었습니다.



정품 전용 커버라는 매력은 작은 안정감을 주기도 합니다. 게다가 음각으로 새겨진 갤럭시 S5의 로고 또한 마음에 듭니다. 트렌디한 컬러도 매력적이고요.



카메라 홀과 센서, 램프 홀 등은 매끈하게 이어져 고급스러움을 더합니다.



제가 사용하고 있는 S View 커버는 그린 컬러이고요. 그 외에도 4종. 총 5종의 컬러가 있어 원하는 컬러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5종의 메탈 컬러는 ‘블랙 / 화이트 / 로즈골드 / 핑크 / 그린’으로 다양합니다.

최고의 장점이라고 해야 할 점은 원 기기의 백 커버를 제거하고 S View 커버를 맞추는 점이고, 바로 이 점으로 스마트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되는 거죠.

이 말이 설명되려면 바로 밑 사진이 필요하겠군요.



위 사진을 자세히 보시면 아시겠지만, 백 커버 안쪽 면으로 센서에 닿는 두 개의 부분이 보입니다. 이것이 바로 스마트한 기능을 사용하게 해주는 데요. 커버를 여닫을 때 화면 전환의 기능을 쓸 수 있게 해주기도 하고, 닫힌 상태에서 전화를 받는 다거나 카메라를 구동시킬 수 있게 해줍니다.

따라서 백 커버를 완전하게 끼워 맞추지 않는다면 위에서 설명한 기능은 쓰지 못합니다. 작동이 순탄하게 되지 않을 것은 분명하고, 게다가 제대로 커버를 닫지 않으면 물도 새어 들어가 기기에 치명적인 일이 될 수 있습니다.



스피커 부분의 홈도 매끄럽게 잘 가공되어 나왔습니다.



옆면에 자리한 볼륨 업 & 다운 버튼 조절도 쉽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커버를 닫은 상태에서도 버튼이 눌리기에 조작이 가능합니다.



매력적인 순정 백 커버는 잠시 S View 커버에 양보해 줍니다.



백 커버를 분리한 이후…



새 동무가 되어줄 S View 커버를 준비하여 끼워 맞춰 줍니다. 반드시 잘 끼워 맞춰 주셔야 함은 위에서도 말씀 드렸습니다. 스마트 기능을 쓸 수 있다는 점과 기기의 고장을 예방하기 위해서라도 4면을 꾹꾹 눌러 맞춰 줍니다. 안쪽에 씰링 처리가 잘 되어 있네요.



제대로 끼워 맞추면 위 화면을 자동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S뷰 윈도우 배경화면 설정을 말이죠. 원하는 배경화면의 컬러와 무늬를 보시며 결정하시면 됩니다.



전 오렌지 컬러를 선택했습니다. 단순한 배색이 아니라 패턴이 있어 더욱 마음에 들어 결정을 했지요. 다른 컬러와 패턴도 예쁩니다.



위에 제가 엄지손가락으로 누른 부분을 우측으로 젖히면 설정화면이 나옵니다.



바로 위와 같이 말이죠. 두 가지 항목이 나오죠. S뷰 윈도우 배경화면 항목과 ‘표시할 항목 선택’ 부분.

우선 전 S뷰 윈도우 배경화면을 지정했기에 표시할 항목을 바꿔 보고자 해당 항목을 선택합니다.



날씨와 만보계를 선택할 수 있는 화면이 나타나고요. 전 위 두 항목 모두를 선택했습니다.



그렇다면 바로 위 화면처럼 시간과 날씨. 그리고 만보계까지 한 화면에 나옵니다.

설정은 항상 바꿀 수 있습니다. 심플하게 시계만 보겠다 하면 자신이 선택한 것을 다시 해제하면 되겠죠.

카메라 표시가 돼 있죠. 구동은 매우 쉽죠. 손가락으로 터치해 왼쪽으로 드래그하면 되고요.



드래그하면 퀵 카메라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것도 S View 커버가 닫힌 상태에서 구동이 되는 것은 정말 무척이나 행복하게 해줍니다. 정품 커버라서 그런지 기능도 충실히 사용할 수 있네요. 단 한 번의 동작으로 구동이 됩니다. 쉽게 카메라를 켤 수 있다는 점이 장점입니다.



갤럭시 S5의 전체적인 크기와 가장 유사한 크기를 갖추고 있어 그립감도 매우 좋습니다. S View 커버는 일체형으로 끼우는 시스템이기에 일명 얹혀 올리는 타 케이스에 비해 얇아 그립감이 좋습니다.



스마트폰 외곽을 잡아주는 플라스틱 같은 것도 없는 상태인지라 게임이나 터치 등이 훨씬 용이합니다.



갤럭시 S5의 모서리 라운딩 각도보다 넓은 각의 모서리를 유지하기에 측면 또한 보호가 되어 좋습니다. 매끄러운 모서리 코팅이 눈에 들어오네요.



통화 스피커 홈 또한 매끄럽습니다. 그리고 커버 옆 모서리 코팅 또한 마감처리가 우수해 그립감에서도 만족스럽습니다. 보통은 박음질이나 커팅 등 이후 느껴지는 이질감이 있을 때 신경이 쓰이기 마련인데 S View 커버는 전혀 그런 걱정이 없는 우수한 수준의 코팅을 해 놓았습니다.



또 하나의 장점은 생활 방수 기능을 유지해 주는 커버라는 점이죠. S View 커버는 생활 방수 기능을 탑재해 비가 와도 끄떡 없습니다. 물론 외관 커버가 완벽히 닫힌 상태에서의 기준이죠.

S View 커버의 자동 켜짐 기능은 동영상으로 삽입해 드리겠습니다.


위와 같이 사용해 본 갤럭시 S5의 정품 S View 커버(Cover)는 큰 만족도를 줬습니다. 화면전환과 전화받기, 카메라 구동하기, 방수 등 많은 부분에서 매력적인 커버였다고 생각이 되네요.


제가 리뷰한 해당 제품은 가까운 삼성 모바일스토어에서 체험 및 구매가 가능하며, 삼성 모바일스토어 페이스북(facebook.com/samsungmobilestore)에서 다양한 제품 정보와 가까운 매장 위치를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 여러분의 공감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