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원더걸스 출연 성급했다

오랜 미국 진출을 통해서 파김치가 된 '원더걸스'가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 출연을 했다. 그러나 반가움을 넘어서 본 그녀들의 모습은 안쓰러움과 측은한 마음만 남아 있었다. 이제는 그녀들의 이미지가 공식적으로 헐벗은 그런 모습만 남아 있다는 것이 더욱 더 그녀들에 대한 이미지만 안 좋게 하는 것은 아닌가 생각을 가지게도 만들어 줬다.

라디오스타를 진행하는 김구라가 수시로 그녀들에게 안타까움과 측은함의 마음을 보이고, 시청자들도 왠지 불쌍해 보인다는 반응들을 보여준 것은 그녀들의 상황이 지금 어느 위치에 서 있는지를 보여주는 대목이라 할 수 있었다. 물론 원더걸스를 좋아하는 팬들이야 파릇하고 쏘아 붙일지 모를 일이지만, 이제 그녀들의 위치는 공공연히 같은 소속사의 'miss A' 보다 못하다는 반응들이 생길 정도이니 그녀들 스스로도 얼마나 풀이 죽을 일이겠는가!

그녀들이 내 놓은 대표곡 <Be My Baby>가 비록 내놓자마자 케이블 가요프로그램 차트에서 1위를 해 체면은 유지해 줬지만, 이 곡 조차도 좋은 반응을 얻지는 못하고 있는 시점이 현재다. 그녀들이 내 놓은 대표곡 <Be My Baby>는 내 놓자마자 전문가들로부터 비욘세의 노래와 비슷하다는 말을 들으며 그렇게 명예로운 기분만 느끼지 못하게 했다.

원더걸스의 노래 몇 곡을 들어보면 역시나 어디서 많이 듣던 노래 풍이라는 것을 쉬이 느낄 수 있다. '비욘세'를 연상케 하는 풍의 노래, '푸시캣돌스'를 연상케 하는 풍의 노래 등.. 왠지 외국에서 한 번쯤 크게 히트 친 노래들과도 같은 노래들이 다수 포진이 되어 있다는 소리를 든는 것은 그녀들조차도 그리 기분이 좋을 일은 아닐 것이다.

오랜 기간 제대로 준비를 하지 않고 나온 완성되지 않아 보이는 노래 공정율도 마찬가지였지만, 컴백과 함께 잡아놓은 예능 프로그램 출연 또한 너무 성급한 면이 없지 않아 나타났다. 우선 출연에 급급해서 제대로 된 준비가 되지 않았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다.


일단 나오고 보자! 할 것이 아니라 조금이라도 준비된 상황에서 나왔다면 아쉬움도 덜 했을 것이다. 왜 성급하다고 느꼈는가?!는 그녀들의 <라디오스타>내 보여진 여러 장면에서도 쉽게 드러난다. 그녀들에게 향하는 질문 중에는 굉장히 직접적인 질문들이 많았다. 그 질문은 단지 진행자의 질문이 아닌, 일부 여론을 수렴한 질문들이었는데 그 조차 만족시키지 못하는 그녀들의 모습이 안타까움을 줬다.

가요계 전문가 집단의 조사결과 여자 아이돌 중 가장 노래를 못하는 멤버로 뽑힌 '소희'는 여전히 조금의 준비도 없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보여준 것은 없고, 그저 이해만 한다는 입장을 밝히는 선에서 끝낸 것은 근성이 없어 보이는 장면으로 남았다.

오기로라도 보여줄 수 있었다. <라디오스타>에는 '고품격 노래방'이 준비되어 있어 자신이 조금이라도 근성이 있었다면 최선을 다해서 노래를 불러, 그런 인식을 불식시킬 수 있었지만.. 역시나 포기를 한 모양새는 그리 칭찬을 할 수 없는 장면으로 남는다.

고작 가창력을 보여준 것은 '선예' 정도였다. '선예'와 '조권'은 오랫동안 기획사에서 연습을 한 친구로서 안정적인 가창력을 보여줬다. 뛰어나지 않은 실력이었지만, 그나마 위로가 될 수 있는 수준은 되었다. 선예 정도로만 누구라도 나서서 노래를 보여줬다면 좋았을 것을 다른 멤버들은 제대로 된 실력을 보여주지 못했다.

특히나 '혜림'과 '유빈'의 랩은 정말 절망 수준의 모습이어서 더욱 씁쓸했다. 아무리 예능프로그램이라고 하지만, 이곳에서 질문이 될 내용 중에 언론이나 여론들의 뭇매를 맞는 요소인 가창력 부분의 말이 있을 것을 알았다면 단 한 곡이라도 제대로 연습해 와서 보여줬어야 할 텐데 그런 노력은 일절 보이지 않았다.

예능도 시원찮다는 그녀들은 옛 장기들을 보여준다. 예능이 약한 것은 사장인 박진영이 그런 시간을 주지 않았다는 이유만을 되었을 뿐이다. 소희의 최화정 개인기, 혜림의 홍콩 할매 흉내, 예은의 사오정 흉내, 선예의 웰컴투동막골 흉내는 모두 이미 식상해진 옛 장기였다.


<라디오스타>의 전체 내용이 왠지 그녀들을 이해해 줘야 한다는 컨셉에서 시작된 면들이 곳곳에서 드러났다. MC들은 뭔가 공격을 하다가도 은근슬쩍 그녀들을 봐 줘야 한다는 식으로 모든 책임은 박진영 사장에 있다고 돌리기만을 했을 뿐. 제대로 된 이야기들을 그녀들에게 들을 수는 없었다.

'원더걸스'의 실력이나 감성들이 뒤쳐질 수밖에 없는 이유의 근본적인 원인에.. 가장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을 '박진영'에게 둔다고 하더라도 '원더걸스'에게 필요로 하는 기초적인 실력의 퇴보는 그녀들이 그렇게 자랑스럽지만은 않은 일임에는 분명하다.

그녀들도 피해자일 것이다. 단순히 꿈을 위해 아메리칸 드림을 성공시키려 무턱대고 진출을 한 것은 박진영의 추진력이 해가 된 케이스의 일 일 것이다. 그녀들도 동의를 했다고 하지만, 어느 날 갑자기 결정이 된 상황은 막 데뷔한 어린 아이돌에게 크나 큰 아픔으로 남았을 일이다.

<라디오스타>가 홍보는 많이 될 프로그램이긴 하지만, 뭔가 준비가 되지 않은 상황에서의 출연은 그녀들 스스로의 실력을 한 없이 낮게 평가되게 만들었다. 그나마 원더걸스 중에 노래를 조금 한다는 멤버가 선예와 예은이라지만, 이번 라디오스타에서는 그 외 멤버인 '혜림과 소희, 유빈'은 형편없는 실력을 보여줬다.

'고품격 노래방'이라는 좋은 도구를 제대로 써 먹지도 못했으며, 웃기는 데에도 소질이 없어 구원군을 불러 땜을 시도 했으며, 자신들에게 향하는 여론의 질책조차도 해결해 주지 못했다. 먼저 예능에 나오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자신들이 얼마나 준비가 되어 있는가를 보여줄 수 있을 때가 가장 적합한 출연시기란 것을 그녀들은 몰랐나 보다.

* 여러분들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0)

  • 2011.11.19 07:27

    준비를 제대로 못한 것 같군요.
    조금은 안타까운 마음입니다.

  • 2011.11.19 08:17

    이분들 꽤나 철저한 분들이라 생각했는데~
    요즘 걸그룹이 워낙 많다보니 마음이 급했었나봐요~ ^^;;;

    울 나그네님~
    행복한 주말 보내셔요~ ^^

  • 2011.11.19 09:12

    아직은 좀.^^;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주말되세요~

  • 음...
    2011.11.19 09:51

    전 오히려 연예인답지 않게 순수하고 솔직한 모습이 호감이 갔는데요...
    보는 사람에 따라 다르군요.
    사실을 부풀리고 과장하여 과시하고자 하는 게, 보통사람들의 처세술이죠.
    하지만, 원걸은 그 쉬운 길을 놔 두고, 솔직함을 선택했죠.
    신뢰와 호감이 가고, 순수한 이웃집 여동생 같은 이미지의. 우리가 사랑했던 그 모습 그대로의
    원걸이 더 좋아졌답니다.
    남들이 어떻게 보든지, 당당하고 솔직하게 대처하는 모습에서
    진정한 월드스타로서의 면모가 보였달까요...
    그 나이 또래의 누군가에게 그런 질문을 던졌다면,
    아마 그렇게 침착하고 성숙한 모습을 보이기 어려웠을 겁니다.

    그 나이 또래가 가질법한 순수성과 그 또래답지 않은 성숙한 인성이 원걸의 장점이죠.
    굳이 장점을 단점으로 왜곡시켜야 하는 이유를 모르겠네요.
    어린 나이에 한국의 이미지를 책임지려는 무거운 부담감을 안고서도
    포기하지 않고 열심히 하는 아이들에게 조국이 힘이 되어 줄 수는 없는 건지 안타깝네요.

  • 하나비
    2011.11.19 10:08

    공감하며 좋은 글 함께했어요 ...
    행복한 주말 되세요

  • 2011.11.19 11:38

    비밀댓글입니다

  • -_-
    2011.11.19 13:38

    모든 걸그룹이 예능에 나서서 별별짓들을 다 해가면서 웃기는것보다는
    원더걸스의 순박함과 차분함을 느낄수 있어서 더 좋았는데요

  • 그냥
    2011.11.19 15:57

    나는 너희 팬이 아니다라고 인증하는 글을 쓰고 싶었군요!
    그런 의도라면 그냥 싫다라고 쓰지 무슨 자기가 전문가인양 글을 쓰고 있는지..
    팬이 아니고 객관적인 입장에서 방송을 본 나는
    인위적인 모습이 아닌 순수한 열정으로 열심히 노력하는
    그들을 응원하고 싶었졌는데...
    동정이 아니라 힘들지만 포기하지 않고 도전하는 젊음이 아름다웠기에...
    모습..

  • 불로초
    2011.11.20 01:01

    지나다가 우연히 봤는데요,

    아마 작심하고 쓰신것 같은데요, 같은 예능을 봐도 보는 관점이 이렇게 다른지 알게 되었네요, 저는 아직 때묻지 않은 순수한 그녀들의 모습에서 더 호감이 왔습니다.

    그리고 비마베가 좋은 반응을 얻지 못한다 하셨는데, 지금 음원시장 가장 큰 멜론에서도 수많은 도전자들(허각, 슈스케3, 티아라etc)앞에서도 2주간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곡입니다. 좀 제대로 파악하시고 글쓰세요

    아울러 오늘 올라온 빌보드 차트 소식(특히 빌보드 소셜50 차트에서의 33위 랭크는 정말 대단한 것이죠)도 좀 보시고 긍정적인 마인드드를 가지시기를....

  • 나그네
    2011.11.20 11:43

    원더걸스팬들이 보면 발끈한다면 님은 소녀시대 팬이라 오랜만에 컴백한 경쟁자 원더걸스를 본격적으로 폄하하고자 이 글을 남긴거겠군요. 하나같이 구구절절이 비난일색이네요. 아무리 댁이 싫어하는 그룹이라도 어쩌면 저렇게 부정적으로만 해석을 하는지? 또 미국으로 돌아가야 하기때문에 시간이 얼마 없어서 단시간에 뇌리에 남는 인상을 줄수 있는 프로그램이 라디오스타라 출연시킨거 같은데요. 힘들어도 국내팬들을 위해 잠깐이라도 모습을 보이고 싶어 컴백한 이쁜 마음이라고 생각하면 안되나? 단시간에 한밑천 뽑으려고 온 거겠습니까? 저는 원더걸스도 좋아하고 소녀시대도 좋아하는 입장에서 이 글이 한심해 보여 그냥 지나치려다 글을 남깁니다.

  • 지나가던사람
    2011.11.21 23:23

    좀 주관적인 내용이 많이 들어가있는 글인거같네요

    전 솔직한내용이 많아서 참 맘에 들었는데 ㅎㅎ..

  • sfgh
    2011.11.24 08:14

    be my baby가 성공못했다는 근거는?

    올해 멜론에서 18일째 1위인 곡이 이 곡말고 또 있었는가?

    공중파는 TV출연이 많아야 점수가 많이 나오는 구조이니 힘든거고.

    대체 원걸 곡이 좋은반응을 얻지 못했다면, 브아걸,카라,소녀시대,시크릿,티아라,허각등은 전부 쫄딱 망했단 말인가?

    좋은 반응을 얻지 못한다는 노래보다 훨신 뒤쳐저 처참한 상태에 있으니.

    곡도 좋고 작사작곡도 하고 발전된 모습을 많이 보여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고 임반판매량마저도 2DT때보다 훨씬 높은데

    글이 너무 주관적이구려.

  • ㄷㄷㄷ
    2011.12.01 00:06

    이런 글은 쓰레기통에....

  • 2011.12.07 22:42

    음.. 전 무슨 기사 하나를 가져온 줄 알았네요. 저도 개인적으로 순수한 모습이 굉장히 보기 좋았는데요..
    뭐 사람마다 보는 관점은 다르다고 생각 하지요. 근데 너무 주관적으로 글을 쓰신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원더걸스가 좋아서 이런 글을 쓰는 게 아니라 뭐.. 원더걸스가 나와서 피해주거나 그런 건 없잖아요. 그냥 컴백 축하한다 등의 그런 글은 못 올리시나.. 그런 글이라면 누구든 좋은 반응을 보이면서 댓글을 달았을텐데요.. 개인적인 입장에서 쓰신 거라고 생각은 하지만 너무 주관적으로 쓰신 거 같네요.. 하하.

  • 2011.12.18 16:43

    아무리 봐도 정말 작심하고 썼다는 말밖에는 나오지 않는군요 글 내내 가수에 대해 비난만 하시고, 심지어 예능을 포기했다느니, 형편없는 실력만 보여줬다느니.. 말투가 본인은 정말 객관적인 입장에서 쓴 글인 것처럼 말하시는데 각종 포털사이트에서의 반응은 전혀 그렇지 않은데요. 그냥 딱 지극히 주관적이고 개인적인, '쓰레기' 글 입니다.

  • 사키
    2011.12.20 16:31

    그냥 참 원래 원더걸스 별로 안좋아하시는구나 이 느낌밖에 안드네요.
    걸그룹 전성시대에 예능나와서 다 너무 작심하고 꾸며진 모습만 보여주는데 원걸은 소탈하고 비교적 순수하고 솔직해보이는 모습이 매력이고 라스에서 그게 배가되었다고 생각하는데.... 그냥 원더걸스 싫어~ 니들 너무 덜 가식적이야 라고 쓰시는게 어떤지. 다른 걸그룹처럼 무슨 캐릭터하나 잡아놓고 장기자랑 준비해와서 개인기 보여주고 쇼하는게 준비된 모습이라고 생각하시는건지

  • ㄷㄷㄷㄷㄷㄷ
    2011.12.31 12:10

    원더걸스 팬인데 이글 보기 너무 않좋아요. 전문가인양 쓰는것도 그럿구요. 오랜만에 팬들 위해서 예능 출연건데 참 어이없고 답이않나오네요.

  • 2012.01.04 21:56

    저는 (음...) 님이랑 같은 생각이네요 .. 저도 원더걸스 팬인이유가 솔직하고 털털한모습이여서 인데요.. 모
    보는 사람마다 다르겠죠 모 .. 저는 이렇게 생각하네요 ....

  • 2012.01.07 11:17

    걍 보세요
    엄청 따지네ㅋ
    난 재밌게 봤는데..

  • 2016.10.29 13:06

    비마이베이비가 크게 흥하지 못했다는건 뭐죠 11월에 나와서 연간 20위 였는데ㅎㅎㅎ 그리고 비욘세와 비슷하다는건 실제로 비욘세 뮤비 찍으신분이 연출하기도 했구요^^; 이제와서 보게 됐는데 너무 안좋게 쓰셨네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