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친구집’ 뜬금없는 헨리 투입. 소통 부재? 끼워 넣기?

너무도 뜬금없는 결정에 애청자까지 어이없다는 반응을 내놓고 있는 ‘내친구집(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헨리 투입 결정. 대체 왜 이런 결정을 했는지 선뜻 이해해주기 어려운 게 사실이다.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이하 ‘내친구집’ 혼용)에 헨리가 투입되는 것은 조금의 연결점도 찾을 수 없다. 억지로 연결점을 찾으려 한다면 그와 같은 소속사에 있는 장위안만 연결될 뿐. 다른 연결점은 없다.

그런데 그가 투입됐다. 대체 이걸 어떻게 이해하고 지나가야 할까? 사실 이 문제는 이해해 줄 필요 없는 문제다. 투입을 위한 투입인데 어찌 억지로 이해를 해줄 수 있겠는가!



‘내친구집’은 동 방송사 <비정상회담>에 출연하는 출연자들을 주축으로 한 방송이다. 알베르토 몬디와 유세윤, 마크 테토, 장위안, 다니엘 린데만, 제임스 후퍼, 로빈 데이아나가 ‘친구의 모국 집에서 부대껴 살며 겪게 되는 좌충우돌 생활 이야기’라 프로그램 기획의도를 전하고 있다.

유세윤이 이들 사이에 낀 건 당연히 <비정상회담>의 멤버들이기에 직접적인 연관 점이 있어서 처음부터 합류한 것이지만, 헨리는 프로그램 연관점이 아예 없어서 문제다.

헨리 투입 사안으로 한 매체와 인터뷰한 프로그램 방현영 PD는 인터뷰에서 ‘헨리가 합류한 것은 문화의 확장 차원’에서 섭외한 것이라지만, 이는 투입 상황을 합리화시키려는 인터뷰라 생각되기에 그의 뜻에 공감해주기 어렵다.

또 헨리가 캐나다 토론토 출신인데 출연자인 기욤이 퀘백 출신이라 같은 나라지만 다른 문화를 볼 수 있어 섭외했다는 말은 연관 지점이 없다는 것을 간접적으로 증명한 말이기에 불편함을 가질 수밖에 없다.



멤버들의 돈독한 분위기는 이어가고자 하며 나라마다 새로운 인물을 투입시키겠다는 인터뷰 내용도 헨리 투입을 기점으로 그렇게 바꾸겠다는 것이기에, 이는 프로그램의 포맷을 억지로 바꾸겠다는 말과도 같아서 불편할 수밖에 없다.

애청자들이 헨리를 반대하는 이유는 <비정상회담> 출연자와 그가 관련이 없어서다. 억지로 장위안과 연결시킨다고 해도 그건 안 될 관계이기에 애청자의 반대가 이해되는 부분이다. 장위안과 연결된다면 그건 친구가 아니라 SM 소속사와 관련된 관계이기에 더욱 반대할 수밖에 없는 이유가 된다.

헨리 투입의 문제는 <비정상회담>과 확장된 프로그램인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의 관계성을 떨어트리는 것이기도 해 문제다. <비정상회담>의 인기에 편승하고픈 관계성 없는 이의 투입을 점잖게 바라볼 수는 없는 건 당연하다.

시청자가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를 시청하는 포인트는 친구가 된 <비정상회담>의 멤버들의 집 방문기다.

연관성 없는 대형 소속사의 끼워팔기로 의심되는 이런 결정을 시청자가 이해할 수는 없다. 그렇기에 더 불쾌할 수밖에 없는 것이다.



기존 유지돼오던 기본적인 관계를 파괴하면서까지 프로그램을 변형시키는 것은 애청자가 반대할 이유로 충분하다.

이러한 불쾌한 상황에 시청자가 반대하고 나섰는데 제작진으로부터 돌아온 말은 프로그램을 망치겠다는 소리만 있었다. 이해를 바라기보다는 독불장군식 밀어붙이기를 하는 제작진의 모습은 소통보다는 고집’불통’의 모습이어서 씁쓸할 수밖에 없다. 시청자가 반대하는 것은 단순히 싫어서가 아니다. 연관성 없는 대형기획사 멤버 투입으로 좋아하는 프로그램이 변질돼 반대하는 것이다.

‘힘들게 집 지어났더니 엄한 놈이 주인행세 하는 격’이 바로 지금의 상황이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0)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5.06.13 01:31 신고

    다 된 밥에 SM 끼얹기가 또... 참 뜬금없네요. 갑자기 확 보기싫어짐!

  • 2015.06.14 21:16 신고

    ㅎㅎㅎㅎㅎ

  • 2015.06.17 01:48

    진짜 얘가 왜 나와...

  • 2015.06.17 15:07

    난 헨리 나오니 반가운데..누구나 친구가 될 수 있는 것 아닌가?!

    • 2015.06.23 01:01

      말도안되는 소리로 들리네요
      아무관계도 아닌 헨리가 왜나오는지ㅡㅡ

    • 2015.07.01 18:23

      아니죠 여긴 친구가 되려고 여행을 가는 게 아니라 친구끼리
      가는 건데 전혀 관련도 없는 사람이 왜 갑니까. 비정상회담 스핀오프 프로그램인데 비정상회담 멤버도 아닌 사람이 가는 게 이해가 안가요. 그리고 이 여행이야기는 비정상회담 멤버들 (일반인) 이 가는 여행이었기 때문에 매력이 있었던건데 그냥 연예인 나오는 여행기로 색 바꾸겠다는 거죠. 작은 걸 탐하다 그 프로그램의 색채까지 잃게 될겁니다.

  • ㅋㅋㅋ
    2015.06.17 17:59

    뜬금포긴하지만.. 중요한건 드디어 기욤의 캐나다편이라는 것이죠! 기다렸다규~

  • 2015.06.21 14:18

    비밀댓글입니다

  • 2015.07.01 22:34

    이제곧 에쎔집은 어디인가 생기겟네

  • 2015.07.03 09:13

    새로운 인물 안되고 멤버교체 안되고 색체 바꾸면 안되고 포멧 바꿔도 안되고 게스트도 안되고 에셈은 더더군다나 안되고 새로운 시도같은건 개나줘야하고 비정상멤버만 주구장창 나와서 영원히 지들끼리만의 세상에서 즐겁게 오래오래 사세요. 근데 캐나다편 다 촬영 끝나고 방송 앞둔 시점에서 왜 왈가왈부 다시 찍어란 말인가요? 괜히 헨리만 욕먹고.. 얜 왜 늘 이럴까? 에셈이 나도 밉다

  • 2015.07.04 02:15

    헨리가 분위기 흐리고 다 망치겠네. sm 참 대단하셔 정말ㅋ

  • 2015.07.04 22:38

    미쳤나 왠 뜬금포 헨리? 암 데나 끼워넣다니 헨리도 이런데 좀나오지마라 비호감되는거 삽시간

  • 2015.07.04 23:18

    아~헨리는 뭐지 참 씁쓸하구먼 정말애청자인데 케나다편은 안볼거임 이게뭐야~~~

  • 2015.07.06 03:01

    익살이 헨리 나오니깐 난 꼭! 볼꺼임

    • 2015.07.06 03:02

    • 2015.07.11 21:08

      저두요! 오히려 더 재미있을 것 같아 기대되는데 왜 투입된거에 대해 헨리가 욕을 먹어야 하는지 모르겠네요.. 그것도 캐나다 편에 캐나다 인이 같이 간다는 건데.

  • 2015.07.06 17:17

    어쩌라고요 헨리가나오면 안된다능법있음? 어차피 오래나오는것도아닌데 친구로나온다는건데
    뭐가어때서요 비정상회담 맴버아니라고 그렇게
    말하디마삼 님이 안보면 되는거아님?ㅡㅡ 데게 대수없게구네 헨리좋아하는사람들이 얼마나 많은디

    • 2015.07.11 21:07

      그러니까요..

    • 2015.07.13 01:13

      님 말씀대로네요. 댓글 참 재수없게 다시네요^^ 자기 좋아하는 연예인 나오니까 애청자들은 보지말라니 대단한 논리에요. 헨리 좋아하는사람들이 얼마나 많은가 생각하시나본데.. 싫어하는 사람이 더 많답니다^^ 님이 진짜 헨리팬이면 생각좀 하시고 이야기를 하셔야 헨리 이미지도 안 망칠듯. 지금 쓰신 글 보면 일부러 헨리 욕 먹게 하려는 지능형안티 같아요~^^;

  • 2015.07.11 21:06

    내친집이 초창기에 비정상회담 멤버들끼리 가는 것으로 시작했긴 한데, 지금은 마크나 헨리와 함께 가는 부대사관도 그렇고 외국에 집을 찾아 가고 소개하는 것일 뿐인데 유세윤의 친구로 같이 가는 것이 잘 못된것인지 전 모르겠네요..?

  • 주접 팬들
    2015.07.11 22:03

    이 멍청한 팬들은 도덕과 윤리를 모르는 게 탈이야.
    잘못된 건 잘못된 것이지. 감싸기만 한다고 그게 팬인가?
    헨리가 이렇게 소속사빨로 크는 게 좋은 건가?
    도덕과 윤리는 져버리고 소속사 파워로 모든 쟁취하는 게 좋은가봐
    무뇌 팬충들......

  • 2015.07.13 01:09

    내 친구의 집에는 헨리, 비정상회담엔 유타.. SM이 곧 JTBC 먹나요?

  • 2015.07.15 07:35

    헨리팬들 떼거지로 몰려와 항의하는데 참 보기 안좋네요. 이게 자기가 좋아하는 스타에게 독이 될거라 생각하지 않는지. 그나저나 글쓴님 의견에 동의합니다. 누가봐도 이건 거대기획사의 횡포에 가까운데 이걸 제지할 수 있는 제도 마련이 시급한 것 같아요.

  • 2015.07.18 02:03

    애초에 프로그램 포멧이 비담 속편 아니었나. 여기에 쓸데없는 헨리는 와 가져다 붙여놨는지 이해가 안된다. 비정상회담 멤버 교체로 거대 기획사에서 술수부린다는 이야기가 들리는데, 이 상황에 헨리까지 이러니 좋은 눈으로 볼 수가 없다. 그리고 헨리는 좋은 이미지로 비춰지는 사람도 아닌데 꼭 데려왔어야 했나 싶다. 프로그램에 정떨어진다.

  • 2015.07.20 01:51

    비밀댓글입니다

  • 2015.08.04 19:45

    우결도 그렇고 내친집도 그렇고 괜히 헨리를 넣어서 이미지를 하락시키네.헨리는 왜 SM으로 들어가서 이리 욕을 많이 먹을까..차라리 다른 회사로 들어가지.가뜩이나 긍정적이고 순수한 애인데 ㅋ..헨리를 욕하지말고 PD를 욕해라.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