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불안한 게스트 커버하는 안정된 멤버들


<런닝맨> 멤버들의 기본 소임 중 하나는 자신의 활약을 넘어 게스트를 빛내주는 역할이다. 특히나 게스트가 자신을 빛내지 못한다면 멤버가 나서 게스트를 커버해야 함은 숙명이다.

이번 <런닝맨: 절대사랑 커플 레이스>에 출연한 나르샤, 박서준, 최희, 한혜진, 민아, 하연수, 진세연 등은 개인으로 보면 매력적인 부분이 있기도 하고 없기도 한 인물들이다. 이 중 나르샤와 박서준은 자체적으로 발하는 빛이 남다른 케이스라면 가장 빛을 발하지 못하는 인물에 진세연을 필두로 한혜진, 민아, 최희 등을 꼽을 수 있다.

특히 진세연은 ‘박수 아르바이트’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었다. 아무런 활약을 하지 못하는 존재로 리액션만 하다 만 케이스로 지난 출연이었던 류현진 편에서도 역시나 박수만 치고 웃는 방청객 알바 수준의 활약만 보였을 뿐. 그 어떤 활약도 보이지 않았다.

진세연을 빛내기 위한 유재석은 오히려 다른 멤버들과 호흡을 맞추며 웃음을 줬다. 지석진의 행동을 관찰해 따라 하는 모습으로 리액션을 유도했고, SBS 두 번째 출연이면서 첫 출연이라고 숨기려던 최희를 놀리는 모습 등 여러 모습으로 목석 같은 진세연의 리액션을 유도했다.


이에 비해 조금 더 활약한 게스트로는 한혜진과 민아, 최희 등. 이들은 적어도 상대였던 <런닝맨> 멤버들의 작은 요구에 반응을 보이는 케이스였다. 한혜진의 경우 하하가 ‘강남마녀’로 캐릭터를 몰아가며 직접 레이스에 참여하기 위한 게임에 내모는 등의 행동에 응했고, 망가짐도 불사했다. 한혜진은 하하와의 티격태격을 보여주는 등의 노력을 했다.

민아의 경우도 많은 활약을 하진 않았지만, 적극적인 게임 참여가 눈에 띄었다. 게임 진행 중 밀가루를 뒤집어쓴 개리를 보고 ‘정말 못생겼다’ 드립을 날리기도 해 유재석을 폭소케 했다. 최희는 최약체 캐릭터인 지석진과 호흡을 맞추며 비슷한 수준의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소소한 웃음을 안기는 데 성공했다.

신예이지만 하연수는 눈에 띄었던 케이스. 하연수는 김종국과의 게임에 누구보다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으며, 대부분의 게임에 적극적이었다. 그러나 아직 덜 영근 햇과일 같은 풋풋함은 남아 있어 신선했다. 하연수는 적극적인 모습으로 자신을 알려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박서준은 커플이 된 송지효와 무척이나 잘 어우러지는 모습이었다. 게임에도 적극적이었고, 중간중간 토크에 끼어들어 할 말 하던 모습은 자신을 알릴 줄 아는 그런 캐릭터였다. 농담도 능동적으로 할 수 있는 캐릭터로 진화하는 박서준은 <런닝맨>이 키운 스타답게 활약을 보였다.


이광수와 짝이 된 나르샤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캐릭터로 최강의 호흡을 자랑했다. 연예계 생활을 오래 하고 예능 생활을 좀 해봤다 하는 나르샤는 이광수와의 콤비 플레이를 여유롭게 완수했다. 이광수는 밀가루를 뒤집어쓴 나르샤의 머리를 곱게 털어주지 않고 몸 전체를 흔드는 엽기 퍼포먼스를 유도했다. 나르샤는 이를 동물적인 감각으로 눈치채고 행동해 웃음을 줬다. 처음부터 끝까지 이광수와의 레이스에서 가장 안정적인 활약을 보인 것이 나르샤였다.

이번 <런닝맨>에 출연한 전체 출연자를 보면 작은 활약 등은 볼 수 있었으나, 그 활약은 사실 자신이 만든 것 이상으로 고정 <런닝맨> 멤버들이 만들어 준 게 많았다. 무엇을 해야 할지 모르는 상황은 이해할 수 있으나, 자신의 매력을 드러낼 수 있는 면에서 꿀 먹은 벙어리가 되는 게스트는 자칫 지루할 수 있었다.

그러나 <런닝맨> 멤버들은 각자의 역할에 충실했고, 그 나름의 스킬을 발휘해 게스트를 웃음으로 초대했다. 분명 게스트만 본다면 만족할 만한 성과를 낸 게스트는 없으나, 이번 절대사랑 레이스는 그럼에도 웃음이 느껴졌다. 그 이유는 <런닝맨> 멤버들의 위기관리 시스템이 발동했기 때문이다.

월요커플이었던 개리의 질투 어린 투덜거림과 유재석의 멤버들 관찰 따라 하기. 이광수의 엽기 퍼포먼스 등은 꾸준히 웃음을 준 장면들이다. 그 밖에도 멤버들 전체가 자신이 맡은 자리에서 활약한 장면 등은 <런닝맨: 절대사랑 커플 레이스>를 웃음으로 물들였다.


* 여러분의 손가락 모양 클릭 추천은 큰 힘이 됩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