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 지갑 분실 사건과 셀프 활용. 대중이 좌시하지 않을 것


대중은 조용한데 정작 피해를 예상한 아티스트가 알아서 자신의 잘못을 방방곡곡 떠들고 다니는 아이러니한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 자신이 잘못한 행동에 대해 악플을 달거나 사실과 관계없는 말을 하는 이들에게 엄중히 경고하기 위해 그는 ‘좌시하지 않겠다’는 말을 했으나, 정작 그는 본인을 좌시하고 예능 방송 투어를 하며 자신이 아닌 피해 대상인 한 사람에게 피해를 주고 있다.

결국, 그는 자신과 루머에 오른 이를 보호하기는커녕 오히려 대놓고 방송에 활용. 자신의 인지도 쌓기를 하는 것은 아닌가? 하는 의문점을 갖게 하며 한숨 나게 하고 있다.

이를 두고 대중의 반응은 한결같이 공통적이다. 그 공통적인 의견은 최자가 설리를 지나치게 이용한다는 것. 그도 그럴 것이 최자는 자신이 출연할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인 <인간의 조건>과 <유희열의 스케치북>. 그리고 <SNL코리아>까지 출연해 ‘지갑 분실 사건’을 들먹이며 웃음으로 승화시키려 하는 눈치다.

최자 지갑 분실 논란에서 왜 최자가 욕을 먹어야 하느냐? 는 그의 지갑에 붙은 스티커의 인물인 설리가 계속해서 대중의 입에 오르내리는 상황이 생기기 때문.

설리가 입방아에 오르내리는 이유는 이미 한차례 광풍처럼 보도된 바 있는 최자와의 열애설이 그 이유. 당사자들은 이미 열애가 아닌 오빠 동생 사이라 밝혔지만, 이를 믿는 이는 그렇게 많지 않았다. 당시 정황상 모든 것을 이해시킬 만한 근거가 없었기에 의혹은 사라지지 않았던 상황.



그런데 최자의 지갑이 분실된 것을 습득한 누리꾼이 이를 인터넷에 올리며, 그 안에 붙은 스티커가 문제가 됐다. 그 스티커에는 설리와 최자가 누구나 의심할 만한 다정한 모습을 하고 있었기에 열애설은 다시 일파만파 커졌다.

그러한 상황에서 최자는 논란이 더 커지는 것을 막기 위해 강경한 태도로 ‘좌시하지 않겠다’는 말을 했고, 이 뜻은 대중이 생각하기에 최소한 자신뿐만 아니라 같이 논란의 주인공이 된 설리를 보호하겠다는 의지라 생각했기에 조심스러워 했던 게 그간 분위기였다.

하지만 최자는 그렇게 강경한 척했다가 방송마다 언급되는 지갑 논란에 못 이기는 척 대응을 하면 즐기는 듯한 모습을 보여 대중에게 배신감을 들게 하고 있다.

문제는 최자가 지갑 논란에 대해 반응을 보일 때마다 누리꾼이 더욱 확신하며 설리를 조롱하고 있기에 최자의 대응이 좋지 않다고 말할 수밖에 없다. 누리꾼은 너 나 할 것 없이 ‘그것 봐라. 확실하지 않으냐’란 반응을 보이고 있고, 일부라고 생각하기엔 지나치게 많은 누리꾼이 성적 조롱을 하고 있어 보는 이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더욱 큰 문제는 설리의 행동 하나하나가 모두 문제가 되는 상황이기에 우려할 수밖에 없다. 지난 한 주 대부분의 음악 방송에 ‘몸살감기’라는 이유로 출연하지 않은 설리로 인해 누리꾼은 많은 의혹을 제기하고 있는 상태다. 이를 두고 일부 누리꾼은 ‘몸살감기가 아무리 심해도 3일이면 충분한 것 아니냐’, ‘태도가 문제다’, ‘다른 멤버는 생각지 않는다’, ‘다른 멤버도 불만이 쌓일 것 같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또 여기서 끝나지 않고 심각한 문제가 있어서 출연하지 않는 것이라며 그 이유에 대해선 입에 담지 못할 이유까지 말하는 추세다.



설리를 향해 쏟아지는 악플은 순전히 개인의 문제로 보긴 어렵다. 그녀가 욕을 먹는 이유 중 하나가 최자와 연관되어 있고, 이 문제가 계속해서 해결되지 않은 상태로 있기에 누리꾼은 멈추지 않고 있는 것이다.

최자는 <SNL코리아>서 자신의 별칭 이름인 ‘최자(최강 xx)’로 끊임없이 저질스러운 개그를 했고, 지갑을 잃어버린 사건을 통해 어쩔 수 없이 발설된 관계에 대해서도 못 이기는 척 대응하며 개그를 했다.

<SNL코리아>가 라이브 방송이었던 탓에 어쩔 수 없이 못 이기는 척 대응을 했다고 생각해 주고 싶지만, 그렇게 생각할 수 없는 것은 사전 촬영분 ‘최자 보험’에서까지 셀프로 지갑을 운운했기에 스스로가 이용했다고 보는 이유다.

최자가 방송에서 지갑을 말할 때마다 설리가 누리꾼에게 조롱받을 수밖에 없는 것은, 그간 강경하게 부인해 오다 지갑을 통해서 관계가 발설돼 조롱당하는 것이 첫 번째 이유요. 그리고 두 번째 설리가 유독 성적 조롱을 많이 받는 것은 그가 자랑하고 다니는 ‘최강 xx’ 이미지 때문이다.

말하면 할수록 자신이 대중에게 노출되는 횟수는 많아지겠지만, 설리는 그때마다 먹지 않아도 될 욕을 더 먹기 마련이다. 김희철이 ‘연애가 무슨 잘못이냐’라고 말했지만, 만약 이들의 연애가 사실이었다 가정한다면 설리에게 연애가 잘못인 것은 지켜줘야 할 예민한 부분을 지켜주지 못하는 남자 때문에 자신과 팀 모두 이미지 손상을 입었기에 잘못이라 말할 수밖에 없다.

설리는 방송 하나만 나오지 않아도 큰 오해를 살 수 있다. 그런데 거의 일주일을 혼자 몸이 아프다며 방송에 출연하지 않았다. 이 상황에 설리는 누리꾼이 어떤 오해를 해도 억울하지만 억울하다 말할 수 없는 상황이다. 그런데 엎친데 덮친격으로 최자는 계속해서 오해를 쌓고 있다.

이런 상황이 반복된다면, 대중은 최자의 행동을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 여러분의 공감 선물은 큰 힘이 됩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3)

  • 2014.07.23 07:49 신고

    남자답게 듬직하게 지켜주고 보호해주는것도 필요할듯합니다.
    잘보고갑니다.

  • 2014.07.23 12:01

    난 궁금한건 딱하나. 최자가 지갑사진 공개한사람 고소해서 처벌받게했냐는것. 그게 아니라면?

  • 2014.07.23 13:01

    어떻게든 설리의 발목이라도 잡고 싶겠지..
    이슈화되고 주목 받는것도 좋을것이고..양아치~

  • 2014.07.23 13:46

    힙합아티스트로 결국은 이것이 본인에게 부메랑이 될것이라는걸 조금이라도 빨리 깨달으면 좋겠네요

  • 2014.07.23 18:48

    븅신임

  • 최자몽
    2014.07.24 01:17

    설리가 문제가 아니라 설리를 먹은 나의 레벨에 만족스러워 미치겠나봄
    대놓고 으시대면 자기가 나쁜 놈 되니까
    최대한 자랑하는 거 아닌척 아닌척 표정관리 해가면서 지갑 얘기는 꼭 함ㅋㅋㅋ
    속 보이는 새끼 ㅋㅋㅋ

  • ???
    2014.07.24 02:26

    별로 나쁠 것도 없어 보이고 잃어버린건 잃어버린거고, 사람들이 그걸 소재 삼아 떠들기를 좋아하는 것이죠.
    그리고 둘이 몰래 연애 한 것도, 의도치 않게 드러난 것도. 굳이 뭐 강경대응 해대고 할 게 뭐가 있냐는? ㅎ
    그냥 그랬구먼, 그랬으려니 하는 거지.
    최자가 그걸 이용한다는 생각은 좀 웃긴거 같네요. 어리고 예쁜 설리를 아끼는 마음들은 알겠으나
    되려 위에 댓글들이나 글쓴이 님이 더 같잖아 보입니다 그려 ㅎㅎㅎ

    • 2014.07.27 20:56

      맞아요 에쎄넬이 원래 그런 방송인데 이용은 무슨

  • rmekr
    2014.07.24 03:07

    글쎄 설리도 나름대로 건방진 행동이나 무성의한 무대로 구설수 많이 올랐고
    지금 욕먹는 것은 설리가 아까운게 핵심이 아니라
    최자가 참 경우없이 행동하기 때문이지
    갑자기 여기저기 얼굴 내밀면서 나오는 곳마다 지갑지갑 해대니...

  • dfdf
    2014.07.26 02:59

    설리 불쌍하다.

  • dfdf
    2014.07.26 02:59

    이슈될거 뻔히 알텐데.. 굳이 왜 저길 나갔을까.

  • 2014.07.26 21:40

    딱봐도 최자 양아치 근성 밑바닥에 깔린것처럼 보임.
    근데 술수를 잘써도 잘 감추고 다니는 거지 언뜻언뜻 본색이 나와보임. 설리가 애기라서 사람보는 눈이 없었지.
    나같음 트럭으로 떼다줘도 싫음.

  • 2014.08.19 14:17

    최자는 아니다 설리야....양아치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