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막가파 김구라에 불쾌. 자유영혼 박준형에 폭소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무척이나 위험한 존재가 됐다. 이제 그를 말릴 사람은 없을 정도로 그저 앞을 보고 달리는 존재가 됐다. 자신이 게스트를 조롱하고 있는지 모를 정도로 농담의 적정선은 넘은 지 오래다.

큰 형인 김국진도 그저 껄껄거리고 웃을 뿐 저지를 못 하고, 윤종신은 언짢은 것 같으면서도 아닌 척하며 그저 주워 먹는 애드리브 개그로 연명하고 있는 수준이다. 막내 규현이야 꽂아 놓은 보릿자루 같은 역할을 한지 오래이니 기대할 것도 없는 수준.

김구라의 근래 <라디오스타> 진행은 막가파식이다. 자기 기분만 중요한 나머지 동료 진행자는 생각지 않는 진행을 하는가 하면, 게스트에게도 자기 위주의 기분대로 하는 터에 시청자가 무안해질 때가 한두 번이 아니다.

지난주 현진영과 성대현이 출연한 방송의 경우는 시청자가 가장 불쾌한 경험을 한 회로 기억되기도 했다. 그 경험이란 것은 김구라가 적선하는 듯, 돈을 거둬 성대현에게 주는 장면은 아무리 이해를 해주려 해도 이해할 수 없는 그런 무례함이었다.



이는 아내가 빚보증을 잘못 서 돈을 수없이 날려 어려워도, 자신보다 더 어려운 사람을 돕고자 하는 마음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려는 의도로 해석할 수 있다. 또 자신은 독설만 날리는 악인의 이미지가 아님을 보여주려는 의도로 해석할 수 있으나, 그 의도는 시청자에게 더 안 좋은 이미지를 심어주어 안 하느니만 못한 일이 됐다.

이번 주의 경우도 비슷한 경우. 김구라는 게스트로 출연한 god(지오디)의 박준형에게 수없이 많은 장난을 했다. 그 의도 상 그게 장난인 걸 알지만, 그 장난이 상대가 싫어하는 장난이었기에 불편할 수밖에 없었던 것.

박준형에게는 잊고 싶은 기억이 하나 있다. 그건 무려 12년 전에 있었던 일로, 모 여배우와 사랑을 나눠 팀에서 방출될 뻔한 일은 제법 유명한 일화다. 당시 박준형은 기자 회견에서 자신이 무엇을 잘못 했는지 모르겠다며 억울해 했다. 그런 지난 기억은 한 번쯤은 웃어넘길 수 있으나 분명 그에게는 가슴 아픈 일이었을 터.

그러나 김구라는 그 모습이 웃기다며 여러 프로그램에서 흉내를 내 웃음 소재로 삼았다. 그런데 그가 출연하자 다시 그 기억을 소환해 그를 놀려 웃음거리로 만들었다. 사실 한두 번이야 웃을 수 있는 소재다. 문제는 당사자가 싫다고 말했음에도 수차례 반복하는 것은 예의에서도 벗어났기에 이를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김구라는 이 외에도 수없이 많은 결례를 범했다. 송경아에게는 카렌족의 느낌이다! 라고 말했고, 윤종신의 도플갱어에게는 ‘삼류배우야?’라고 묻는 등의 모습을 보였다. 또 초반 박준형이 정신없이 들어서자 짜증을 내며 ‘저 형 ADHD야?’라고 말하는 장면은 절로 불쾌하게 하는 장면이 됐다.

또한, 박준형이 제작진의 의도를 이해하지 못하고 지시사항을 읽는 장면에서 김구라는 ‘저 형 그걸 또 읽냐’라며 면박을 주는 장면은 아랫사람 대하는 듯한 모습이어서 불편하게 다가왔다.



김구라의 거의 모든 애드리브는 상대를 하대하는 듯한 방식이었고, 유일하게 자신과 인연이 있다는 송경아에게만 배려를 해주는 모습은 진행자의 바른 모습이라 보기에는 무리였다.

윤종신도 신경 안 쓰고 내뱉은 말 하나는 불편할 수밖에 없었다. 톰 크루즈의 키가 작다는 이야기가 나왔을 때 ‘아후! 톰(톰 크루즈) 진짜 뭐 만한 게’라고 하는 장면은 어처구니없게 한 장면이다.

진행자의 모습들은 낙제점을 넘어 형편없는 수준이었다. 그러나 그 형편없는 방송에도 웃음은 폭발적이었다. 그럴 수밖에 없었던 것은 지오디의 냉동인간 박준형의 활약이 있었기 때문. 박준형은 송경아와 짝을 이뤄 그녀가 원하는 반응들을 보여 큰 재미를 줬다.

신장이 큰 송경아의 모습을 묘사하는 장면도 재미를 줬고, 송경아가 외국에서 활동하던 시절 겪은 외국인에 대한 모습들을 대신 재연해 내는 모습은 포복절도케 한 장면이다. 박준형은 송경아와 마주친 이탈리아인, 미국인, 프랑스인, 영국인의 특징을 재연해 내 폭풍 웃음을 안겼다.

숨 쉴 틈 없이 몰아 재미를 준 박준형의 활약은 DJ인 진행자까지 포복절도케 했다. 전체적으로 웃음이 많은 ‘웨어 아유 프롬’ 특집이었지만, 그럼에도 뒷맛이 씁쓸하고 불쾌한 것은 김구라의 무례함이 폭주했기 때문이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5)

  • 2014.10.23 13:02

    그건 순전히 니 생각이고...그리고 뭐?꽃아놓은 보리자루?좃도 무식하면 입을 열지마...꿔다놓은 보릿자루 아니냐?에라 죽어라

    • 2014.10.24 19:45

      ?? 이런건 당연히 글쓴이 생각대로 쓰는거 아니냐?ㅋㅋㅋㅋ

    • 2014.10.24 23:20

      김구라 마음대로니 다들 이래라 저래라 말길ㅋㅋㅋ

  • 2014.10.23 14:40

    라디오스타 원래 그맛으로보는건데. 선비놈들. 또 무릎팍처럼 노잼화시키려고 발악중

    • 2014.10.24 19:46

      ㅇㄱㄹㅇ 박근혜 풍자화도 유잼인데 정부에서 잡아가더라ㅠㅠ

  • A
    2014.10.23 23:12

    님이 쓴건가요? 짝짝짝
    쾌변보신걸 축하합니다 어마무자하게 크네요 아주.

  • 2014.10.24 02:12

    진짜 김구라 뵈기 싫음
    세바퀴에서도 이광기 레알 열받은거 같던데 김구라 거슬려서 보다 껏음
    맨날 생색이나 내고 아 진짜 좀 안 나왔으면 ㅗ
    과거발언 생각하면 진짜 면상도 보기싫다

  • 2014.10.24 13:38 신고

    솔직히 김구라 보기 싫어요.
    기분 나빠져요. 방송에서 퇴출되야하는데 안타깝네요. 시청자들을 딱 그 수준으로 낮추는 것 같아요.
    위에 보니 글에 반대하는 댓글도 있던데,
    반대가 문제가 아니라 그 수준이 문제죠.
    딱 김구라 수준이잖아요. 옹호해주더라도 수준높게 써야지, 거의 고소가 가능한 수준이에요.
    저게 다 수준 낮은 김구라의 영향인거죠.

    • 2014.12.25 08:22

      수준 수준 .. 구사할줄아는 단어가 수준뿐이니 ㅉㅉ

  • 2014.10.24 17:03

    ㄹㅇ 선비놈들 공자왈맹자왈이나 보고있지 ㅉㅉ 예능에서 공자 찾는짓하고있네

  • 2014.10.24 18:39

    기사 공감합니다. 처음부터 천성이 교만한 사람이에요. 부디 안보게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2014.12.25 08:19

      기사가 아니라 개인 일기수준 타자에요 ...

  • 2014.10.24 19:08

    김구라 조용히 꺼졌어야했다 방송복귀시키는건 실수였다

  • 2014.10.24 23:19

    아무튼 그놈의 감정이 문제임ㅋㅋㅋ 개그를 개그로 못받고 삐치기나 하고 체면이나 세우고ㅋㅋ김구라가 뭘 어쨌다고ㅋㅋ 재미만 있던데

  • 2014.10.24 23:40

    이거 설마 기사는 아니죠? 그냥 댓글 늘린거 같아요

  • 2014.10.26 03:39

    공감합니다 제가밭았던불쾌함을속시원히대변해주셨네요사람마음은다비슷하다고하는데 방송계쪽사람들은그걸모를까요?전혀제제되지않는모습이불쾌합니다

  • 인천만랩
    2014.10.31 01:34

    라이오스타는 예능이고, 예능프로는 다른 그 어떤걸 떠나서 가장 중요한건 웃음이다.웃음!
    김구라가 장난의 도가 지나치다는건 공감하나, 글쓴이는 김구라 인간 자체를 싫어하는게 티가 너무 난다.
    초기 라스 자체가 게스트에게 의지하는 방송이 아니다보니, 엠씨들끼리의 말장난으로 시작이 되곤 한다.

    그리고 규현을 꿔다논 보릿자루로 표현하는것또한 글쓴이의 인간을 보는 수준을 알수있다

  • 훗,,
    2014.11.03 01:26

    와, 이제는 자기 블로그에 자기 맘대로 글써도 욕먹는 건가요? 허허,,,,
    뭐 fact 를 다루는 것도 아니고,
    위에 리플러들,,, 자기들이 적은 적 처럼 예능인데
    자기랑 생각다르다고, 혹은 자기들이 좋아(?)하는 사람 욕했다고 물어뜯는 기세 좀 보게,,,

  • 2014.11.20 14:58

    김구라 보기싫으면 김구라 나오는 프로그램을 안보면 되지 않나요? 왜 괜히 보면서 화를 내고 짜증내는지 당최 알 수 가없네요;;누가 강제로 보라고하는 것 도 아닐텐데 말이죠;;

  • 2014.11.25 04:39

    저도 지금 티비다시보기로 라스 오랜만에 틀었다가 김구라행동에 눈살이 찌푸러져서 인터넷검색을 다하게 됬네요 김구라가 박준형한테 하는행동이 동생이라고 보이지않을정도로 그걸읽고앉아있네라던지 사람하대하는듯한 기분나쁜표정으로 말을 툭툭내뱉질않나 김구라가 박준형을 싫어하나?생각까지 들었어요 지오디 꼴등은 박준형이라던지 박준형이 불편해하는데도 그사건 얘기 계속하고ㅡㅡ 진짜 완전 까는얘기면서 좋은얘기인척하는게 너무얄밉네요 김구라는 게스트차별도 너무심하고 도대체 그럴꺼면 왜 엠씨를 하는지모르겠네요 지가했던 큰잘못 생각못하고 나대는 느낌이예요

  • 2014.12.01 21:11

    김구라 에구 이제 엔터테이너 아니구 조롱가! 이게 예능이라고 우기긴가.. 이제 분위기 초치는 망난이 구라!

  • 스트레스안받게예능보기
    2014.12.04 11:28

    라스를 본방으로 시청 안 한 지 1년 정도 김구라가 끼고 나서 지 자랑에 남 깎아내리기에 무시하기 형님 대우 뭐 같이 하고 지는 대우받고 싶고 등등 진짜 많은 더러운 행동들을 보기 싫어 본방 보기를 멀리했습니다
    다운로드해서 시청하고 김구라 멘트 칠 때 넘기기 신공으로 라스를 봤었는데 요즘은 그마저도 짜증 나서 라스를 안 보고 있습니다 첨엔 심심할 꺼라 생각했는데 웬걸 김구라 나대는 모습 안보니 살것 같네요
    다른 예능 많이 있어요 라스 버리고 갈아타세요 그래야 개편 후 편하게 라스를 볼 수 있을 것 같지 않나요?

    나는 윤종신 유세윤 같은 깨알 개그 말 받아치기 가 너무 재있고 웃기네요 윤종신은 어차피 지가 소위 말하는 루저라며 본인 스스로도 키로 많이 까고 스스로 깍아 내리니 무슨 개그를 쳐도 농담 같아 보이고 잘 받아줍니다 그래서 키 작다는 개그를 해도 크게 기분 나쁘게 들리지 않더군요
    김구라는 그런 개그를 하위 개그 취급하는데 개그도 못하는 인간 때문에 점점 짜증입니다
    김구라 때문에 웃겨 죽겠던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는데 자기가 뭐라고 개그를 판단하는지 원.

  • 2014.12.25 08:18

    난 김구라때문에 방송보는데 ... 역시 사람맘은 다 다르군 ㅋㅋ

  • 2015.01.23 10:43

    마음의 여유들 없네
    쇼를 쇼로 안보는사람들

  • 2015.05.23 18:12

    역시 사람마다 관점이 틀리네요 전 김구라씨 때문에 라스를보는 사람중 한명인데 물론 과할때도 있지만 가장 라스의 특색과 어울리는 진행자라 생각하거든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