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예대상 대상. 충성파, 노력파, 혁신파. 누굴 택할까

2015 MBC 연예대상의 대상은 지난해와 달리 문자투표 제도가 아니다. MBC 측이 밝힌 내용에 따르면 ‘올해의 예능 프로그램상’이 대상의 권위 정도를 갖게 될 것이라 하니 어쩌면 프로그램이 대상을 받을 수 있다. 그 외 밝혀진 시상은 ‘베스트 커플상’ 정도.

과거 <나는 가수다>에 대상을 주기 위해 시상식의 성격을 바꾼 바 있기에 이번에도 충분히 그럴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해볼 수 있다.



그러나 다른 시선으로 본다면 이번 대상은 수상자가 이미 정해진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게 한다.

그간 연예대상에 나가지 않겠다고 공공연히 말한 김구라가 못 이기는 척하며 진행을 맡게 됐다는 소식은 <라디오스타>를 통해서도 나왔고, 그런 변화가 대상에 영향을 줄 수도 있다 생각이 들기에 이런 변화는 썩 좋게 받아들여지지 않는다.

2015 MBC에서 개인으로 대상 후보를 뽑는다면 후보는 딱 두 사람 중 한 명으로 좁혀진다. 유재석과 김구라. 그러나 김구라를 후보로 올린 것도 사실 대중 전부를 이해시킬 수 없는 일이다.

올해는 김구라가 대상을 타야 한다는 이들의 주장은 사실 MBC만을 놓고 본다면 있을 수 없는 일이기도 하다. 그가 진행한 프로그램 중 대상 탈 만한 프로그램이 없었다는 점에서 자격 모두를 갖췄다고 보기 어렵기 때문이다.



그가 진행하던 프로그램 중 <세바퀴>는 폐지를 했고, <라디오스타>는 낯 뜨거운 시청률이 현재다. <능력자들>은 정식 프로그램이 돼 방송되고 있지만, 이 또한 어려운 형편이다.

그가 개인의 문제로 아픔을 겪은 것이야 백번 같은 마음으로 아파할 수 있지만, 그렇다고 하여 그 모습에 대상을 줘야 한다는 주장은 어딘가 모르게 앞뒤가 맞질 않는다. 대상은 위로상이 아니기 때문.

대상은 활약도와 방송사에 어떤 이익을 줬는가에 따라 결정될 수 있다. 이런 여론에 힘입어 대상을 시상한다면 그 또한 명예롭지 못하고 받는 이를 아프게 할 것이기에 심사숙고해야 함이 옳다.

2015년 MBC 예능은 전반적으로 좋은 성적이었다고 하지만, 사실 그렇게 좋은 성적을 거둔 것도 아니다.

그나마 가장 신선하게 떠오른 프로그램이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고 만약 대상을 줘야 한다면 이 프로그램이 적합하다 생각하지만, 기다려 볼 일이다.



유재석은 고군분투하며 <무한도전>을 이끌고 있고, 그 개인의 역량이면 무조건 대상은 기본이지만, 이번 해는 <무한도전>이 갈지 자로 걷는 모습을 보였기에 대상이 안 나와도 어쩔 수 없는 일.

3월 ‘식스맨 특집’을 시작으로 <무한도전>은 균형감을 잃고 뒤뚱거렸다. 그렇게 된 이유는 광희를 안착시키기 위해 과하게 몰입한 부분이 균형을 잃게 한 원인. 무려 5달 이상을 광희에게 몰아주기 하며 10년 팬을 잃은 부분은 치명적 실수일 수밖에 없다.



한편, 개인으로 본다면 사실 대상을 주기 어려운 방송사가 MBC이니만큼 시상 기준을 바꾼 것은 이해되는 일.

그래서 프로그램에 대상을 주기로 했다면 <마이 리틀 텔레비전>과 <복면가왕>이 유력하다. 전통의 최고 강자 <무한도전>이 여전히 사랑을 받고 있긴 하지만, 프로그램이 균형을 잃고 과거 영광을 이어나가지 못했다는 점에서 이번 연도는 마음 아프더라도 후보에 오를 수 없는 일.



MBC 측의 이번 ‘연예대상’ 관련 시상 기준 발표는 여론의 뜻에 따라 불쌍하다고 김구라에게 줄 수도 있고, 꾸준히 역사를 유지했다는 차원에서 <무한도전>에 줄 수 있지만, 전혀 다른 혁신 방송이 된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줄 수 있다.

그러나 그 기준이 그저 MBC에 충성했다고 주는 상이라면 대중은 받아들이기 힘들 것이다. 어차피 안 되도 할 말 없는 상황이지만, 회사 측의 눈총을 받는 <무한도전>과 유재석이라면 이번 변경된 기준으로는 대상을 받지 못할 수도 있다. MBC가 어떻게 시청자와 대중을 이해시킬지 지켜볼 일이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5)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5.12.22 22:45

    무도가 균형을 잃고 10년 팬을 잃었네 어쩌네 하는 머시기도 말이 안되고 김구라도 누가봐도 올해 날아다녔는데 저평가도 말도 안되고 그냥 똥글이네. 김구라 무도 올해 완전 잘나갔으니 그 어느때보다 강력한 후보가 둘이나 있는건데 이딴게 예능 평론질이라니

  • ㅇㅇㅇ
    2015.12.24 10:07

    저기.. 무도가 균형을 잃었다뇨.. 오히려 그 전녀석, 그녀석의 하차에도 불구하고 시청률 1위를 단 한 번도 놓친적 없고, 우리나라 전체 예능프로그램 시청률 1위 프로그램입니다.. 무슨 말씀을 하시는 겁니까..

  • 2015.12.25 21:45

    ㅋㅋㅋㅋㅋ그냥 유재석님 팬인 듯ㅋㅋㅋㅋㅋ 뭔 위로상이죠 김구라는 별로 성과도 없는데 위로하는 거라 하고 유재석은 고군분투 해서 무도를 이끌었다 표현하고ㅋㅋㅋㅋㅋㅋ 김구라는 노력도 고군분투도 없었습니까 위에분 말처럼 누가봐도 이번년도 김구라 날아다녔는데ㅇㅅㅇ..? 라디오스타 시청률은 적지만 그만큼 영향력 있는 프로도 없습니다 출연자들 중 1명 이상은 항상 다음날까지도 실검이었고 마리틀도 김구라가 자기 몫을 안 했다고 할 수 없죠 능력자들도 꽤 떠오르는 프로고ㅇㅇ.. 김구라가 그만큼 영향력 있는 사람이 아니라고 장담하실 수 있으세요? 김구라 팬은 아니지만 평론이랍시고 위로상 어쩌고 하는 게 보기 그래서요

  • ㅇㅇ
    2015.12.26 00:03

    김구라 프로그램이 시원찮다? 사실 시청률 수치를 그대로 보던 시절은 이미 지났고
    20-40 타겟시청률에 있어서 마리텔이나 라스 같은 프로그램은 일반 시청률보다 높게쳐지는 프로그램으로 방송사 입장에서는 다른 어중간한 프로보다 훨씬 잘쳐주는것이 현실

  • 2015.12.27 10:46

    그냥 생각없이 썼네

  • 2015.12.27 12:33

    그냥 김구라가 싫다고 해라 ㅉㅉ

  • 2015.12.27 13:57

    무슨 무도가 균형을 잃어요 말도 안되는 소리하고 있네 무한뉴스에서 올해 예능 시청률 1위라고까지 했는데 정확한 정보없이 개인적인생각으로 글쓰지 마세요

  • 2015.12.27 14:21

    실명 안 떠서 그런지 더러운 댓글이 좀 보이네요. 본인하고 견해 안 맞으면 막말부터 쏟아내는 게 평소 인성인가.. 딱히 틀린 말도 아닌데요. 김구라 프로그램 많이 했지만 시청률도 시청률이고 딱히 자기만의 능력으로 대박낸 거 있었나?

  • 2015.12.27 15:15

    라스가 낯 뜨거운 시청률???

  • 2015.12.27 15:16

    참내 평일 그시간대 탑인데 무슨 낯뜨거운시청률? 그시간대 두자릿수라도 찍어야되나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8%면 이미 대박이지 너무 까내리려하시네. 그냥 김구라가 싫다고하세요

  • 2015.12.29 17:06

    라디오스타 마리텔 복면가왕 모두 잘나가는 프로이고 그 메인에 김구라가 활약했는데 기자가 김구라 안티네요. 올핸 아마 삼사 대상수상자들 통틀어봐도 엠비씨 김구라가 가장 합당한 대상일듯 합니다.

    • 2015.12.29 20:26

      라스빼고는 들러리인데..무슨 메인이라니 김구라가 복면가왕은 참가자들과 김성주가 메인이고 마리텔은 백주부 및 모로모토PD가 더 활약마니 했는데..단한번도 일등안하고 꼴찌해도 고정시켜준 마리텔 제작진이 의심스러울 정도인데..김구라는 낙제점인데..무슨..라스도 나머지 3명 없음 시체나 다름없고..김구라 없다고 라스가 안돌아가는것도 아닌데~~

    • 2015.12.30 00:16

      라스는 김구라가 메인이 아니라 윤종신이 메인이라고 생각해요. 마리텔은 백주부 때문에 시너지를 얻어 거기까지 간 거였고(실제로 김구라가 두손가락 안에 들적 한번도 없음) 세바퀴는 폐지에 능력자들은 방영 된지 얼마 안됐지만 망삘 넘치고. 복면가왕은 엠씨 김성주. 가수가 주인 복면판 나는 나는 가수다인데. 뭐가 메인이였다는 거예요?

  • 2015.12.29 18:50

    모두 잘 나가는 프로그램에 김구라씨가 있긴 하지만, 메인이라고 하기에는 부족하죠. 그나마 메인엠씨를 맡은 능력자들은 방영한지 얼마되지도 않았고 복면가왕은 가수들이 주라 김구라씨 본인도 날로먹는 방송이라 편하단 얘기를 했었으며 라스가 그나마 평가받을 방송인데 라스가 무도에 비교가 되나요? 올해 트렌드에는 무도가 있다고 해도 전혀 과언이 아니잖아요. 토토가로 복고에 대한 트렌드를 만들어내고 숨죽여있던 옛가수들이 명성을 다시금 찾아 활약하고 군함섬에 대한 것을 알렸고 식스맨 때문에 휘청한 것도 사실이지만 휘청했다고 그 아성이 무너지는 것 또한 아니죠. 그 밖에도 많은 에피소드들이 올해 있었는데 무한도전 내부에 문제가 외부의 여타 프로그램이 우습게 볼 것은 아니구요. 단순히 프로그램을 많이 했다고 주는 상이 대상인가? 하지만 이미 아무 낌새도 안 보이고 개인에게 주는 최대가 최우수상이라며 어이없게 유느에게 최우수상을 안겼던 바 있는 엠비씨라서 솔직히 시청자투표 안 한 달 때 맘을 비웠씁니다. 이건 대놓고 유느 안 주겠단 거잖아요?

  • 2015.12.29 20:21

    이건 머 무슨 근거로 쓴거임 대상을 프로그램에 준다는 개소리는 어디서 주어들었는지..그리고 무한도전이 왜 10년 팬들을 잃은건지..당신이 무도팬으로써 떠났다고 10년 팬들이 다 떠났다고 하는건가??어이가 없네..헛소리 하지마시고 자삭하삼..이런 근본없는 글은 첨보네

  • 2015.12.29 20:23

    왠진 모르겠지만 글쓴 님께선 '김구라는 능력이 없다'는 편견이 평소 강한가보네요. 읽는 내내 납득이 안가는 부분이 많은 글이었어요

  • 2015.12.29 22:07

    자기생각이니 머.. 별로 할말은 없지만서도..별로 설득력은 없는 글이네요.. 지극히 개인적이신분..

  • 2015.12.29 23:26

    참웃긴다.아들.팔고마누라팔고.체널마다안나온곳없고.작가나.피디의심스럽고.그렇게신인발굴이안돼.참.그러니방송이꽝이지.올.연예프로는.피디.작가가다엿먹었다...

  • 2015.12.29 23:45

    이렇게 공감안가는 글은 올해 첨 보네요 김구라능력운운하기전에 본인이 객관적인지 자질이나 되돌아보시죠

  • 2015.12.29 23:55

    뭔개소리죠. 복면가왕에 마리텔 라디오스타까지. 세바퀴 폐지됬지만 그건 김구라가 못했다기 보단 프로그램의 특성이 요즘 메타에 못따라가고 식상해서 폐지된것 아닌가요? 이정도면 아주 롱런했습니다. 그리고 라디오스타. 동시간대에 라디오스타보다 시청율잘나오는 프로그램 있습니까? 거기에 마리텔 복면가왕까지. 물론 유재석도 올해는 무한도전으로 참 많은걸 했지만 김구라가 능력이 안된다는건 정말 공감안가네요.

    • 2015.12.30 00:13

      라스는 솔직히 김구라의 출연진에 대한 면박에 울컥 한 적이나 불편했던 적이 훨씬 많아요. 재미없다면 거짓말이지만 꺼떡하면 게스트 병풍 만들고 자기 얘기만 늘어놓는 형식은 보기싫구요. 능력없단 말은 저도 인정하진 않지만.. '유재석'이랑은 비교대상이 아니라는 거. 버라이어티 보면서 리얼로 화났던 게 백주부한테 요리배우는 프로그램에서 김구라씨 때문이였음

  • 2015.12.30 00:16

    아ㅋㅋㅋ 이런 비공글 첨본다ㅋㅋ 김구라 유재석 둘중 누가받아도 대중들은 납득할걸요? 복면가왕 마리텔 라스의 김구라와 무도 유재석의 대결인데ㅋㅋㅋㅋ 라스 시청률 안나온다하지만 시청률은 그저 기록일뿐이에요 가장중요한게 광고가 얼마나 붙냐인데 라스가 무도에 이은 광고2위인건 아시나요?ㅋㅋ 그리고 무슨 무도가 광희밀어주다가 팬을잃어 ㅋㅋㅋㅋ 시청률 금세 회복했구만 고작 2편방송된 광희 무도익히기 그때 시청률 낮은거? 최근 3개월 시청률 보고말하세요ㅋㅋㅋ

  • 2015.12.30 00:22

    김구라 화이팅~~~~~~~~~~~~~~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