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돌아봐 폐지설에 아쉬움? 폐지가 당연하다

일부 시청자 중 ‘나를 돌아봐’를 아끼는 시청자가 있는 것은 분명하다. 그러나 이 프로그램은 없는 것이 더 시청자에게 유익할 것 또한 분명하다. 폐지가 정답인 이유는 출연자보다는 프로그램의 무책임함 때문.

<나를 돌아봐> 프로그램은 끊임없이 이슈를 만들어 낸 프로그램이다. 그러나 그 이슈는 불쾌하기 짝이 없는 이슈였다. 이슈가 나올 때마다 프로그램의 막장성은 도를 넘어 시청자를 분노케 했기에 폐지를 주장할 수밖에 없다.


이 프로그램은 공식적으로는 부인하고 있으나, 프로그램 시작부터 막장 연출을 한 프로그램이다.

제작발표회에서 연출로 보이는 조영남과 김수미의 신경전은 역대 예능 발표회 중 가장 불쾌한 장면으로 남을 장면이었다. 말싸움으로 시작해 조영남은 발표회 도중 자리를 박차고 나갔고, 네티즌이 불쾌한 심정을 표출했다고 김수미는 머리를 박박 깎고 등장해 놀라움을 주기도 했다. 물론 김수미는 피해져였던 것은 분명하다.

무엇보다 괘씸한 것은, 그들의 사이가 안 좋았다면 중재 역할을 해야 하는 프로그램이 뒷짐 지고 즐기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는 점이다. 이후에도 여러 번 있을 수 없는 제작진의 무책임함을 목격해 폐지를 생각게 했다.

파일럿 당시 김수미와 장동민의 조합이 꿀조합인 것을 확인하고도, 장동민의 자리에 박명수를 끼워 넣어 분란을 일으킨 것도 제작진의 책임. 김수미는 대놓고 장동민이 아닌 캐스팅에 불만을 표시한 것은 그녀가 주장할 수 있는 당연한 권리였다.


최민수의 외주 제작 PD 폭행 건 또한 일 처리가 좋지 않았던 부분. 문제가 생기고 하차 결정이 나올 때까지 제작진이 보여준 모습은 역시 무책임한 면이 많았다.

조영남과 이경규의 조합도 사실상 시작부터 좋지 않았던 조합이다. 아무리 처지를 바꿔 역지사지 자신을 돌아보라는 프로그램의 기획이 있다고 해도 조영남이 보여준 장면은 무례함이 더 많아 눈살을 찌푸린 대목이기도 하다.

파일럿에서 정규 편성을 할 때 가장 문제 소지가 많았던 커플 조합의 재배치라면 조영남과 이경규의 조합이었지만, 나중에서야 바꿔 끊임없는 부침을 겪게 한 부분은 용서가 힘든 부분이다.

처음부터 이경규와 박명수의 조합을 엮었다면 지금까지 있었던 홍역은 치르지 않아도 됐을 일이다.


더욱이 폐지의 이유가 되어야 하는 건 장동민의 출연을 재성사시키고도, 문제가 일어나니 책임을 면코자 장동민에게 피해를 줬다는 점이다. 파일럿에서 정규로 갈 때도 일방적으로 피해를 주고, 다시금 나비와 장동민 출연분을 편집해 없앤 부분은 용서가 힘든 부분이다.

<코미디 빅리그>에서 장동민은 그저 역할에 충실했을 뿐이다. 희극배우로 풍자요소가 있는 부분에 대해 연기를 했을 뿐인데, 한부모 가정 아이를 조롱했다며 마녀사냥을 당했다. 그 역할은 장동민이 했다는 이유만으로 마녀사냥을 당한 것이다. 별개의 사안임에도 제작진은 보호는커녕 마녀사냥에 동조했다.

현재 <나를 돌아봐>에서 이경규와 박명수의 조합, 송해와 조우종의 조합, 박준형과 잭슨의 조합이 좋은 것은 엄연한 사실. 하지만 그들의 꿀조합을 보고도 폐지가 답이라 하는 것은 제작진의 무책임함이 언제든 그들의 이미지를 안 좋게 할 수 있다는 점에서 폐지를 주장할 수밖에 없다.


KBS 처지에서 시청률이 안 높아 폐지를 하는 것은, 겉으로 드러나는 명확한 성적 때문이다. 아무리 조합이 좋아도 KBS 판단에 안 좋은 결과라 판단하면 폐지가 답이다. 하지만 그들의 판단이 아니더라도 시청자는 폐지를 주장해야 한다. 무책임한 제작진에게 본보기를 보여야 하기 때문이다.

마녀사냥당하는 출연자를 보호 못할 정도의 책임감을 가진 제작진이라면, 그다음 비슷한 일에서도 출연자를 보호하지 않을 것이기에 이번만은 반드시 책임을 물어야 한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6)

  • 2016.04.16 19:47

    좋은 글 감사합니다~

  • 2016.04.16 20:15

    공감합니다 제작진들 너무 무책임한것같습니다 상황이 안좋아지니까 또 팽시키다니..부른지도모르게 불러놓고서..설마 이번에도 그러겠어?설마..배신을 두번이나해?했는데..정말 제작진들에게서 요만큼의 양심도찾아볼수없더군요 정규만들어준게누군데..제작진은(이든 이 일을 지시한사람) 이일에 책임을 져야한다고생각합니다

  • 2016.04.16 21:02

    우와 구구절절 맞는 말씀입니다

  • 최군
    2016.04.17 01:42

    진짜 제대로 공감했습니다.
    그정도 판단력도 책임감도 없을줄이야
    자신의 방송에서 마녀사당당하는 방송인도 제대로 보호못하고 내치는 방송은 그냥 없어지는게 낫다고 봅니다.

  • 최군대가라
    2016.04.23 07:58

    나돌 한창 얘기 많을때 정떨어져서 안보다가 이경규 박명수 조합 나오는 순간부터 다시 봤는데 지금 최고의 조합이라고 생각하는데 이프로그램이 폐지되야만 한다고 적으셨길래 발끈 했는데 읽어보니 제 생각과 동일하네요... 지금 저 조합들은 너무 좋고 어느 프로그램에 적용해도 빵빵 터지는 케미라고 생각하는데 제작진들의 무책임함은 무턱대고, 웃기다고 봐주기엔 너무 도를 넘었다고 봅니다..

  • 2016.05.02 14:55

    박명수 이경규 외엔 재미없어서 안봤었음 과거엔 서로 내뱉는 말이나 행동들이 너무 아니꼬와서 안봤고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