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밤, 생명의 단비 내리다

일요일 일요일 밤에(일밤)가 새 단장을 하고 내 놓은 코너 '단비'가 방송 2회 만에 아프리카 잠비아에 1호 단비를 내렸다. 그들의 척박한 삶에 그저 안타까워만 하고 있는 사이에도 그들은 죽어가고 있었다. 마실 물이 없어서 동물들이 먹는 물과 같이 흙탕물을 먹어야 하는 아프리카 사람들에게 우물을 파주는 이벤트를 해 주는 대한민국의 일밤은 그야 말로 단비 같은 존재일 것이다.

방송 첫 회 에서도 많은 화제를 일으키고 시청자들 대부분에게 많은 칭찬을 들은 '단비'가 그 응원에 부응하듯 방송 2회만에 단비가 내리는 우물을 파는데 성공한 것은 참으로 감동적이고 뭉클했다. 일밤 '단비' 팀은 안 좋은 상황에서도 현 주민들과 함께 어울리며 그들의 힘든 생활에 도움을 주고 싶어서 간단한 방법 먼저 시작을 하는 모습이 좋았다.

현지 아프리카 주민들도 아마 소문으로 우물을 파 주겠다는 자기들 보다 잘 사는 나라에서 온 손님들에게 많은 기대를 했을 것이다. 그들은 온 희망을 '단비'팀에게 걸듯 큰 환영을 보내는 모습은 바로 그들의 절박함이 묻어나는 듯 했다. 그냥 놀러오거나 구호 물품 나눠주러 오는 사람들은 잠시 좋은 객들일지 모르나 자신들이 살아가는 중요 수단인 깨끗한 물을 나오게 해 주는 우물을 파주는 사람들인데 얼마나 좋았겠는가!

그들은 돈이 없어서 제대로 먹지도 씻지도 못하고, 그로 인해 많은 병들로 죽어가야만 하는 입장에서 '단비'팀은 그야말로 단비 같은 존재였을 것이다. 자기들 대신 흙을 파서 살 수 있는 돈을 버는 일에 같이하고, 미리 약속 되어 있던 중장비를 이용한 굴착으로 우물을 내는 일에 좋았을 것이다. 그래서 손님 대접 중에도 제일 좋은 대접을 하는 모습을 보여 준 데서 조금 놀랍기도 했다.


화면에서 보듯 동물이 먹는 물을 사람이 같이 먹다 보니 각종 병균 가득한 물로 해갈을 하는 사람이 죽어 가야만 한다. 그들에게 있어서 물은 삶 자체다. 물을 찾기 위해 유랑을 해야만 하는 그 슬픈 현실이 그저 죽고 싶고, 매일 같이 울고 싶은 이유일 것이다. 동물과 같이 먹는 물을 길어 오더라도 그냥 먹지 말아야 할 물인데도 약품으로 소독을 해서 먹기 위해서는 또 돈이 들어가야 하는 입장에 그냥 먹고 병이 날 줄 알면서도 먹어야 하는 그들의 슬픈 현신들이 먹먹하게 만든 방송이 첫 회와 두 번째 초반이었다.

그들의 척박한 삶은 짧디 짧아서 평균 수명이 37세일 정도로 너무도 짧은 인생을 살아야만 한다. 그들은 2~3천원을 벌기 위해서 흙을 한 트럭분씩을 계속해서 반복하며 파야만 한다. '단비'에서 보여준 내용으로도 이들이 이렇게 버는 돈이 한 달 평균 3만 원 정도인데, 우물을 파는 비용은 700만원이 든다는 것이다. 그러니 어떻게 이들이 우물을 팔 생각을 할 수 있겠나?!

그런데 그들에게 우물이 생겼다. 이 얼마나 좋은 일이겠는가! 아마도 자신들이 사는데 있어서 가장 행복한 순간이 그 순간에 들었을 것 같다. 아프리카 우물을 파기 위해 동행했던 아프리카 유학생 켄트의 가족을 찾아준 것도 칭찬할 만하다. 만나고만 싶었던 가족을 생각지도 못한 순간에 만나게 해 준 '단비'팀에게 켄트와 가족들은 서로를 부둥켜안으며 반가워했다. 이 장면에도 뭉클한 마음이 들어서인지 멤버들은 울음을 보였다.


한국도 원조를 받는 나라였다. 그런 나라가 이렇게 발전을 해서 거꾸로 원조를 할 수 있는 것 자체가 행복인 것을 느끼게 해 주는 방송이 된 듯하다. 세계 역사상 원조를 받는 나라가 이제는 원조를 해 줄 수 있는 나라가 된 것은 한국이 유일하다고 하다. 그만큼 해 줄 수 있음에 뿌듯해하며 더 베풀 수 있는 나라가 되어야 한다는 생각을 들게 하는 방송여서 시청자들에게는 감성까지 전달해 줄 수 있는 회였다.

이번 방송에서 50%의 확률로 도전한 굴착은 마지막 부분 일 순간 실패한 듯 보이며 모두를 좌절케 하는 듯 보여서 너무도 안쓰러웠다. 얼마나 그 충격이 컸는지 거의 굴착이 끝나는 시점에서 물이 안 나오자 현지인이 보여준 행동 자체가 충격이었다. '이 물이라도 다시 마셔야 하나..'라며 땅을 핥으려는 모습을 보일 때, 그리고 아예 실신을 한 듯 한 주민의 모습에 눈물이 날 듯 했다. 이런 절박함에 답을 하듯 재 굴착이 시작되고 머지않아 물줄기가 하늘로 뿜어 올라갈 때에는 그들의 기쁨에 눈물이 나게 했다.

참 좋은 기획이었다. 예전 무도에서도 오랜 동안 기획하던 코너였는데, 이것을 일밤에서 살린 것은 단일 코너로 참으로 좋은 기회라고 생각이 든다. 그 끝을 알 수 없는 저조한 시청률도 점점 끌어올리는데 성공을 할 것이다. 이런 인지도 상승이 되면 많은 스타들이 줄을 이을 것이기에 더욱 화제가 될 것이다. 좋은 코너로 일밤이 다시 부활하는 싹을 보게 된다. 일밤의 '단비'가 아프리카 잠비아에 희망의 단비, 생명의 단비를 내린 것 칭찬해 주고 싶다.

* 여러분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꾹꾸욱 부탁드려요 ^^*
오늘은 영화 <판타스틱 Mr.폭스> 리뷰가 발행이 되었습니다. 같이 사랑해 주셔요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50)

  • 이전 댓글 더보기
  • 2009.12.14 07:29

    물관련 다큐프로 볼때마다 참 무섭다는 생각을 많이 합니다. 그렇게 소중하고 절실한 물을 우린 어떻게들 사용하는지 생각해볼 문제인듯 합니다.
    한편으로는 이런한 물관련 인식들을 자꾸 이야기하면서 4대강 사업과 연관지어 지는건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들구요.

    • 2009.12.15 01:05 신고

      참 소중한 것들을 못 누리는 곳을 보면 정말 너무도 안타깝죠..
      시간이 지나고 못 사는 사람이 점점 없어졌으면 좋겠어요..

  • 2009.12.14 07:53 신고

    감동적이고 흐뭇합니다.
    도움 받았던 만큼 다시 돌려줄 수 있게 된 우리나라가 자랑스럽네요..
    세계의 더 많은 곳에 단비가 내리길 빕니다. ^^

    • 2009.12.15 01:06 신고

      맞아요.. 한국이 거꾸로 좋은 일에 앞장선다는 것이
      그저 자랑스러워지는 장면이었어요 ^^

  • 임현철
    2009.12.14 07:59

    단비가 내리고 있다니 흐뭇합니다.
    재방이라도 한번 봐야겠네요.

  • 2009.12.14 08:40 신고

    일밤에서 다른 프로는 다 제쳐두고라도..
    이 프로만큼은 꼭 봐야겠습니다.

    • 2009.12.15 01:07 신고

      단비도 재밌고, 우리 아버지도 재밌고 좋네요 ^^
      헌터스도 환경에 대해서 생각해 볼 수 있는 시간이라 좋아요 ^^

  • 2009.12.14 08:43 신고

    결국 해냈군요ㅠㅠ

    • 2009.12.15 01:07 신고

      결국 우물의 물줄기가 하늘로 솟아오를때 정말 행복하더라구요..
      해내서 행복합니다. ㅎ

  • 2009.12.14 09:28 신고

    부모님이랑 보는데 괜시리 눈물이 나는걸 꾹 참았어요...

    이번 일밤의 부활은 정말 기대가 됩니다...

    • 2009.12.15 01:08 신고

      누구랑 같이 TV볼 때 분명 슬픔과 감동이 바짝 찾아오는데
      은근히 약한 모습 보이기 싫어서 꾹~ 참는 때가 많지요 ^^

  • 2009.12.14 10:05 신고

    노을인 못 봤네요. ㅎㅎ

    재방 꼭 챙겨봐야지이...

    즐거운 한 주 되세요.

    • 2009.12.15 01:09 신고

      재방보셔도 그 감동은 살아 있을 것 같습니다. ㅎ
      행복한 한주되세요 ^^

  • 가끔은 하늘을.....
    2009.12.14 10:58

    다시 한번 내 주위를 다잡아 보는 기회가 됩습니다.

    • 2009.12.15 01:09 신고

      이로 인해서 남을 돕는 사람들이 늘어나는 것 같아서
      상당히 기분이 좋더라구요 ^^

  • 2009.12.14 11:57 신고

    정말 기쁜일이군요
    이런 프로그램이 있다는 걸 첨 알았어요
    감사히 보겠습니다 (^^)

    • 2009.12.15 01:10 신고

      저도 물줄기가 올라올 때 정말로 좋았습니다.
      이제 그 들도 안전한 물을 먹게 되었으니 얼마나 행복할까요 ㅎ

  • 2009.12.14 15:17 신고

    지난주에 이어.. 이번주에도 단비를 보지 못했군요...
    아프리카 물 부족에 대해서 여러가지로 공감 하고 있는데..
    더 늦기전에 찾아봐야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 2009.12.15 01:10 신고

      못 보셔도 좋은 일은 화제가 되는 법인지라 오늘 기사가
      많았죠 ㅎㅎ

  • 2009.12.14 18:05

    축하합니다
    즐거운 우러요일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 2009.12.14 20:20 신고

    우와! MBC가 아니라 대한민국을 알리고 왔네요! ㄷㄷㄷ
    너무 훈훈해요! ㅎㅎㅎㅎ
    좋은 방송! 공익 방송! 짱인데요! ㅎㅎㅎ

    • 2009.12.15 01:12 신고

      맞아요.. 대한민국을 알리는 정말 보람찬 방송이었죠 ^^
      시간이 흐르고 난 후 한국에 대해서 좋은 감정 가질 수 있어서도
      좋을 것 같아요 ㅎㅎ

  • 2009.12.14 20:31 신고

    사계절이 있고 깨끗한 물이 풍부한 우리나라는 복 받은 민족이네요.

    • 2009.12.15 01:12 신고

      정말 사계절이 뚜렷한 나라가 한국이죠 ㅎ
      이 만큼 복 받은 지리 조건은 남 부럽지 않긴 합니다. ^^

  • 최아니
    2009.12.14 20:53

    MBC 파이팅~!! 단비팀 파이팅~!!!!!

  • 2009.12.14 20:55 신고

    오랫만에 예능에서 감동을 느껴 기분이 좋더군요.
    앞으로도 이런 감동적인 예능이 많이 생겨났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 2009.12.15 01:13 신고

      저도 예능에서 느끼는 감동 또한 참으로 좋더라구요 ^^
      김영희표 공익 예능으로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는군요 ㅎㅎ

  • 2009.12.14 22:44

    제길.... 졸 울었네....;;;;

  • 남도현
    2009.12.15 10:54

    정말... 정말.. 좋은 프로..ㅜㅜ

  • 김수지
    2009.12.15 14:24

    저도 꼭 바야겠어요

  • 2009.12.15 17:09 신고

    정말로 우리에게 가슴이 따뜻하게 해주는 일밤!! 이제 일밤의 부활은 성공적이라 할수 있겠네요!!! 강추!!

  • 2014.04.15 06:27

    단비 켄트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