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규현의 무례함 vs 유남규의 자랑질

과연 무례함과 자랑질 중에 보기 좋은 것은 무엇일까? 사실 이 둘의 성격은 좋아한다는 개념이 있을 수 없는 것일 게다. 자랑질도 적당히 하면 들을 만하고, 분위기를 띄우는데 있어서 더 없이 좋은 명품 분위기 띄우기 도구가 되는데.. 그것을 조절하지 못하고 진짜 잘난 자랑질을 주야장천 하게 되면 미움을 받는 이유가 되기도 한다.

항상 우리 주변에 한 명씩은 꼭 있는 자랑질 인품의 주인공들은 찾기도 쉽다. 이런 일은 시시때때 장소를 가리지 않고 목격을 할 수 있는 장면이기도 하다. 동네 아줌마들 수다풀이 장소에는 늘상 보이는 장면이니만큼 희귀한 장면도 아닌 것이 자랑질이다.

자랑질의 종류에는 영역을 가리지 않는다. 키가 커도 자랑질, 공부를 잘 해도 자랑질, 운동을 잘 해도 자랑질, 시험을 잘 봐도 자랑질, 좋은 학교 갔다고 자랑질, 여자 친구 예쁘다고 자랑질, 돈 많다고 자랑질, 연예인 친구 있다고 자랑질, 차 있다고 자랑질, 스마트폰 몇 개 있다고 자랑질, 카메라 좋은 것 있다고 자랑질.. 따져보면 자랑 못하는 것이 없는 것이 이 세상 살이 일 것이다.

이번 <라디오스타>에는 ‘자랑질’이 주제가 된 회였다. 어떤 것이 제대로 된 자랑질인지, 어떤 것이 팔불출 같은 자랑질인지를 영락없이 보여주는 자리가 되기도 했다. 이미 위에서 예로 든 운동을 잘 한다고 해서 생기는 자랑질이 <라디오스타>의 주요 레퍼토리가 되었다. 그러한 이유에는 전직 운동 선수들이 게스트로 나왔기 때문이기도 하다.

세 명의 운동 선수는 ‘양준혁’, ‘우지원’, ‘유남규’가 주인공이었고, 이들은 스포츠 영역에서 굳이 자랑질을 하지 않아도 누구라도 알 만한 전적을 가지고 있다. 그래도 혹시 모르는 시청자와 그 너머 대중들에게 소개를 해 달라고 하자 서로 배틀을 벌이면서 이야기를 한다.


아니 좀 더 사실적으로 이야기 하자만, 둘은 적당히 이야기를 하고.. 한 명은 좀 더 좋은 아이템의 자랑질을 하려 말을 끊어가면서 자랑하는 못 된 습관을 보여준 것이 차이점이라 해야 할 것이다. 양준혁과 우지원이 세운 국내 기록들을 이야기 하는 과정들이 있고, 꼭 그 말 끝에 끼어들어 자신의 기록이 더 대단하다는 듯 외쳐대는 유남규의 말은 보는 이들에게 짜증을 불러오는 계기로 자리잡는다.

말이란 것이 아주 근소한 차이에서 너무나도 큰 차이의 뜻으로 변하는 것이 대한민국의 말일 진데, 유남규는 말 하는 법을 제대로 갖추지 못한 전형적인 면을 보여줬다. 굳이 자랑질이라고 해도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내는 그 시간에 잘만 맞추어 이야기하면 누구에게 미움을 당할 일은 없다.

하지만 유남규는 왜 더 미움을 받을 수 있는 요소를 갖추었는가를 따져보면, 기다리지 못하고 말을 잘라내며 자신이 더 잘난 부분을 이야기하며 상대방을 기죽게 만드는 버릇 때문에 미움을 사게 된다.

상대가 어느 곳에서 어떤 환경에서 세운 기록이라고 할 지라도 소중한 타이틀일 진데, 굳이 어떤 기록을 이야기 하면.. 그것보다 더 잘난 것을 좀 대보라 무안을 주는 부분에서 미움을 살 수 있는 조건을 갖추게 된다.

양준혁은 한국에서 세울 수 있는 모든 기록을 다 세운 선수였다. 은퇴하기 전 개인이 세울 수 있는 9개 부문에서 모두 최고의 기록을 세운 것에도… 우지원이 세운 3점 슛 개인부문 1위라는 이야기가 나올 때마다 유남규는 국내 기록 가지고 뭘 그리 자랑하느냐는 식으로 말을 자르며 국제 경기 기록을 이야기 해 보라 하며 먼저 이야기를 한 사람에게 무안을 주게 된다.


그런 의도가 명확히 있는 것은 아니라고 해도, 그것을 받아들이는 입장을 생각한다면 쉽사리 할 수 있는 행동은 아니었다. 조금이라도 자신의 페이스에서 벗어나 다른 선수들의 잘난 모습이 보이면 영락없이 끼어들어 ‘자신은 언제 이야기 하냐’는 식으로 페이스를 끌어오려는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불쾌감을 남기는 장면으로 남는다. 

하지만 또 말리는 사람의 입장이 공손치 못한 경우도 있다. 제 아무리 얄미운 모습을 보인다고 하여 분위기를 정리해야 하는 진행자가 호통을 치는 경우는 또 무슨 경우일까! 사실 <라디오스타>는 그간 날 선 독설과 직언들이 공존하는 프로그램이었다. 그러나 그것도 어느 때에 쓰여야 할지 아는 베테랑 진행자들의 독설과 직언들이 들어있을 때 묘한 웃음을 가져다 주었다.

그런데 이번 <라디오스타>에서는 슈퍼주니어의 조규현이 진행자로서 보기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주었다. 잘난 자랑질을 하는 유남규의 말을 막아서면서 ‘아! 좀 들어주세요’라며 제지를 하는 모습은 제 딴에는 분위기를 탄 것이었을지 모르지만, 듣는 이들은 기분이 나쁠 수밖에 없었다.

또한 유남규가 자신의 자랑을 하는 과정이었던, 중학교 시절 국가대표로 뽑힌 이야기를 할 때에도.. 규현은 “굉장히 교만하신 데요”라며 분위기와는 맞지 않는 말을 하여 분위기를 급랭 시킨다.

초대 게스트가 무리하게 다른 이의 기록들을 아무 것도 아닌 것처럼 잘라내며 자신의 자랑을 할 때라고 하더라도, 좋게 이야기를 정리할 수 있음에도 어린 진행자가 나이 든 게스트에게 함부로 말하듯 하는 모습은 그리 썩 좋지 않은 기분을 가져다 주었다.


* 여러분들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54)

  • 이전 댓글 더보기
  • 진짜답이 없다
    2012.01.05 23:20


    라디오 스타가 100분 토론인줄 아냐?

    라스 한두번 보냐?

    공중파에서 가장 살벌한 이야기가 나오는곳이란다

    라스에서 이정도는 그냥 애교 수준이란다

    좀 생각은 하고 글써라

  • ㅡㅡ
    2012.01.06 00:49

    조규현 까지 마라. 대본대로 읽고, 프로그램 성향에 맞춰서 멘트 던졌을 뿐이다.
    님은 이런거 쓰고 돈 버셈? 걘 그런거 하고 돈 벎.. ㅇㅇ??

    그리고 지자랑 토크가 요즘 대세임.ㅇㅇ
    네이트에서 기사 보다가 열받아서 이리 달려왔음.

  • -__-^
    2012.01.06 01:38

    강호동씨와 이승기군에 이어서 또 까대고 싶은 상대가 나타나셨군요. 경축! 거기다 팬들이 반응까지 보이니 관심받고 싶었던분 더 신나셨겠네 ㄲㄲㄲㄲㄲ

  • 보리
    2012.01.06 19:23

    전에도 조규현 까던 글 썼던 분이네요 아마 조규현이 잘한던 못하던 그냥 싫은 분 같네요
    그냥 쿨하게 싫다고 말하세요 구차하게 길게 말하지 마시구요
    긴글 읽느라 졸라 짜증나네요 이런글에는 무플이 약인데,,,,,,,,,
    댓글달린거 보니까 캐좋겠어요 ㅋㅋㅋㅋㅋ

  • 이딴글..
    2012.01.08 12:52

    이런글쫌 그만쓰지죠--^ 나는 완전 재미있게 봤는데. 도대체 뭐가 무례했다는건지..;;님의 글이더 무례한듯ㅋㅋㅋ

  • 거참
    2012.01.08 13:50

    답답한 양반들일세 ㅋㅋ

    원래 그런 프로그램가지고 안좋은 면이 보인다는건 그만큼 본인이 안좋은 시선으로 봤다는거밖에 더 되나 ㅋ

    예능 그저 웃자고 보면 되지 뭐 그리 심각하게 보는지..

    규현이 좀 말을 개념없이 했다손 쳐도 원래 그런 프로그램이고 그렇게 나이 따져가면서 진행하면 그게 라스겠소?

  • 으이규
    2012.01.13 03:18

    꼬린내나는 글이내요 가끔 검색하다보면 바람나그네글 많이 보는데 앞뒤로 꽉꽉막힌 꼰대일것같다는 생각이듬. 저 날 방송을 유남규가 살렷구만 뭔 개소린지 예능을 보지 말던가 글을 쓰지 말던가 한심한 인간이네

  • 잘하고있규
    2012.01.17 19:54

    라스가 무슨 서로 배려해가면서 서로 띄워주는 방송도 아니고 원래 독설이 난무하는 프로그램이라고 할수 있슴.
    근데 독설을 하는 곳에서 독설을 했다고 이딴 글을 올리는건 좀 이상하다는 생각안듬??
    그리고 저때 유남규 웃겼슴. 유남규가 웃기고 있을때 적절한 타이밍에 오버를 막았슴. 그런게 진행자들이 해야되는 것 아님? 규현은 그런 역할을 잘 소화한거임. 서로 예의 차리면서 대화 나누는 그런 프로그램은 라스는 애시당초 아니였슴. 항상 말하자나여 무릅팍 도사의 그런 감동을 주는 그런분위기와는 다른 프로그램이라고.
    그런 프로그램에서 규현은 자신의 역할을 잘 하고있슴. 라스 프로그램스타일이 마음에 안들면 보지 말던가

  • 아나
    2012.01.18 22:28

    나 이분어디서 본것같아...ㅋㅋ 굉장히 안 좋은 방향으로 ㅋㅋㅋㅋ 방송사 피디를 하시던가 다큐멘터리 프로그램만 보시던가 하셔야 겠어요

  • 성형규현
    2012.01.20 16:10

    사실 예전부터 슈쥬내에서 별존재감도 없고 호감도 비호감도 아니였는데

    도대체 라스에 규현은 왜나오는겁니까?이해불가입니다..역시 소속사의 힘인가..

    무도에서 옛날에 전진 길 출연 의문 지을때 있었는데 거기다도 비할바가 아니네요

    아이돌이라고 그냥 막갖다써도 되는건지..자질이 없는데;;

  • Space
    2012.01.23 10:05

    TV프로그램을 비판적으로 보는 건 좋지만 너무 지나친 평가 같습니다. 라스가 시사/교양프로그램도 아니고, 예능 중에서도 특별히 솔직하고 가식 없는 콘셉의 토크가 매력인 "예능"프로그램인 것을 감안하셔야죠.또, 슈주의 규현이 손석희나 백지연도 아니고요. 모든 토크쇼나 예능을 이런 식의 관점으로 평가해서 비판한다면 차라리 다 폐지하는 편이 낫겠네요

  • SunBii
    2012.01.24 20:29

    'ㅇ' ㅋㅋㅋ
    세상 힘들게 사시네염

  • zzzzz
    2012.01.25 22:04

    솔직히 규현이 라스에서 조금 미숙해 보이긴 함 근데 그쪽이 말하는 무례함 같은건 하나도 없었다고 생각하는데 ㅋㅋㅋ대체 어디가 무례했다는 건지;;;;;;;; 그냥 그쪽이 규현을 싫어하는거로밖에 안보이는데;;;

  • ddddd
    2012.03.17 06:5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뭔 글만보면 라스에서 살인/성폭행 급의 죄라도 지은거같네ㅋㅋㅋ
    참 피곤하게사십니다

  • 참ㅋㅋ
    2013.02.27 20:54

    글은 왜이렇게 또 긴거야 ㅋㅋㅋ 돌려말하지말고 그냥 규현이랑 유남규가 싫다 그렇게 말하면 될것이지 ㅋㅋㅋ

  • 규현이
    2013.02.27 20:55

    규현이 도대체 어디가 무례했다는 겁니까? 윗분말대로 그쪽은 규현이랑 유남규가 싫다는 것밖에 안보이네요.

  • 님은
    2013.02.27 20:56

    라스보시지 말고요,이비에스나 보세요

  • 관심
    2013.02.27 20:57

    관심받으니깐 좋아요? 관심종자시네ㅎㅎㅎ 이렇게 댓글 많이달려서 기분좋으시겠네요ㅎㅎㅎ

  • 좋아요?ㅋㅋㅋ
    2013.02.27 20:59

    이렇게 까니깐 좋으세요?ㅋㅋㅋㅋㅋ 댓글도 많이 달려서 좋겟네요 ㅎㅎㅎ

  • 2013.05.01 21:23

    사람 생각이 다르듯, 규현군을 바라보는 시선도 다양할 수 있다 생각됩니다. 그렇지만 그게 꼭 안티와 팬(빠순이로 칭해지는)으로 갈려져야 하나 싶네요. 댓글을 읽다보니 참 그렇습니다ㅎㅎ;.. 누가 규현군을 좀 비판하는가 싶으면 안티로 몰아세우고, 감싸면 빠순이라며 욕을 해대는.. 이 무슨 난장판인지..
    그냥 서로의 의견을 좋게 존중해줄 순 없나 싶군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