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예대상에 박명수를요? 공헌상이면 인정하죠

한 해를 마무리하는 MBC 연예대상에 서서히 대상 후보와 프로그램이 거론되고 있다. 우선 프로그램으로 보자면 단연 최고의 흥행을 앞세우는 <무한도전>이 첫 번째 자리하며, 그 둘째로는 <라디오스타>가 자리를 하고 있다. 인기 면에서 MBC가 내세울 만한 프로그램은 이 둘이 전부인 것이 현실.

그 외의 프로그램에서 그나마 웃음을 찾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면 <우리 결혼했어요>와 희망의 불씨를 살리다 일방적 폐지통보를 받은 <놀러와>가 있다. 또한 명맥을 유지하는 프로그램이라면 <세바퀴>와 <나는 가수다> 정도일 것이다. 다른 프로그램은 언제 나왔는지 모르고, 언제 사라졌는지 모를 정도로 그 생명력은 짧기만 하다.

연예대상은 방송사에서 그 해 가장 큰 활약을 보인 한 프로그램과 그 프로그램 안에서 절대적인 공헌을 한 인물을 뽑아 대상 후보자를 가린다. 그렇다면, 이번 해도 역시나 <무한도전>과 이 프로그램을 진두지휘 하는 유재석의 공을 절대 빼놓을 수 없다. 따라서 유재석이 이번 연예대상에 대상후보가 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다.


매 회 대상후보로 뽑히지만 유재석은 MBC에서 2010년을 끝으로 대상을 수상하지 못했다. 말도 많았던 프로그램에 대한 문책성 보복이었던지 지난 해에는 <무한도전>에 그리 큰 영광은 없었다.

워낙 <나는 가수다>가 상업적인 성공을 거둔 터라 그 공을 인정해 대상을 줬을지 모르지만, 지난 해에는 공정성 면에서 MBC 연예대상은 그렇게 인정을 받지 못했던 것이 현실이다.

그런데 난데 없이 이번 2012 연예대상 후보로 박명수가 지목되는 희한한 광경을 목격하게 됐다. MBC의 많은 프로그램에서 활약한다는 것이 그 이유로 뽑히면서 말이다. 뭐 사실 기특한 면에서만 본다면 상 하나 안기고 싶은 마음이야 왜 안 들겠는가!

하지만 명세기 연예대상의 대상이란 자리에 박명수를 논한다는 것 자체가 문제의 소지는 있다. 공로에 있어서 인정한다면 사실 대상이라는 자리보다는 ‘공로상’ 정도가 적당할 것이다. 사실상 그가 한 역할 수행 정도는 이 정도가 가장 적당했기 때문이다.


수 없이 많은 프로그램을 한 것은 맞다. 그가 한 프로그램만 따져봐도 <나는 가수다2>, <최강연승 퀴즈쇼Q>, <매직콘서트-이것이 마술이다>, <코미디에 빠지다>. 그리고 <무한도전>까지 그는 참으로 많은 프로그램을 한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그의 역할 수행도가 어느 정도였는지를 따지지 않는다면 그건 객관성을 보증하지 못한다.

그가 제 역할을 하며 프로그램을 띄운 것은 전무 하다시피 하다. <무한도전>은 조화와 호흡의 문제에서 다른 사람의 역할이 컸고, 박명수는 그 호흡에 ‘얼쑤~’ 하며 추임새만 넣어줘도 제 역할은 하는 것이기에 <무한도전>에서 그의 역할이 지대하다 여기지 못하는 것이다.

타 프로그램의 경우 또한 그의 역할 수행도는 미천하다. 하는 프로그램은 많지만 그가 그 프로그램을 시기적절하게 띄우는 역할은 사실상 하지 못하고 있는 시점에서 그를 대상감이라고 하기에는 부족한 면이 있을 수밖에 없다. 오히려 피해를 입히는 때도 있다.


대상감을 따진다면 사실 올 한 해는 인물론으로 봤을 때, ‘유재석’과 ‘김구라’가 절대적이다. 그러나, 중간 김구라의 작거나 큰 사건으로 그가 빠지면서 한 사람으로 갈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됐다.

시청자가 그나마 인정할 수 있는 그림이라면 대상에 ‘유재석’. 최우수 프로그램에 <무한도전>과 <라디오스타>를 공동으로 주는 그림과, 최우수상에 ‘노홍철’과 ‘윤종신’ 정도를 올릴 수 있는 그림일 것이다.

공영방송의 역할을 못하고 있는 작금의 MBC 현 상황에서 제 역할을 하는 프로그램과 그나마 MBC를 떠나는 대중을 애처롭게라도 잡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면 <무한도전>의 공은 절대적이다. <라디오스타>도 있다지만, 가장 충성도 강한 프로그램이며 제 역할을 수행하는 프로그램인 <무한도전>과 그를 이끄는 인물에게서 시선을 돌리기란 어렵다.

* 여러분들의 추천(view on)은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4)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2.12.20 13:23

    잘 읽고 추천 누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 123123
    2012.12.20 16:41

    글 진짜 못쓰셨네요. 네이트에서 보다가 글을 한심할정도로 못 쓰셨길래 여기까지 찾아왔네요.
    님처럼 따지자면 대상후보 할사람이 누가있나요?? 오히려 mbc에선 유재석 보단 박명수가 훨씬 공헌을 한것같은데요?

    • 2012.12.21 06:33 신고

      글 못 써서 죄송합니다. 더 노력하겠습니다.

      하지만 단순히 공헌했다고 대상은 아니라고 봅니다.
      얼마나 프로그램에 일조했느냐와 그의 능력을 안 따질 순 없으니까요.
      그로 인해서 위험하게 되는 것도 점수에서는 마이너스 사항이니까요.

  • 음음
    2012.12.20 23:12

    나랑은 다른생각이지만 뭐...
    근데 이거 기사는 아니죠?? 완전 진지한 투인데 맞춤법이 다틀렸네 ㄷㄷ

  • 민들래
    2012.12.21 19:30

    그대의 생각이 정답이 아니란건 인정하시겠죠? 프로그램을 끌고가는 메인 mc의 역활도 물론 중요하죠 그러나 연예프로그램의 경우 그프로그램의 기능을 살려주는 point를 짚어주는 사람이 없다면 , 무한도전도 만약 박명수의 식의 개그가 없었다면 이렇게 남녀노소 누구나 조건없이 웃을 준비를 하고 tv앞에 앉을수 있는 프로그램이 되었을까 대상 받아 부족함이 없다 생각합니다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메인mc만 상을 받아야하나요?

  • 민들래
    2012.12.21 19:33

    그대의 생각이 정답이 아니란건 인정하시겠죠? 프로그램을 끌고가는 메인 mc의 역활도 물론 중요하죠 그러나 연예프로그램의 경우 그프로그램의 기능을 살려주는 point를 짚어주는 사람이 없다면 , 무한도전도 만약 박명수의 식의 개그가 없었다면 이렇게 남녀노소 누구나 조건없이 웃을 준비를 하고 tv앞에 앉을수 있는 프로그램이 되었을까 대상 받아 부족함이 없다 생각합니다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메인mc만 상을 받아야하나요?

    • 2012.12.22 03:46 신고

      그대의 생각도 정답은 아니란 건 인정하죠? 저 역시 묻고 싶네요.
      추임새 넣는 고수가 없으면 안 되는 건 알지만,
      창을 이끌어 가는 것은 소리꾼이죠.
      그렇다면 여기서 누가 주인공이 되어야 합니까?
      고수는 바꿀 수 있어도, 소리꾼은 못 바꾸죠. 이해 되시나요?

  • 김재철
    2012.12.21 21:50

    므브스 시상식이니 당연히 김재철이 생각이 그대로 반영될 거 같네요.
    김재철이 무도를 홀대하는 건 당연한 거 같고...놀러와도 없앤걸 보면 유재석은 못 받을거 같아요...
    아마 대상은 엉뚱한 대로 가고 후폭풍도 심하겠죠. 맘에 안 들지만 그렇게 될거 같네요...

    • 2012.12.22 03:47 신고

      MBC가 공영방송으로서 공정성을 포기한다면
      앞으로 시청자는 더욱더 떠나갈 것 같아요;;

  • 무도팬~~
    2012.12.23 00:42

    왜 박명수는 못탄다~탈수없는거 아니냐~ 이렇게 단정 짖죠??? 이거 저거 저는 잘 모르겠지만~시청자들에게많은 웃음 준 박명수씨는 받을 자격 있다고 보는데요??? 꼭 대상이~ 팬 많은 사람 만 타야 하나요?? 시청자를 웃겨주고 기분좋게 재미있게 만들어준 사람이면 대상 탈 자격 있다고 생각 합니다~주부로써~~박명수씨는 대상 탈 자격이있다고 봅니다~~아이들 키우면서 박명수씨나오는 프로를 보구 같이짜증도내고 웃고 스트레스도 풀고 얼마나 좋은데요~~

  • 2012.12.23 00:44

    그러다고 박명수가 대상을 받을 그릇이 안되는것도 이해가 안가되내요 웃음을 많이 준것이 조건이라면 박명수도 많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줬죠 오히려 박명수에대한 2인자라는견해가 아닐까 십내요 mbc또한 박명수에 능력을 인정해서 많은 프로그램에 내보내는거죠 박명수가 능력이 안된다는 것 부터가 아니라 박명수도 능력이되고 그만큼에 능력을 mbc가 받았고 인정하고 성과를 이뤗다고 생각하면 mbc가 박명수에게 대상을 주겠죠 물론 답은 없습니다

    • 2012.12.24 05:49 신고

      어느 정도의 인지도가 있는 사람이 프로그램 안 가리고
      막하면 방송사에서는 그 사람에게 별 일 없으면 코너줍니다.
      그렇다고 그 상황을 두고 모두 인정해 줘야 합니까?

  • 명수딸콩
    2012.12.24 00:23

    저기요. 저 닉메인처럼 명수빠인데요.
    말이 지나치시네요. 네. 이거 님 블로그고 님 생각 마음데로 올려도 상관없는건 알겠는데요.
    저도 제 마음데로 글 올리자면 님이 유재석아저씨빠인건 알겠는데요. 블로그글에 이렇게 열받는것도 간만이네요. 저 처음에는 명수오빠말고 다른 후배나 선배들 재석아저씨포함 누가 대상받든 상관없다. 하지만 이제 명수오빠도 단독으로 대상받았으면 좋겠다. 이렇게 생각하고 있었는데요. 당신처럼 개념없이 무조건 재석아저씨가 받아야한다는둥 다른사람이 받으면 mbc를 안 본다는 둥 정말 명수오빠가 받기라도 하면 테러라도 일으킬 것 마냥 대상 받는것에 왈가왈부하는 사란들 때문에 명수오빠팬으로서 이왕이렇게 된거
    명수오빠가 정말로 대상받았으면 좋겠네요. 1인 시위라도 하고 싶네요.
    명수오빠 그 동안 프로그램위해 열심히했고, 잘했어요. 재석아저씨만 재석아저씨의 무개념팬들이 조선시대 임금님대하듯 굴어서 많이 부각된것 뿐이지 다들 열심히 잘했거든요.
    물론 재석아저씨능ㄺ 인정해요. 워낙 잘 하시는 분이시니까. 하지만 그만큼 명수오빠도 잘 했거든요?
    정말 둘이 캐릭터도 다르고 친하기도 엄청 친하다는데 왜 자꾸 재석아지시팬들은 두분을 비교하고 명수오빠를 가내리지 못해서 안달인지 모르겠어요. 팬은 좋아하는연예인 닮는다던데
    재석아저씨팬들도 재석아저씨좀 닮았으면 좋겠어요.
    아..흥분하니까 횡설수설이네..무튼..개인블로그든 아니든 하부로말하고 함부로 글 적어올리지 마세요.
    명수오빠만보고 기분나바하는게아니라 재석아저씨도 보고 팬들한테 실망하세요.

  • 무도팬
    2012.12.24 02:03

    박명수보다 유재석이 받는 것이 맞다고는 보지만 노홍철을 더 위에 두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프로그램 내에서의 역할을 근거로 드셨는데 노홍철과 박명수의 무도안에서의 역할이 무슨 차이가 있었는지 묻고 싶군요

    • 2012.12.24 05:52 신고

      뭐 개인의 판단이겠죠. 님이 박명수가 위라 생각하면 위인 것이고,
      제가 박명수보다 노홍철이 더 잘 했다고 생각하면 노홍철이 위인
      거죠.

      무도 안에서 역할요? 진지하게 팬의 입장이 아닌 중간자 역할에서
      보시면 판단 될 거라 생각합니다.

    • 무도팬
      2012.12.24 23:23

      그냥 쉽게 말해서 나는 박명수가 싫다고 말하면 될 거 길게 쓰시는라 고생 많으셨네요. 그냥 그 쪽이 둘의 역할을 어떻게 다르게 생각하나 궁금해서 물어본 것 뿐인데 참 까칠하시네요. 무도내의 역할이요? 저는 유재석 외의 멤버는 전부 자기 스타일대로의 멘트를 날리고 그것을 유재석이 잘 조율해서 하나의 재밌는 프로그램을 만든다고 생각합니다만? 노홍철과 박명수의 차이는 그 스타일에 있다고 생각하지 역할면에서 무슨 차이가 있는지는 도저히 모르겠으니 그 쪽의 잘난 의견좀 들려주시죠

  • 마녀홀릭
    2012.12.26 18:53

    현 MBC 상황을 보니 박명수가 탈거 같아.. 한숨만 나오네요..

  • 2012.12.28 02:44

    지나가다 봤는데요
    저 또한 박명수씨의 연예대상은...무리수가 아닌가 싶습니다.
    박명수씨가 대상을 받기에는 자신의 자질을 그만큼 드러내주지 못한거 같아요 현실적으로.
    솔직히 그간 말많고 논란이 많았던 연예대상들... 무한도전 공동수상이나 나는가수다 공동수상 등.. 도 논란의 여지가 있었지만 모두 한해 최고로 뽑힐만큼 인기가 많던 프로들이었죠.
    박명수씨는 근데..
    사실 공헌도는 높지만 했던 프로들 다 빛을 못발하고 있지 않습니까.. 그렇다고 무한도전에서의
    위치도 대상을 받을만한 위치도 아니고. 현실적으로요.
    전 글쓴이 말씀처럼 그럴꺼면 공로상이나 특별상이 딱 적당하다 보네요; 아님 최우수상까지만..

  • 모순
    2012.12.28 13:05

    박명수고 유재석이고를 떠나 글쓴분의 태도는 한 쪽으로 치우쳐져 있네요. 네 당연히 유재석씨의 대상을 바라고 이 글을 쓴거니까 그건 당연합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반대 의견을 수렴하려고 하지도않는 태도는 좀 불쾌합니다. 리리플의 내용이요. 그냥 각자의 팬 들이 소리만 질러대는 것 밖에 더되나요? 관용적인 태도도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 지나가다
    2012.12.29 05:46

    딱봐도 유재석 아니면 안된다 어느한쪽으로 치우치셧네 이런분이

    무도팬이자 유재석팬인게 걱정이죠

    리플달린것만봐도 유재석옹호하는글은 선플넣고 반대편에서 쓰면 님에 생각뿐이죠

    편파적이고 이분법적으로 생각하는 블로거 주인께 소통은 불가능함

  • 2012.12.29 20:21

    반박하는 댓글을 보아하니 비판적인 척 논리적인 척 다른 의견은 수용하지 않으려고 하는 모습을 보이시는 것 같네요. 사실 그 누구가 대상을 받아도 딱히 이상하거나 시청자들이 불만을 보여야 할 부분은 없을 겁니다. 특별히 '당연한 대상'이 존재하는 게 아니었으니깐요. 누가 받아도 그냥 축하해주는 마음을 가지셨으면 좋겠네요. 잘 되었든 안 되었든 간에 충분히 노력하지 않았습니까.

  • 하하
    2012.12.30 01:17

    누가 받았든지 축하하라고요? 지금 MBC에 충성해서 상받았다는게 머 그리 축하해줄만한 일입니까
    국민의 방송국을 팔아넘길려고 하는 그들이 상줬다면 그게 재대로 된 상일리가 없잖습니까
    멀쩡한 직원들 다짜르고 유배보내고 비정상적인 사람들 집어넣어 뉴스나 모든걸 파탄으로몰아넣은
    그들이 상주는걸 축하해주어야 된다면 축하해주십시오. 그래요 그들이 주는 언제나 독사과 웃으며 받아먹으싶시오. 나는 화가나서 도저히 못하겠소.

  • ...
    2013.01.02 16:35

    아... 냉정하게 따지자면 유재석도 아니죠... 유재석에게 주지않고 박명수에게 준것이 오히려 잘하지 않았나... 생각되네요..

  • 박명수 빠
    2013.01.02 19:19

    ㅁㅁ

  • 음음
    2013.01.02 19:20

    억울하면 MBC사장 하세요 요런 글 쓰지 마시구요! ^^

  • hkg2004@naver.com
    2013.01.03 10:00

    저도 별로 박명수씨가 상 받은거에 대해서 동의 하지는 않는데요.
    이런식의 일방적인 비방글은 글은 조금 적절하지 않다고 생각이 드네요.
    박명수씨의 장점은 보다는 단점을 부각시켜서 글을 작성하셨는데, 숲에 있는 몇그루의 썩은 나무만 보고 숲을 판단하는것은 옳지 못하다고 생각합니다. 글쓴이님의 접근법 대로라면 상 받을만한 자격이 있는 사람은 없겠네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