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러와, 유재석-권오중은 최강토크 조합

개편됐지만 여전히 리얼 위기가 진행 중인 심야예능토크쇼 놀러와에서 그나마 가장 완벽한 조합을 찾을 수 있다면 유재석과 권오중의 조합을 빼놓을 수 없다. 놀러와 ‘트루맨쇼’가 생기면서 가장 큰 기대를 주고 있는 이 조합은 확실히 뭔가 될만하다는 느낌을 매회 완성해 주고 있다.

<놀러와>가 개편을 하고 여전히 불안 불안한 이유는 떨어진 시청률을 단기간 채울 수 없는 현실적인 문제와 더불어, 프로그램 편성을 맞고 있는 예능국의 뒷바침이 안정적이지 못한 데서도 위기는 계속되는 듯 느껴지게 한다.

또한 프로그램을 만들어 가는 제작진의 확신에 차지 않는 생각들은, <놀러와> 두 코너가 앞으로 배치 됐다가 뒤로 배치 됐다! 하는 방황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기도 하다. 개편 후 지금까지 방영이 된 <놀러와>는 크게 세 편이 방영 된 모습이다.

코너 중 하나인 ‘트루맨쇼’만 보면 시작을 알리는 편, 고준희 편, 박진희 편이 방영 됐고… ‘방바닥 콘서트’는 공일오비 편, 들국화 편, 김영희 PD편이 방송 됐다. 하지만 아직도 헤매는 ‘방바닥 콘서트’ 코너는 안정적인 모습과는 별개로 흘러가고 있어 아쉬움을 준다. 하다 하다 김영희 PD편을 만들었다는 것은 코너의 본분을 잊은 편성이었다 평할 수밖에 없다.

그러나 희망은 ‘트루맨쇼’에 있다는 것을 시청자라면 느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트루맨쇼’는 활약이 미비한 재범을 빼고는 어느 정도 자신의 역할을 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아무래도 예능 초짜인 재범이기에 그 점은 제외해 두면 이 코너는 꽤나 큰 재미를 주고 있다.

원래 의도는 19금 토크가 아니었지만, 투입된 권오중과 김응수의 솔직한 토크 방식은 어쩔 수 없이 19금으로 흘러갔고.. 의외의 흐름은 ‘트루맨쇼’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결과를 낳았다.

그 중 권오중은 이 코너를 가장 잘 살리는 인물이 되었다. 더욱이 반가운 것은 유재석과 호흡이 너무도 잘 맞다는 것이 큰 희망이다.


권오중이 투입되면서 유재석의 악동끼가 되살아 나는 것은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다. 어느 순간 너무 착한 이미지만 소비가 되던 유재석이 권오중을 맞으면서 갖고 있던 악동끼가 발동한 것은 시청자에게 다양한 웃음을 얻을 수 있는 계기를 주고 있다.

다른 토크 예능이나 리얼 예능에서의 유재석과 분명 다른 이미지를 형성하는데 권오중의 역할은 꽤나 큰 역할을 하게 됐다. 이 둘이 만나고 난 이후 <놀러와>의 성격이 바뀌는 것이 내심 불만인 일부 시청자도 있지만, 그것은 어쩔 수 없는 결과일 수밖에 없다. 시대는 변하는데 어찌 첫 이미지로 계속 갈 수 있겠는가!

하지만 걱정할 것은 없다. 유재석이 아무리 악동끼가 있다고 해도 자신의 이미지와 완전히 반하는 모습을 보여주지는 않을 것이니 말이다. 유재석이 권오중과 서로 치고 받는 토크는 자칫 위험한 단계로 넘어 가기도 하고, 중심을 잡아 한계를 넘지 않을 때도 있지만.. 새로 개편된 <놀러와>의 ‘트루맨쇼’ 코너에서는 차라리 화끈하게 넘는 것도 방법은 방법이다. 그렇다고 위험한 단계까지 넘어간 적도 없다. 충분히 봐 줄 수 있는 선의 19금 토크는 더 큰 재미를 선사했다.

유재석이 김나영의 화장을 가지고 놀릴 때에도, 권오중이 치고 들어와 농담으로 운전 중에 화장한 줄 알았다는 말은 분위기가 오르는데 일조를 했다. 또한 박진희의 입장에서 남편이 사지 않아도 될 비싼 물건을 샀을 때 어떻게 할 것이냐? 라는 물음에 이해를 할 것이란 반응을 듣고 공격하는 유재석과 권오중의 호흡은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 말은 한 번 허락했으니 계속 살 거라는 유재석의 공격에 괜찮다는 시원한 반응을 보이는 박진희. 그러나 그 토크로 끼어드는 권오중은 남편 월급이 300만 원이야! 라며 어깃장을 놓는 장면은 배꼽을 쥐게 하는 장면이 됐다.

때로는 굉장히 속 좁은 남자가 되었다가도 바로 큰 바다와도 같은 마음을 보여주는 권오중. 유재석을 당황케 하지만, 곧 다시 유재석을 악동끼 가득한 이로 만들어 줄 줄 아는 권오중. 결혼 했지만 철부지 같은 권오중. 솔직담백한 그의 19금 토크는 ‘막지나 마’란 말처럼 적당히 막아야 할 재능으로 보이게 했다. 유재석과 권오중이 보여주는 주고 받기 식 토크는 ‘트루맨쇼’를 더욱 다이내믹하게 느껴지게 하고 있다.

* 여러분들의 추천(view on)은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4)

  • 2012.10.23 08:25

    권오중 오랜만이네요 ^^

    • 2012.10.25 00:11 신고

      권오중 요즘 눈에 많이 들어오는 인물이죠^^
      워낙 멋진 인물이라 반갑더라고요 ㅎ

  • flahzjs
    2012.10.23 11:00

    재밌더군요,
    어제 두사람의 조합이 점점 조화롭게살아나는것같더군요

  • sausfo
    2012.10.23 11:40

    트루맨 쇼 정말 재밌던데요 19금으로 가면 대박인데^^

  • 2012.10.23 11:48

    권오중씨가 토크를 맛깔나게 잘 하더라구요. 은근 능글거리는데 그게 오히려 귀엽고 토크를 잘 살려요. 유재석씨도 같이 능글거리며 이야기 나누는게 색다르고 잘 어울려요!!

  • 자올
    2012.10.23 11:56

    재미있어요~~~~~~권오중씨랑 유재석이랑 너무 잘 맞아~~~~크헤헤

  • 사주카페
    2012.10.23 12:16

    안녕하세요. 블로그 글 잘 읽고 336번째 추천드리고 갑니다.
    사주는 한 번 보고 싶지만 직장다니면서 시간이 안되고 금전적으로 어려우신 서민 분들을 위한
    "무료"사주카페 소개해 드립니다. 언제든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다음 검색 창에 "연다원" 또는 "연다원 사주카페"를 검색하시면 방문하실 수 있습니다.

  • 권오중
    2012.10.23 12:59

    시트콤에서나 봐와서 예능끼는 전혀 못 알아봤었는데 이번에 놀러와에 나온 것을 보고 너무 재밌다고 생각했습니다.
    정말 짓궂기도 하지만 밉지 않은 신선한 성인용(?) 캐릭터더군요.
    앞으로 TV에서 많이 봤으면 좋겠습니다.

  • ㅋㅋㅋ
    2012.10.23 23:23

    오랜만에 놀러와봤는데,,,,,정말 시청률한자리수의 프로가맞아?라는생각,,,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조낸웃김!!!!트루맨쇼

  • 2012.10.25 09:45

    둘다 매력 있는 남자죠. 개인적으로 놀러와 좋아하는데 다시 예전에 영광을 찾을수 있을꺼라 생각합니다. 추천이 절로 손이 가네요. 좋은 하루되세요 ^ ^

  • 트루맨쇼
    2012.11.10 11:05

    제생각엔 트루맨쇼를 아예 한시간내내 방영하면 좋을텐데 말이지요 아무래도 트루맨쇼만 재밌다보니 그것만보고 채널을 돌리게되더라구요

  • 권오중 너무 웃겨 ㅋㅋㅋ
    2012.11.10 12:16

    시트콤에서 연기로만 웃긴게 아니었어요. 원래 재미있는 사람이었네요.ㅎㅎㅎ
    암튼 권오중씨, 김응수씨 두사람때문에 트루맨쇼 너무 재미있습니다.

  • 웃음꽃
    2012.11.10 13:37

    김응수가 너무 웃겨..
    하수오 술얘기 할때 진짜 빵 터졌음..
    아..진짜 놀러와 없어짐 안되는데

  • 꺼어꺼어
    2012.11.10 14:19

    권오중씨 정말 잼있어요. 라디오 게스트로 나오실때도 엄청 잼있구 입담이 장난이 아니죠ㅎ 이현우의 음악앨범에도 전부터 게스트로 나오시는데 진짜 웃겨요ㅋㅋㅋ

  • 유느님짱
    2012.11.10 16:52

    정말 대박 조합.
    너무 재미있어요. 부산도 제발 생방해줘요 제발~~~~~~

  • 으어
    2012.11.10 18:03

    유재석이랑 토니스타크의 조합인줄

  • 우주괴물
    2012.11.10 19:54

    트루맨쇼 재밌어요~ 전 이런 형태의 토크쇼가 좋더라구요. 특히 권오중 ㅋ 아슬아슬한 토크 재밌습니다. 그런데 뒤에 하는 방바닥 콘서트는 재미가 없어서... 놀러와를 반만 보게 되네요. ㅎ

  • 오중 쩐다
    2012.11.10 21:54

    표정은 신의 한 수!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