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프터스쿨, TV 컴백이 가장 성공적

애프터스쿨이 '쇼 음악중심'에서 3rd 싱글 '뱅(Bang)'으로 컴백 무대를 가졌다. 이날은 쟁쟁한 선배인 '비(RAIN)'와 아이돌 걸그룹인 '시크릿'도 같이 컴백을 하는 무대이기도 해서 과연 어떤 팀이 자신의 색깔을 가장 잘 나타낼까 하는 마음은 결과적으로 '애프터스쿨'이 가장 빛나는 무대를 가졌고, 성공적인 무대를 보여줬다.

이런 저런 이유로 앨범 발매와 방송에서 복귀 무대를 가지는 것에 때가 안 맞아서 노심초사를 했을 가수들은 이번 무대로 한시름을 놓는 분위기다. 국가적으로 아직 끝나지 않은 우울한 일들이 많지만 그래도 각자의 분야는 돌아가야 하기에 이들의 무대의 재가동은 적절한 시기에 시작이 되었던 것 같다.

제 시기에 알맞게 앨범을 냈다면 더 큰 효과를 볼 수 있었겠지만 비록 늦은 방송과 복귀 무대라고 해도 좋은 인상을 남겨주기에는 좋았던 방송이 되기도 했다. 약간 사회적으로 어수선하다 보니 가수들도 생각했던 것 보다 눈치를 보며 조금씩 끌며 손해를 많이 보기도 했다. 그 당사자들은 지금 한참 활동을 하고 있어야 할 '비', '애프터스쿨', '시크릿', '이효리' 등이 되어야 하는데 이효리는 앨범 발매와 발표의 시기를 놓치며, 거기에 설상가상 앨범이 사전 유출이 되는 안 좋은 소식까지 있었다.

그렇다면 어떤 가수가 이 시기에 가장 성공적이었을까? 라는 궁금증이 하나 생긴다. 이효리는 일주일 후에 무대를 가질 것을 예상을 하고 우선 비교대상에서 잠깐 제외를 하겠다. 그러면 남은 것은 세 팀이 나올 것 같다. 앞에서 이야기 했듯 '비', '애프터스쿨', '시크릿'이 그 대상이다.

순위는 시작이고 결과도 안 나온 상태라, 개인적인 판단으로 쓸 수밖에 없는 글이라고 생각하기에 주관적인 나의 생각을 적어본다면.. 제일 컴백 무대가 성공적인 가수 또는 팀은 바로 '애프터스쿨'이라고 말 하고 싶다.


일단 '시크릿'은 걸그룹 중에서 인지도 면에서 모든 떨어질 수밖에 없는 팀이다. 요즘 가수에게 주어질 판단 중에 가창력, 퍼포먼스, 상품성, 화제성 등이 존재할 텐데.. 시크릿은 화제성으로 볼 때 '한선화'가 '백지선화'로 예능 프로그램인 <청춘불패>에 출연하는 것이 전부고, 잠깐 시트콤에 나온 적이 있기에 그나마 조금 있긴 하다. 하지만 화제성에서 봤을 때 여타 걸그룹에 비하면 인지도는 주관적 성적으로 10% 정도의 화제 밖에 못 주고 있다. 시크릿 자체가 있다고 사람들이 생각을 하지 않을 정도로 관심은 거의 전무한 상태다.

그런 그녀(시크릿)들이 복귀 무대를 가졌다. 그런데 이 그룹에게는 매우 안 된 판단이지만 춤도 새롭지 못하고, 전체적인 무대의 퍼포먼스도 아주 일반적인 걸그룹과 같았다. 신생 걸그룹이 나와서 잠깐 하고 없어져도 모를 정도의 무대를 보여줬다. 시크릿이 보여준 무대의 춤은 이미 비욘세가 한 번 제대로 보여준 파격의 춤들과 다른 유명 가수들의 무대의 장면을 쓴 정도밖에 안 된다고 평가가 된다. 

재활용을 해도 뭔가 신선한 면이 없는 무대를 보여줬기에 춤도 그를 이용한 퍼포먼스도 빛이 나질 못했다. 전반적으로 프로그램 흐름을 섞지 못했다고 해야 할 것이다. 주제가 없는 춤만 추었다는 것일 것이다. 여기에 춤을 추기 위해 노래는 포기하는 모습으로 MR테이프에 의존하는 모습을 보여줬기에 점수로 이들을 평가한다면 20점정도 밖에 못 줄 것 같다.

'비(RAIN)'의 무대는 어땠을까? 비는 전일 쓴 글로 표현했듯 음악적으로도 퍼포먼스로도 모두 몇 단계의 실력 저하가 된 무대를 보여줬다. 전혀 새롭지 못한 무대는 비의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들을 실망하게 만들었다. 일단 노력면에서 자신이 직접 메이킹에 참여를 하며 열정을 보여준 것은 칭찬을 하고 싶다. 그러나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공부를 통한 실력의 배양은 하지 못한 부분을 보여줬다.

비가 보여준 무대의 춤과 스토리가 없는 퍼포먼스는 프로그램 기획 면에서 황당스러울 정도로 민망한 기획을 보여줬다. '쇼 음악중심'과 'SBS 인기가요' 에서 보여준 비의 무대의 가창력과 춤 그리고 퍼포먼스는 점수로 줄 때 30점짜리 밖에 안 된다. 이런 실력으로 아무리 난다 긴다 하는 지명도를 가진 '비'라고 하더라도 음악적으로 평가를 받는다면 좋은 점수를 주기에는 무리라 생각이 든다.


'애프터스쿨'을 볼 차례다. 애프터스쿨은 이번 앨범 '뱅(Bang)'을 통해서 파격적이고 섹시한 언니 컨셉을 보여 주고 있다. 일단 이번 '쇼 음악중심'과 'SBS 인기가요'에서 그녀들이 보여준 무대는 참 많은 연습을 하고 나왔다는 것이 보여졌다. 마칭밴드 요소로 컨셉을 잡은 앨범의 시작곡이기도 한 'Let's Do It!'은 기가 막힌 모습을 보여준다. 많이 노력해야만 그런 모습들이 보일 정도의 내공으로 그녀들이 보여준 마칭밴드 모습은 뇌리에 강하게 박힐 요소를 보여주기에 충분했다. 많은 연습량에서 나오는 결과의 내공을 실수 없이 보여줬다.

시작이 워낙 파격적이고 노력이 많이 보이는 능숙한 마칭에 칭찬을 안 할 수가 없는 무대를 보여준 것은 그녀들을 가장 성공적인 복귀를 했다고 평가를 하게 만들어 줬다. 더군다나 '애프터스쿨'은 새 멤버인 '리지'가 합류하고 '유이'가 드라마 촬영으로 인해 화제성에서도 남다르다.

음악적으로 봤을 때 마칭밴드를 컨셉으로 한 'Let's Do It!'의 기본적인 백사운드가 어딘가 외국곡의 냄새가 좀 나긴 하지만 재창조면에서 점수를 많이 줄 수 있는 부분을 무대에서 보여줬다. 어떤 흐름을 가져와서 자신들의 오로지 '애프터스쿨'의 음악적인 부분으로 만들었다는 것이 좋아 보였다. 시작곡이 그 다음의 곡인 '뱅'을 연결해 준 것 또한 흥미롭게 즐길 수 있을 것 같다.

애프터스쿨은 '언니 그룹'이라는 확실한 컨셉을 가지고 있기에, 제한되지 않은 부분을 보여줄 수 있다. 그녀들이 섹시한 음악을 한다고 해도 뭐라고 할 것도 없고, 퍼포먼스만을 중시하는 그룹이라고도 말을 못한다. 왜냐? 그들의 각자 역량은 이제 초반의 어설픔에서 벗어난 안정되어 가는 가창력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가창력도 없고 퍼포먼스도 없는 가수들에게는 오히려 이제 애프터스쿨이 모델이 될 만한 실력을 쌓은 가수의 위치로 오르는 것 같다.

처음의 어설픈 포지션에서 벗어날 수 있었던 것은 분명 화제성에서 유이의 활약과 졸업 시스템과 입학 시스템으로 물갈이 되는 점, 그리고 모델같이 쫙 뻗은 몸매와 외모 들이 이제 그녀들을 돋보이게 하는 요소로 다가오고 있다. 무엇보다 이들이 장수할 수 있는 그룹으로 가는 것은 박가희의 탁월한 퍼포먼스 유도 능력과 외모만 있는 그룹이 아닌 가창력도 이제 따라주는 그룹이 되었기에 가능하리라 본다. 실질적으로 지난 주말 끝부분 세 팀의 복귀 무대에서 가장 돋보이는 모습을 보여줬다. 그녀들의 복귀 무대 점수는 70점 정도는 충분히 줄 것 같다. 스토리, 가창력, 퍼포먼스를 이제 조금 넣을 줄 아는 팀으로 되어가고 있는 듯하다.

* 여러분의 추천 한 표는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9)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0.04.12 06:58

    에프터 스쿨도 걸 그룹이로군요~
    무식해서 죄송해요~
    ㅎ ㅎ ㅎ

  • 2010.04.12 07:01

    잘보고 갑니다.^^

    바람나그네님 행복한 하루되세요^^

  • 2010.04.12 07:01

    비 무대를 어제 봤는데...음....음...음....;;;

    이젠 걸그룹도 싫증이 나기 시작하는 ;;;
    색다른 쇼킹한 그룹이 나왔으면~ 보이~ ㅎㅎ;;

  • 2010.04.12 07:07

    유이밖에 모르는 1人이지만 앞으로 비와의 경쟁 재밌겠는데요 ^^

    • 2010.04.13 00:19 신고

      유이도 괜찮고 박가희도 괜찮아요 ㅋ
      여러 모습의 가수들을 봤으면 하는 바람이 있지요 ^^

  • 2010.04.12 07:15

    비밀댓글입니다

  • 2010.04.12 07:16

    글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한주 되세요!!

  • 2010.04.12 07:49

    유이가 없어서 아쉽지만 흑흑..
    그래도 완소 애프터스쿨!

    • 2010.04.13 00:20 신고

      드라마 버디 촬영 땀시 뒤로 배치 시키고 가끔 안 나올 것 같다는 ㅎㅎ
      완소 애프터스쿨 ㅋㅋ

  • 2010.04.12 07:54

    비밀댓글입니다

  • 2010.04.12 08:01

    이번 주 음악방송을 못 봐서 궁금해져요..
    재방송이라도 봐야겠는데요~ ^^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0.04.12 08:11

    내 댓글 왜지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름 열심히 쓴 건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귀여운 아저씨네.....................................................................





    알았어 내가 봐줬다..............................................................................





    그래 남자가 잘난 여자 좋고 잘난 남자 싫다는데 누가 뭐라할수있겠나요
    .......................................





    홧팅!!!!^^*

  • 2010.04.12 08:15

    나그네님~ 안녕하세요~
    전! 걸그룹은 다 좋다는~~
    즐거운 하루 되세요~

    • 2010.04.13 00:32 신고

      저도 엔간한 가수들은 다 좋아하죠 ㅎ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 2010.04.12 08:15

    저는 그냥..대세에 편승하렵니다^,.^
    다 좋아요~다~ㅎㅎㅎ..

  • 2010.04.12 09:21

    드뎌 애프터스쿨 시스템이 가동되는군요.^^
    멋진 글 잘 보고 갑니다.~~

  • ㅍㅎㅎ
    2010.04.12 09:47

    애프터스쿨 원래부터 좋아했지만, 소영이 빠져서 노래잘하고 이쁜 레이나를 지지하고 있었는데, 리지? 얘 한번보고 완전 반한거 같음..

  • 2010.04.12 09:58

    봄바람이 차갑네요.
    마음은 화사하게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바람나그네님!

    • 2010.04.13 00:34 신고

      지난 하루는 유난히 쌀쌀 맞은 하루였지요 ^^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 정 반대로군요
    2010.04.12 16:52

    제생각과는 정반대이네요..
    애프터스쿨은 딱 한 번 이미 북치는 거랑 뱅 무대를 보여줬고 다음날 초계함 침몰 사건이 터졌죠..
    그리고? 딱 한 번 하고는 3주동안 방송에 못나왔습니다..
    분명 파격적이고 좋았지만 솔직히 손해가 큽니다..
    5대 음원사이트에서 음원도 시크릿이랑 엎치락 뒷치락 하고 있습니다..
    애프터스쿨도 신인이기는 하지만 공중파에서 1위도 해본 적 있는..
    그리고 유이라는 스타를 만들어낸 그룹입니다..
    근데 시크릿이랑 엎치락 뒷치락 하고 있죠..
    그리고 어제 다음 실시간 검색어를 보셨는지 모르겠지만..
    한선화 단발과 시크릿 인기가요가 1,2위를 하기까지 했습니다..
    뱅도 애프터스쿨도 없었고 같이 컴백한 비조차도 중간순위에 머물다 사라졌습니다..
    시크릿은 자정넘어서까지도 15위 안에 남아있었고요..
    해피선데이에서 검색어 이것저것 하는 바람에 떨어질 뻔 했지만..
    10위 이내로 꾸준히 남아있었습니다..
    무대나 노래나 퍼포나 춤이나 다 개인적인 것입니다..
    하지만 집중도는 확실히 시크릿이 컸습니다..
    백지선화라고 하셨는데 솔직히 꿀벅지유이 말고는 애프터스쿨 멤버들 이름도 잘 모릅니다..
    물론 시크릿도 한선화밖에 모르지만요..
    한선화 단발이 좀 크긴 크더군요..
    오래가는 거 보니..
    그리고 음원 순위도 갑자기 올랐습니다..
    내일이면 더 오를지도 몰라요.

    • 2010.04.13 00:37 신고

      얼마나 오래갈지 지켜보겠습니다. ㅎ

    • 무박3일
      2010.04.13 12:18

      as는 기획사의 언플 뻘짓만 아니라면 더 좋았을그룹이죠.
      본의는 아니겠지만 소속가수테클거는 몇안되는 소속사 중에 하나죠.(전앨범에 무리수언플.mbc비난후사과)
      유이라는 스타를 만들어 냈다기보다는 유이라는 스타를 영입한것으로 보이구요..
      별 시덥잖은 일들로 검색어 순위 오르는 세태를 보자면 검색어순위는 별의미가 없어 보입니다.
      천안함사고의 여파로 결방된 뮤뱅의 지난 2주 as의 순위를 참고하자면
      4월1주(100402) 18위
      4월2주(100409) 6위

      걸그룹 최종보스라 할수있는 소녀시대가 굳건하고
      2AM,카라가 버티고 있고
      신예인 비스트 열풍도 거센 상황에서 나름 선전한듯.

      비와 이효리가 컴백한 상황에서
      작은 팬덤의 한계로 힘들어보이기도 하지만
      개인적으로 as나 시크릿 잘됐으면 해요.

    • 앺스
      2010.04.14 14:54

      무박3일님 말씀에 동감이 되네요.
      기획사 언플이 눈살 찌푸려질 정도로 심해서
      반감이 생기고 오히려 역효과만 나는데도 멈추지 않네요..ㅋㅋ
      죽이려고 하나?

  • 2010.04.13 01:22

    사실적으로다.. 시크릿이란 그룹이 있는 줄도 몰랐어요.. ㅋㅋ
    비 신곡은 그닥 감흥이 없고.. 애프터스쿨 노래는 아직 안 들어봤는데..
    제법 기대가 됩니다.. ㅎㅎ

  • 2010.04.13 02:31

    기대가 됩니다...요즘은 걸그룹 노래 아님 들을게 없다는 ㅎㅎㅎ

  • 무박3일
    2010.04.13 12:15

    분석하신 3팀 모두 나름 노력해서 나온 것이겠죠.
    제 생각도 나그네님 분석과 별다르지 않은걸 보니
    결과의 성적들이 예상되네요.

    씨크릿..좀 많이 안타깝네요..기획사의 전략이 무엇인지 도통 종잡을수가 없는 모양새.

    에프터스쿨..노력의 땀방울이 보입니다.문제는 크지않은 팬덤의 지원. 그래도 어느정도 성과는
    기대가 됩니다..노래자체가 응원컨셉이라..월드컵특수에 잘 맞아..기획의 의도가 보이네요.

    비..기대감이 너무 컸을까요?..화려한 언플과 반대로 보여준것이 도대체 무엇인지 알수가 없었습니다..무대를 보고 예전의 비가 아니라는 생각이 드는건 부정할수가 없네요..기존에 구축해 놓은 이미지 선호도 팬덤의 지원이 있을테니 소기의 성과는 이루겠지만 뭔가 부족한 2%의 모습과 과도한 퍼포먼스의 모습은 향후 활동에 부담이 될듯합니다.

    바로 있을 효리양의 컴백이 가져올 파장이 꽤 거세어질때 나올 결과들이 흥미진진해 질것 같고

    5월에 있을 원걸의 컴백과 남그룹들의 컴백도 부담백배의 상황이 될듯.

    이래저래 2010년의 5월은 가요계 격동의 계절이 되겠네요.

    • 2010.04.13 00:35 신고

      깊이 보셨군요 ^^ 멋지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ㅎ
      그러고 보니 또 5월 대첩이 있겠군요 ^^

  • 2010.04.14 01:11

    비밀댓글입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