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골프에 언론까지 나서 개인 통제. 기가 막힌다

728x90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흔히 하는 유행어 중 ‘참 기가 막히고 코가 막힌다, 그죠?’라는 말을 들어본 적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 말을 그대로 써주고 싶은 언론이 생겼다.
 
지난 26일 보도전문채널인 YTN은 “이경규가 이날 오전 11시쯤부터 전남 화순에 있는 무등산컨트리클럽에서 지인 3명과 라운딩을 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뉴스 방송을 통해 “세월호 침몰 사고로 연예계에서도 애도와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는데, 이경규 씨의 골프는 부적절한 행동이었다”고 보도한 것이 많은 사람에게 화제가 되어 오히려 YTN을 성토하는 글이 쏟아지고 있는 시점이다.

이런 보도에 진중권은 “이경규 골프 회동 논란. 애도는 의무나 강요가 아니죠. 그저 ‘같은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좀 더 배려심이 있었으면 좋았을 텐데. 섭섭하다’ 내 생각엔 이 정도가 적절할 듯”이란 글을 올려 공감을 샀다.

누리꾼들의 반응은 오히려 성숙한 반응들이 주류를 이루고 있고, 그 내용은 진중권이 말한 내용과 맥락을 같이하는 것들이 주류를 이루며 YTN의 보도가 옳지 않았음을 말하고 있다.

사실 이런 반응은 당연한 일이다. 이번 세월호 침몰 사고를 계기로 이 사회는 개인의 자유를 구속하는 것이 어느덧 일상화가 되어 있는 상태가 됐다. 그 심각성은 비단 연예계뿐만 아니라 사회 전반적인 곳에서 나타나고 있고, 심지어 일반 국민 개인에게까지 애도를 강요하고, 웃음을 막는 일이 일상화 됐다.

처음 TV 예능 프로그램을 단속하기 시작한 것은 점점 그 수위가 높아져 개인을 구속하고 있고, 어디서도 웃지 못하는 사회가 됐다. 조금만 웃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히면 그 사람은 세상에서 가장 추악한 인간처럼 몰리는 이 사회는 분명 정상의 상태는 아니다.


‘지금 세상이 어떤 세상인데’ 라는 말은 이제 악플러들의 단골 문장이 돼, 조금만 눈에 거슬리면 이 말을 써 가며 상대를 공격하고 있고, 이 말은 연예인들에게는 무척이나 큰 압박이 되어 무조건반사로 사과를 이끌어 내고 있다.

일부 대중이 이런 모습들을 보이고 있는 것은 상당수의 대중에게는 눈엣가시 같은 일. 그런데 이런 모습을 언론이 나서서 하고 있다는 것은 개탄을 금치 못할 일로 받아들여질 수밖에 없다.

언론은 여론 호도를 하는 것이 목적이 아닌 공공과 공익을 위한 균형적인 면을 보도해야 하는 곳이지만, 어느새 국민 개인보다 더 개인적인 사생활을 참견하며 단속하려는 모습은 큰 씁쓸함으로 남는다.

사고가 일어나고 벌써 일주일이 지났지만, 당사자가 아닌 전체 국민 중의 한 사람인 이경규를 두고 그 사람이 골프를 쳤다고 성숙하지 못한 행동이라 하는 것은 참 기가 막힐 일로 받아들여질 수밖에 없다.

2달 전 약속이건 그날 바로 약속이 있어 라운딩했던 그게 대체 뭔 문제인지 모를 일이다. 더욱이 정상적인 스포츠로 즐긴 라운딩을 부적절한 행동이라고 표현하는 것은 매우 적절치 못한 보도로 느껴질 수밖에 없다. 만약, 이경규가 한 골프를 두고 부적절하다 비난하려면, 이경규가 이 라운딩을 내기 골프로 쳤으면 가능할 일이다. 그러나 그는 일반 스포츠로써 즐긴 골프였다. 그것까지 단속하는 게 언론이 할 일은 아니다.

대중의 사랑을 먹고 사는 연예인이지만, 지나친 희생을 강요하는 것은 오히려 개인의 행복 추구권을 심각히 침범하는 것으로, 이는 삼가야 한다.

물론 약간의 서운함을 가질 수 있지만, 그것을 내놓고 잘못했다고 말할 만한 자격을 갖춘 사람은 사실 아무도 없다.

이 사고에 있어 슬프지 않은 사람 세상에 또 어디 있을까! 연예인들도 슬퍼하고 있고, 남몰래 선행하는 이들도 많은 세상에 이경규가 슬퍼하지 않았다고 하는 것은 말도 안 된다. 국민 개인 모두가 매시 매초 슬퍼할 수는 없는 법. 희망의 에너지를 가져야만 또 다른 슬픔을 막을 수 있기에 사는 이는 저마다의 살아온 방법으로 살아가야 함이 옳다.

연예인 개개인의 사생활마저 단속하려는 언론. 언론이 나서서 선동해 개인의 자유를 침해하는 이 사회는 분명 정상이 아니다. 이런 정상 아닌 언론의 모습에 기가 막히고 코가 막힌다.


* 여러분의 손가락 모양 클릭 추천은 큰 힘이 됩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9)

  • 이전 댓글 더보기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