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남이, 돼지토끼 고미남 스타로 성장

SBS 수목 드라마 "미남이시네요"가 착실히 인기를 다져가고 있다. <미남이시네요>를 빛나게 해 주는 연기자들은 이제 누구 하나를 가리지 않고 옥처럼 빛나고 있다.

박신혜(고미남), 장근석(황태경), 정용화(강신우), 이홍기(제르미), 유이(유헤이), 김인권(마훈이)는 탄탄하고 재밌는 연기를 보여준다. 이제 유이의 연기를 가지고 뭐라고 할 사람도 찾아보기 힘들 것 같다. 물론 이 드라마가 카툰적인 면이 있어서 절대적인 평가를 내릴 수 없지만 적어도 이 드라마의 캐릭터에는 제대로 녹아드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이 드라마로 많이 편견에서 나올 듯하다. 박신혜는 <미남이시네요>에서 묻혀있던 스타로서 제대로 기회를 잡았다. 박신혜는 이제 극중 공식 별명 돼지토끼로서 열심히 제 몫을 해주고 있어서 보기가 좋다.

"돼지토끼 고미남"은 이제 제대로 평가를 받을 수 있는 기반을 이 드라마로 굳힐 것이다. 처음 나온 배우가 아닌 기존에 편견으로 인해 드라마에 제대로 나올 수 없었던 박신혜는 분명 이 드라마로 많은 기회가 찾아 올 것이다. 너무 능청스레 연기를 잘한다. 코믹스러운 캐릭터를 완전히 자신의 것으로 만들어낸 것이 대단하다. 거기에 자신만의 이미지를 사람들에게 각인 시키는데 성공을 시키는 것 같다.

바로 고미남식 어투다. "형님~ 밥은 드셨습니까?", '형님! 제가 잘 못 했습니다', '형님, 데려다 주십시오' 등 글로 표현이 안 될 특유의 어법으로 사람들을 매혹시키고 있다. 수녀가 되고자 열심히 생활을 하던 순수하고 어리벙한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한 진짜로 어색한 어투 자체를 너무도 재밌게 표현을 한 것이 성공의 제일 큰 요소로 다가가고 있다.

어벙한 캐릭터 '고미남'으로의 성공은 어쩌다! 였던 것이 극중 캐릭터이다. 하지만 '돼지토끼 고미남' 바로 박신혜는 극 밖에서도 성공을 거두고 있다. 사람들의 인식 속에 이제는 박신혜가 확실히 다가오기 때문이다. 뭔가 어설퍼 보이지만 그 어설픔이 더 이쁜 배우가 되어가는 고미남.. 바로 박신혜의 미래는 밝아 보인다. 고미남 형님 멋지십니다~

* 다음은 <미남이시네요> 출연자 뇌구조도.. 입니다. 보면 재밌으니 클릭해서 크게 보세요~ * ^^
< 뇌구조도의 이미지는 전적으로 제작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 드라마로 최대 수혜를 받는 것은 이제 모두에게 가는 것 같다. 장근석도 그렇고, 신인 정용화도, 가수 이홍기도 인기를 얻고 있다. 깨방정 안사장님인 정찬도 푼수처럼 보이면서 정말 큰 재미를 주고 있다.

전편에서 쓰기도 했지만 유이는 이 드라마로 그간 자신에게 향했던 안티 세력을 누그러트릴 발판을 마련했다. 그녀가 그렇게 연기를 능청스럽고, 밉게 잘 소화해 낼 지 누가 알았겠는가?! 선덕여왕 때만 해도 약간의 어설픔이 있었지만 이 드라마의 특성상이라고 해도 유이는 참 잘 연기를 해 주고 있다. 그를 향하던 안티성 댓글들이 많이 사라지는 것을 느낀다. 덕분에 유이가 출연하는 우결 또한 기다린다는 사람들이 생길 정도가 되었다.

이번 회 에서는 "고미남 사수 대작전"이라고 해도 될 만 했다. 유헤이와의 갈등으로 인해 고미남은 절대적으로 불리하게 당하고만 있는다. 유헤이가 원하는 대로 착착~ 진행이 되며 항상 고미남은 당한다. 하지만 고미남을 지켜주는 형님들의 덕분에 위기를 면한다.

감기가 들었다고 도움 될 것 같다고 라임을 챙겨가는 고미남의 형님들은 푸근했다. 하나 같이 고미남을 향한 정성들이 어느덧 모두에게 전염이 된 것이다. 엉뚱하게 부딪치며 A.N.jell에 들어 온 고미남이 팀에 녹아들어서 이젠 어엿하게 중요 멤버가 되었고, 형님들의 정성은 하늘을 찌른다. 그를 고미남으로 둔갑시킨 마훈이(김인권)도 절대적으로 성공을 하게 하기 위해 애를 쓴다. 중요 위치에 오르기 위한 고미남을 위해 딱지를 제작하는 정성까지 들였으니 참 대단하다. ㅎ



여기서 멈추지 않은 마훈이의 상상은 또 한 번 큰 재미를 줬다. 딱지가 인기의 척도라는 설정도 웃겼는데, 이제 멤버의 전설을 만든다는 기발한 상상은 큰 재미로 다가온다. 그 상상이 매우 툰(Toon)적인 감성으로 다가오니 더 재밌다. '고미남의 전설은 무엇으로 만들까?' 라며 시작해서 이소룡 설정은 어떨까?.. 인도 공주로 설정할까?..하며 말 하는 장면에서 상상씬이 등장한다. 후룰뚜룰뚜~ 후룰뚜룹뚜~ 하며 울리는 음악 소리에 따라 움직이며 춤을 추는 고미남의 등장은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그만 좀 웃겨! 라고 생각하던 차에 바로 연타로.. 명성황후 설정도 박장대소하게 하는 장면이었다. 자객으로 들어온 마훈이 검을 들고 일본어로 한다는 말이 쓰러지게 만든다. "고미남 노 에미데스까?".. 푸하핫~ 하는 소리가 절로 난 것이다. 이 드라마를 보면서 가장 재밌는 장면이었다. '누가 고미남의 어미냐?'란 일본말을 표현해 내는 방식이 너무 재밌게 해줬다.

인기의 척도가 '딱지'라는 상상이 재미를 더해 준다. 할머니들에게 인기 척도가 '전국 노래자랑', '6시 내 고향'이듯 아이돌에게 딱지라는 설정 자체가 많은 웃음을 준 것 생각할수록 웃긴다. 유이도 말을 막게 한다고 깜찍하게 생각해 낸 것이 "우욱~(임신 제스처).. 우욱~"하는 상황에 안 맞지만 웃기는 설정 또한 재미를 줬다. 유이는 제대로 밉상짓을 한 회였다. 그렇게 밉상 짓을 해서 태경에게 미남이를 떼어 놓으려 하지만 자꾸 틀어지는 상황에 마음 조리는 유헤이(유이)도 볼 만하다.

<아이리스>와 대결을 벌이고 있지만, 결코 대결할 필요도 없는 주제로 나가는 것이 기발하고 호평을 듣는 요소일 것이다. <미남이시네요>는 빠져나오지 못할 매력을 주고 있어 점점 사랑을 받고 있는 듯하다. 수목드라마에서 어떤 것을 볼까? 하는 선택권을 고를 수 있게 해 준 것만 해도 대단하다. 앞으로 나올 히어로도 재밌을 듯 한데 과연 이 양상은 어찌 변할지 궁금하다.

<미남이시네요>로 가장 큰 수혜를 볼 사람은 박신혜, 그 다음 유이, 장근석, 정용화, 이홍기 차례가 될 것 같다. 이 드라마로 인해서 우리의 '돼지토끼 박신혜'양은 제대로 호감으로 돌아왔다.

* 여러분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꾹꾸욱 부탁드려요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6)

  • 이전 댓글 더보기
  • 2009.11.06 07:09

    아이리스에서 갈아탈라고 했는데...
    한번 보던거라 쉽게 안틀어지네요 ^^;;;

    • 2009.11.07 02:39 신고

      아마도 따로 따로 챙겨 보시는 수밖에 없을 것 같아요 ^^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빨리 바이러스가 사라졌으면 하는 바람이 있어요 ㅋ

  • 2009.11.06 07:16 신고

    오오오~세련미 물씬~ ㅎㅎ
    전 아이리스 두번인가 보다가
    바빠서 못봤더니 어캐 돌아가는지 모르겠더라구요
    그뒤 안봄 ^^;
    이거 가끔 재방 보는데 괜찮대요~ 유치하긴 하지만~ ㅎㅎ

    기분 좋게 하루 열어가세요~멋진 바람님 ^^

    • 2009.11.07 02:43 신고

      천사아르님 어서오세요 ㅎ
      아르님은 바쁘셔서 챙겨보기 힘드실 것 같아요 ㅎ
      낭중에 챙겨보셔도 될 듯 ㅎ 재미있는 드라마죠..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 2009.11.06 07:21 신고

    저는 이홍기의 연기도 코믹하고 재미잇게 보고 있답니다...
    미남이시네요 출연자들은 누구 하나 미워할 수가 없어요. 유이까지도.ㅎㅎㅎ

    • 2009.11.07 02:44 신고

      이홍기도 재밌어요 ㅎ 제르미 왕자님~ ㅎ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 2009.11.06 07:49 신고

    오~
    저도 한 번 봐야할 것 같아요~
    재밌는 정보 감사합니다~

  • 2009.11.06 07:50 신고

    ㅎㅎㅎ 형님의 넘치는 센스를 다시 한번 확인하고 갑니다요. ^^

  • 2009.11.06 08:28 신고

    돼지토끼 인형도 고미남도 너무 귀여워서 ㅋㅋㅋㅋ
    아 볼 수록 흥미진진한 미남이~ ㅎㅎ

    오늘도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 2009.11.07 02:48 신고

      처음서부터 지금까지 계속 재밌네요 ^^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 2009.11.06 08:30 신고

    재밌나 보네요^^ 미남포스팅이 많이 보여요~

    • 2009.11.07 02:49 신고

      처음엔 빛을 못 보다가 점점 많이 보는 듯해요 ^^
      행복한 하루되세요 ^^

  • Colin
    2009.11.06 09:39

    미남 최고! 어쩌다 재방송봤는데 재밌어서 1화부터 다 다시봤어요 짱임ㅋㅋㅋㅋㅋㅋㅋ

  • 2009.11.06 09:39

    흥미롭게 잘 감상하고 갑니다
    감기가 극성입니다 건강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 2009.11.06 11:33 신고

    바람나그네님
    리뷰로 대신하는군요 ㅎㅎㅎ
    감사의 말씀 올리며
    잘보고 갑니다.
    언제나 행복하시고 건강하시기를 바랍니다.

    • 2009.11.07 02:53 신고

      감사합니다. 항상 멋진 글 써 주셔서 잘 보고 온답니다. 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 2009.11.06 13:28 신고

    眞花美 님이 쓰신 댓글. (밑부분 편집했습니다. 죄송합니다)

    맨땅이 끝나서... 어제부터 미남 닥본사를 시작했는데...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미남이시네요였습니다.

  • 2009.11.06 13:29 신고

    트루하트님이 쓰신 댓글입니다. (밑 부분 컷팅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정말 사랑스런 드라마지요. 나오는 캐랙터 모두 사랑스럽고요.
    악녀 유헤이조차... (열심히 사랑의 가교역활을 하고 있으니)
    세 훈남들이 고미남 아껴주는 모습이 너무나 예뻐보여 고미남을 3명으로 복제해서 누구도 아프지 않게 했으면 하는 맘까지 드네요...

  • 2009.11.06 13:30 신고

    렐라님이 쓰신 댓글입니다. (부분 편집 했습니다. 죄송합니다)

    미남 잼있었어요. 역시 홍자매의 만화적 상상력은!!!

  • 2009.11.06 16:46 신고

    박신혜 참 뜰만도 한데 말이죠.
    이번 미남을 통해서 잘 되었으면 좋겠네요. ^^
    그런데 전 왜 자꾸 이번 미남의 박신혜를 보면서
    윤은혜가 생각날까요? ㅎㅎ;;;

  • 2009.11.06 16:59 신고

    ㅎㅎㅎ 너무 잘읽고 갑니다.
    드라마도 요즘 잘보고 있는데 잼있죠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 2009.11.06 20:13

    비밀댓글입니다

    • 2009.11.07 03:01 신고

      한참 바쁘셨던 것 같아요 ^^

      저도 한 2주간은 정신이 하나 없네요..
      요즘 어디 다녀도 플루때문에 신경 쓰이시죠?ㅎ
      건강 항상 조심하세요~

  • 2009.11.06 20:15 신고

    박신혜 참 세롭게 보입니다.
    귀엽고..^^
    글 잘 보고갑니다..휴일 즐거운 시간 되세요..^^*

  • 미남 팬임
    2009.11.07 00:40

    글쓴이의 글에는 대부분 공감이지만..
    제가 보기엔 좀 다른데..

    유이는 워낙 밉상이라 오히려 cf도 많이찍고 여기저기 많이 나와서 이미지가 반감되는듯 한데요..

    박신혜 장근석 정용화가 주연급이니까 인가가 많아지는것 당연한건데..

    제일이미지가 좋아진건 이홍기인것 같은데..

    FT,아일랜드가 1집이후로는 히트곡이 별로 없었는데 미남 이후로는 홍기 이미지가 워낙 좋아서(드라마상) 더 관심가게 되고 아이돌에 대한 이미지가 더욱더 생긴듯 싶어요
    그리고 연기도 기대했던 것보단 다 잘한다고 하고요
    매끄럽게 잘하죠

    신혜양도 자연스럽게 잘하구요

    근석군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요 주인공은 박신혜양인데 막상 보면 찰영분은 근석군이 제일 많더라구요 연기도 잘하고 초반에는 강마에 따라잡기다 이런글이 많아는데 지금은 안정화 된것 같아요

    용화군은 워낙 신인이다보니까 솔직히 배역 자체가 매력있는거지 연기는 그냥 그닥;;

    유이양도 연기는 그닥;;매번 똑같은 표정연기에 발음 거슬려요..

    그래서 제가 보기엔

    박신혜>이홍기>장근석>정용화>유이

    이정도가 적당한듯..

  • 돼지토끼사고싶다!!
    2009.11.07 04:44

    너무 재밌게보고 있어요.. 글 쓰신분 센스발군이신듯. 특히 뇌구조도 ~~~

    '미남' 배우들 연기 난 다들 너무 좋은데 나름대로 홍홍

    귀엽잖아요

    아무튼 기대되요 또 일주일기다리려니 너무 힘들다

  • 2009.11.07 06:54 신고

    생각외로 유이가 연기를 잘한다고 느끼는것은 저뿐만인가요?! ㅎㅎ 사실 유이의 연기도전에 상당히 반신반의했는데 나름 깍쟁이 성격을 잘 소화하는듯 하더라고요~ 그나저나 저 뇌구조도 재미있네요! 저거 활용해서 다양한 프로그램 뇌구주도가 나올지도 모르겠네요~ 저도 한번 만들어봐야겠네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