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S6 살펴보기. 그리고 olleh에서 구입하기 꿀팁

갤럭시 S6와 갤럭시 S6 엣지가 출시돼 많이 판매되고 있습니다. 기대한 만큼 폭발적인지 요즘 둔감해진 상태기에 신경을 못 쓰고 있지만, 간간이 들려오는 소식엔 판매량이 많다는 소식이니 반가움이 있습니다.


저의 경우 지난해 빠짐없이 갤럭시 S시리즈와 Note 시리즈를 만져봤지만, 이번 해에는 만져보는 운이 없을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제가 활동하고 있는 kt의 올레토커 측에서 기기를 대여받아 사용할 수 있는 기회가 있어 갤럭시 S6 리뷰를 간단하게 해볼 수 있게 됐습니다. 더불어 '올레'를 이용해 구매하면 좋은 여러 정보도 있어 같이 소개해 드리고자 글을 씁니다.



갤럭시 S6는 무엇보다 디자인에 신경을 쓴 제품으로 직접 만져볼 때 느끼는 만족감이 큰 스마트폰 제품입니다. 만져보기 전에 보는 것만으로는 판단하기 어려워 이번 여러 방면으로 직접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 게 삼성의 전략이기도 했습니다.


체험존을 마련해 직접 유저들이 이용해 보고 살 수 있는 기회는 기기적 검증 차원에서도 좋지만, 소비자가 구매하기 전 미리 판단할 수 있는 자유도를 얻었다는 점에서도 칭찬할 만합니다.


우선 처음엔 갤럭시 S6와 갤럭시 S6 엣지 제품 중에 디자인이 대대적으로 바뀐 엣지 제품에 많은 관심이 갔던 게 사실인데요. 그 관심은 지금도 변함 없지만, 크게 관심을 갖지 않았던 갤럭시 S6를 만져보곤 제 편견이 씻겨 내려가는 듯해 신기했습니다.


첫 느낌이었다면 실제 사용하기 가장 적합한 제품이 아닌가? 할 정도로 좋은 그립감이었습니다. 슬림한 보디가 인상적이었고요. 모서리 디자인은 둥근 디자인에 중간이 커팅된 방식이라 미끄럼 방지에도 도움이 됐습니다. 또 플랫 형태의 디자인이기에 화면을 왜곡없이 볼 수 있다는 점도 좋았습니다.


kt의 올레 브랜드 마크는 비교적 심플하게 자리해 있었고요. 카메라도 기존 S5에 비해 위치가 바뀐 점이 눈에 띄는 점이었습니다. 갤럭시 S6는 아시다시피 일체형 보디입니다. 배터리 착탈식이 아닌 일체형 보디라 더 슬림한 느낌이 있습니다.



갤럭시 S6의 전원 관리는 훌륭한 편입니다. 특징을 제 나름대로 생각한다면 S5 때 이전 세대 배터리의 고민을 했었다면, 갤럭시 노트4에서 그에 관한 스트레스를 벗을 수 있었습니다. 노트4에선 스마트 고속충전기를 연결해 빠르게 충전을 했었기에 스트레스를 이길 수 있었죠.


많은 분들이 배터리가 하나여서 걱정이라는데, 사실 제가 느낀 첫인상에선 그 스트레스를 지워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이었습니다.


갤럭시 S6에선 배터리 활용 효율이 좋아져 그만큼 배터리가 덜 방전 된다는 느낌이 들어서 하는 말입니다. 충전을 해 빼놓고 자고 일어나면 적어도 10% 정도 기존 스마트폰이 달았다면, 갤럭시 S6는 제 경험상 3% 정도 방전됐으니 꽤 좋아진 건 확실한 것 같습니다.


이번 갤럭시 S6는 표준 배터리 용량이 2550mAh로 전세대 갤럭시 S시리즈보다 약간 적다는 소리가 있지만, 사용 시간에 있어서는 전혀 문제가 없을 정도입니다. 3G 인터넷 사용 시간은 최대 10시간이고, LTE 인터넷 사용 시간은 최대 11시간 입니다. 와이파이의 경우 한 시간 더 긴 12시간을 쓸 수 있습니다. 동영상 재생 시간은 최대 13시간이고요. 오디오 재생 시간은 최대 49시간 입니다. 통화시간은 최대 17시간이라죠.


처음에 배터리 이야기를 먼저 한 것은 그만큼 이에 민감한 이들이 있어 먼저 말한 것입니다.



갤럭시 S6의 외관은 심플 그 자체 입니다. 특히, 제가 사용해 본 화이트 컬러는 깨끗함의 이미지를 받을 수 있을 정도로 디자인이 좋더군요. 디자인이 더욱 좋아졌다고 느끼는 것은 라운딩된 옆면 디자인과 궁합이 잘 맞아 보여서일 것 같습니다.


크기는 세로 143.4mm에 가로 70.5mm. 두께는 6.8mm 입니다. 무게는 138g으로 가볍습니다. 그러나 실제 들었을 때 느낌은 메탈 프레임이어서 그런지 단단한 느낌이 있어 중량감도 느껴집니다. 하지만 실상 가볍다는 것은 중요합니다.



위 스펙 정리는 제가 활동하는 올레 스마트 블로그에 올라와 있는 것을 캡처한 이미지인데요. 간단하게 스펙을 확인할 수 있으니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디스플레이는 5.1인치의 쿼드 HD S-AMOLED로 해상도는 2,560x1,440 픽셀의 제품입니다. 갤럭시 S6의 컬러는 블랙 사파이어와 화이트 펄, 골드 플래티넘, 블루 토파즈 제품이 있는데. 그중 제가 만져본 제품은 화이트 펄 제품입니다.


메모리는 32GB 제품과 64GB 제품으로 나뉘며, 구매할 때 선택해 구매할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5.0 롤리팝이 얹어 있는 상태입니다. USIM은 나노 USIM(4FF)이 들어가니 이 점도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메탈디자인의 갤럭시 S6는 세련된 느낌을 줍니다. 양면 강화유리 소재를 사용해 디자인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보호에도 신경을 썼습니다.



그립감은 기존에 비해 확실히 개선되었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만족스럽습니다. 손에 착 감기는 느낌이라고 해야 할까요! 그런 느낌을 주더군요.


위에서 배터리 이야기를 했는데 더해 보자면, 이번 갤럭시 S6는 무선 충전이 자유롭습니다. 크게 비싸지 않은 무선 충전기를 구매해 무선 충전을 할 수 있고요. WPC와 PMA 규격이 모두 호환되는 무선 충전 코일이 탑재되어 있어 무선 충전이 지원되는 곳은 어디서나 자유로이 충전할 수 있습니다.


무선 충전기는 따로 구매하셔야 한다는 것은 알 겁니다.



갤럭시 S6의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는 카메라를 빠르게 구동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0.7초에 구동되는 카메라이니 놀랍지 않을 수 없습니다. 1초 안에 실행되는 퀵 카메라의 매력은 상당합니다.


쉽게 생각해 버튼만 연속해 2번 누르거나 카메라 어플을 터치했을 때 지체되지 않고 구동되는 면은 놀라울 정도로 큰 변화였습니다.


체험 매장 여러 곳에서 만져본 갤럭시 S6와 이번에 대여 받아 만져본 기기 중 일부 기기는 카메라를 구동시키고 첫 번째 샷에서 포커스가 바로 안 맞는 경우는 있었으나, 다른 포인트를 잡으면 이는 해결되는 문제였기에 큰 문제는 아니었습니다.


갤럭시 S6의 카메라는 상당히 많은 발전을 했다는 소리를 듣습니다. 저조도 상황에서 F1.9의 렌즈로 받아들인 빛으로 구현된 사진은 만족스러울 정도의 단계가 되었고요. 수동 메뉴얼을 할 수 있다는 점도 큰 장점이었습니다. 하지만 한 가지 기능은 더 넣어달라 욕심을 부리고 싶더군요.



위 이미지는 애니메이션 GIF 사진으로 제가 만들어 본 건데요. 메뉴얼 모드로 촬영할 수 있는 부분을 나타내 봤습니다. 조절할 수 있는 부분을 보자면 노출과 ISO, 화이트밸런스, 매크로 및 풍경, 기본 모드 및 다양한 필터 상황 촬영 모드 등 많은 부분의 자유로움이 있습니다. 여기에 셔터 속도 조절만 들어가면 정말 환상적인 수동모드가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 하나의 장점은 카메라가 OIS 기능이 있다는 점입니다. 손떨림 방지 기능이 있어 상당 부분 흔들림을 잡아줘 더 좋은 사진을 남길 수 있습니다.


카메라는 전면 5백만 화소이며, 후면은 1600만 화소로 좋은 품질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위 두 사진 모두 갤럭시 S6로 촬영한 사진입니다. 일반 DSLR이 부럽지 않을 수준의 결과물을 보여줬습니다.









홍대 주변에서 찍은 사진들 입니다. 당연히 갤럭시 S6로 촬영한 사진이고요. 위 사진을 보신다면 일반 DSLR과 맞먹는 사진 결과물이기에 놀라움을 가질 만합니다.


기존 갤럭시 S5 광대역 LTE-A와 갤럭시 노트4를 사용하는 입장에서도 이번 갤럭시 S6의 결과물은 꽤 만족스러운 수준입니다.



밤 촬영 결과물도 궁금하신 분이 있을 것 같아 결과물을 올려봅니다. 벗꽃이 예쁘게 핀 시기 늦은 밤 나가 촬영한 사진인데요. 이 정도면 괜찮다 생각이 들더군요.



위 사진 또한 갤럭시 S6로 촬영한 사진입니다. 빛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좋은 사진을 남길 수 있게 하네요.



갤럭시 S6의 하단은 위와 같은 디자인 입니다. 왼쪽부터 이어폰 단자와 USB&전원단자, 스피커 부분이 눈에 띕니다. 깔끔합니다.



측면 오른쪽 부분은 전원 버튼과 USIM 슬롯 부분이 보이고요. 둥근 디자인에 가운데가 커팅된 디자인은 독특합니다.



갤럭시 S5와 갤럭시 S6를 동시에 잡아 본 사진이 위 사진인데요. 백커버가 없는 일체형의 갤럭시 S6는 확실히 더 슬림한 느낌을 줍니다.



하단 부분 또한 많은 차이가 느껴지고 있고요. 두께는 6.8mm이기에 상당히 슬림하고요.


이번 갤럭시 S6는 디자인 특화 상품이라 생각될 정도로 디자인이 마음에 듭니다. 게다가 기능까지 업그레이드 되었기에 당연히 욕심이 날 수밖에 없습니다.



제가 사용하는 올레 기가 인터넷. 그리고 방 모두를 커버하는 올레 기가와이파이 홈은 만족스러운 속도의 인터넷을 할 수 있게 해주더군요. 위 측정치는 매번 바뀌나 상당히 빠른 속도이기에 만족스러운 서핑을 하고 있습니다.



실제 기가 와이파이 속도 체크를 해 본 영상을 위에 링크합니다. 갤럭시 S6로 측정한 결과 영상입니다. 300Mbps를 넘어가네요. 어떤 영화를 다운로드 받아도 걱정이 없을 정도의 속도네요.



위 캡처 이미지를 보시면 하나 재미 있는 게 있습니다. 스마트 고속 충전도 눈에 띄지만 충전 완료 예상 시간을 보여주는 것도 놀라웠습니다. 현재 사용하고 있는 노트4의 경우는 이 나타나지 않기에 신기하더군요.



갤럭시 S6의 경우 여러 테마를 다운로드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위와 같이 말이죠. 기본테마 외에 2개의 테마가 준비돼 사용할 수 있고, 자신이 원하는 테마를 다운로드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 S6를 올레(olleh)에서 저렴하게 구매하는 꿀팁


각 통신사가 있지만 olleh에서 갤럭시 S6를 구매하는 방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받을 수 있는 혜택은 다 받고 이용하시는 게 좋을 듯 하여 설명드립니다. 또 kt 서비스에 가입하는 분을 위한 설명이기도 합니다.


멤버십 포인트로 15%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네 맞습니다. 보유하고 있는 올레멤버십 포인트로 휴대폰 할부원금의 최대 15%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는 소식입니다.



보통은 멤버십 할인이 없을 텐데요. 올레는 멤버십 할인 포인트가 존재합니다. 이를 이용해 15%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점은 꽤 큰 강점입니다.


멤버십 포인트는 휴대폰이 없는 상태에서 올레 인터넷이나 tv 서비스를 받았어도 포인트가 존재한다고 하네요. 또 포인트가 부족하면 가족의 멤버십 포인트를 양도 받을 수 있으니 그를 이용하면 포인트 할인을 받을 수 있으니 체크하고 구매하는데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카드 포인트 할인도 있다?

네 그렇다고 합니다. 비씨카드, 국민카드, 신한카드, 외환카드, 우리카드, GS&Point, 유안타증권(구 동양증권) 등 제휴사의 포인트를 모아 스마트폰을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고 하네요. 갤럭시 S6도 카드 포인트를 동원하면 좀 더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겠네요.


중고폰으로 새 폰을 할인 받는다 '올레그린폰'?

약간 익숙한 할인 방식일 겁니다. 기존에 사용하시던 휴대폰을 반납하면 휴대폰 상태에 따라 차등화된 보상 할인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오래된 폰을 이용해도 할인 받을 수 있는 점은 장점입니다.



순액 요금제로 약정, 위약금 없이 평생 할인?

이 프로그램은 약정과 상관없이 가장 저렴한 기본료를 제공하는 olleh 순액 요금제인데요. 올레 순액요금제와 함께 약정 없이도 30개월. 기한 제한 없이 이용 기간 내내 할인된 기본료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입니다. '약정 없이'가 중요한 포인트이군요.



결합하면 받을 수 있는 게 많다?

LTE 순액 41 이상 2명이 모이면 GiGA 콤팩트 인터넷 무료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6월까지 가입하면 올레 기가 와이파이 공유기를 무료로 제공한다니 좋은 기회라 생각됩니다. 단, 인터넷 결합 고객이어야 함은 잊지 않으셔야 합니다. 저의 경우 스마트폰과 인터넷 등을 모두 묶어 사용하고 있어서 같은 혜택을 보고 있습니다.


올레 패밀리박스로 결합 가족끼리 데이터, 멤버십 포인트를 공유하는 것도 유용한 혜택입니다.



olleh 예약가입 및 개통 고객에겐 특별한 혜택도 있다?

네 그렇다네요. 바로 위 이미지에 등장하는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첫 번째 무선충전패드를 받을 수 있는 것은 이벤트를 응모해야 한다는 점을 숙지하시길 바라고요. 이는 전원 증정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이벤트에도 가격 차이가 있는 것을 보면 추첨을 통해서 혜택을 주는 게 있는데요. '몽블랑 정품 케이스'와 '300만원 여행상품권 12명'은 추첨을 통해서 증정이 된다고 하네요. 당첨되면 정말 좋겠네요. 그외 안심플랜스페셜 3개월 혜택이 주어지는데 이는 보험가입 동의를 해야 하는 부분이기에 생각해 보고 하시면 되겠습니다.



갤럭시 S6를 3일간 대여받아 여러모로 사용해 봤지만, 기존 생각했던 것과는 달리 만족스러운 부분이 많이 보였습니다. 각 통신사 별로 체험존이 마련된 곳은 많습니다. 직접 찾아가 만져보고 구매하시는 것은 영리한 선택일 겁니다.


저의 경우 처음 갤럭시 S6 엣지에 관심이 많았는데, 직접 만져보고 나서는 갤럭시 S6에도 관심이 많이 가더군요. 무엇보다 안정적인 스마트폰이 됐다는 점과 디자인도 매력적이라는 점에서 만족스러웠던 것 같습니다.


위에 소개해 드렸듯 갤럭시 S6와 갤럭시 S6 엣지를 구매할 때 olleh(올레) 웹페이지를 방문하셔, 받을 수 있는 혜택은 꼼꼼히 챙겨 받길 바랍니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은 큰 힘이 됩니다. 공감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2015.04.19 14:34

    우상호 의원이 “삼성전자 휴대폰 단말기 전체 제조 물량 중에 국내 판매량은 2.4%인데 총수익 대비 국내 수익이 30%에 이르는게 맞냐”고 질의하자, 배경태 부사장은 “정확한 숫자는 이 자리에서 말씀 드리기 어렵다”고 짧게 답했다.
    핸드폰 조아요 ㅋ 근데 더이상 호구인생싫어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