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 인터뷰, 분노할 게 아니라 이해해야 한다


전 슈퍼주니어 멤버였던 한경이 베이징 TV 음악풍운방에서 인터뷰를 한 게 논란이다. 이 인터뷰에서 한경은 슈퍼주니어 시절이 즐겁지 않았고, 제약이 많았다. 그래서 탈퇴를 생각했고, 자살도 생각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허나 이 논란은 오해할 부분이 많다.

이 인터뷰 내용이 기사로 나간 후 슈퍼주니어의 팬들은 한경에 대해 좋지 않은 반응을 쏟아냈고, 슈퍼주니어의 팬이 아닌 이들도 기사를 보고 대부분 좋지 않은 반응을 쏟아냈다. ‘옛 동료들 생각은 안 하냐’, ‘예의가 아니다’ 등의 수많은 덧글들을 남기고 있다.

팬들의 입장에서 현재 기사 나오는 것을 보면 배신감은 당연히 클 것으로 보인다. 어떠한 기사도 한경을 비난할 수밖에 없는 기사만 나오니 말이다.

기사 타이틀의 내용은 온통 활동 당시를 원망하는 듯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고, 배신을 했다는 듯 기사가 나오고 있다. ‘즐겁지 않았다’, ‘활동 당시 자살도 생각했다’, ‘오로지 돈 때문에 탈퇴했다’ 등의 자극적인 기사 타이틀은 누구라도 그를 부정적으로 볼 수밖에 없다.

하지만 현재 한국 언론에서 다루지 않고 있는 진실은 한경이 그렇게 몰상식한 인터뷰만 한 것은 아니란 걸 알게 한다. 한경이 인터뷰한 ‘음악풍운방’의 전체 분량 중 슈퍼주니어 시절에 관한 내용은 오히려 그를 이해하게 한다.


한국 언론이 소개한 한경의 인터뷰 내용 중 ‘자살을 생각할 정도로 고통스러웠다’고 하는 기사의 내용은 “슈퍼주니어를 탈퇴한 결정적 이유가 즐겁지 않아서였다. 회사에 가수가 아닌 연기자가 되고 싶다고 요청했고, 영어 공부도 하게 해달라고 했지만 받아주지 않았다”라고 하며 “자폐증이 생길 것 같았다. 누구는 광고를 찍으러 가고 드라마를 찍으러 가는데 난 왜 안 되는가 싶었다. 오랜 시간 심리 상태가 불안정해졌고 결국 자살을 생각하게 됐다”고 토로했다는 내용을 담았다.

위 기사는 심각할 정도로 한경이 잘못된 생각을 하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허나 그가 인터뷰를 한 내용에서 자살을 거론하기까지의 내용은 기사에서 축약되어 버렸다. 한경 인터뷰 내용이 아닌 기사의 내용을 더 간단히 말하자면, ‘회사가 나의 요청을 들어주지 않아, 심리 상태가 불안정 해 자살을 생각했다’라고 유도가 된다. 이 기사를 본 누리꾼은 당연히 비난할 수밖에 없는 상황.

그러나 그가 한 인터뷰는 이렇게 짧지 않다. 그의 인터뷰는 직업을 선택한 이유는 솔직히 돈이 필요했기 때문이었는데, 초반 생각대로 벌지 못했었다. 2008년 슈퍼주니어M으로 다시 신인의 입장에 서 활동했고, 단련시키는 기분이었다. 중국에서 활동하며 편했다. 단지, 불편한 것 통역의 문제. 멤버들이 중국어를 못하니까, 리더로서 여러 생각을 해야 했고 살펴야 했다. 대화를 할 때도 말이 잘못되지 않게 조심했다는 내용이었다.

이 인터뷰 중 ‘4000위안’을 벌었다는 것이 나왔으나 첫 해 수입을 말한 것이었고, 돈을 벌어 부모님께 보내드려야 하는데 당시 번 돈으로는 그게 힘들었다는 내용이었다. 또한 ‘다른 멤버가 중국어를 못해 피곤했다’는 말은 언론이 잘못 해석해 기사를 낸 것임을 알게 된다.

기사가 공정치 못했던 것은 ‘4000위안’에 대한 기사를 쓰면서도 사장님이 보너스로 각 멤버들마다 150만 원씩 더 준 것과 자신은 150만 원을 더 준 것에 대해서는 쓰지 않았다는 것이다. 한경의 인터뷰를 보자면 이건 원망이 아니라 그 와중에서도 고맙다는 의도의 인터뷰인데, 그 부분을 빠뜨린 것은 누리꾼이 사실을 모르고 한경을 비난할 수밖에 없게 했다.


한경의 기사 중 누리꾼이 그를 비난하는 내용의 또 하나의 기사 내용은 탈퇴하기 위한 과정의 내용 중 자신의 요구를 들어주지 않아 단순히 탈퇴했다는 듯한 뉘앙스의 기사가 문제다.

한경이 한 인터뷰에서는 2008년부터 내가 많이 커졌구나 생각할 정도로 많은 이가 알아보고, 내가 포장되어 있었다. 그러던 와중 친구가 ‘네가 변한 것 같다’, ‘졸부 같다’는 말은 큰 충격이었다고 했다. 그때 당시가 13번째 앨범 Sorry Sorry를 낸 시점이었고, 인기도 지금의 강남스타일 정도였던 시절이었는데, 그 이야기를 듣고 끝났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공부도 하고 싶고, 배우도 되고 싶고, 영어도 하고 싶었다.

하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그는 말했다. 그래서 "나 영화나 연기 못해도 되니까 영어 공부하면 안 되겠냐는 요청도 했고, 당시 슬럼프였던 것 같다. 말하는 것도 싫고, 일도 싫었고… 그러다 보니 자폐증이 있는 것은 아닌가 생각도 했고, 다른 멤버들이 촬영하러 가는데 왜 난 안 되지? 의 생각도 했다." 등의 인터뷰 내용은 뿌리깊은 원망보다는 현실적 답답함을 토로하는 내용의 인터뷰였다.

회사를 그만두기 위해 그가 한 여러 과정의 이야기에는 자신이 무리한 부탁을 한 것도 있었고, 그 당시 그렇게 할 수밖에 없는 심정이 내용에 담겨있다. 모든 게 받아들여지지 않는 상황에서 그가 선택할 수 있던 것은 현실적으로 막혀 있는 부분을 뚫는 것으로, 법적 소송이 있었고, 정당하다 생각하는 대우를 못 받은 면을 앞세워 탈퇴한 내용의 인터뷰는 그가 한 전체 분량의 인터뷰를 보면 이해 못 할 일이 없다.

그러나 한국 대부분 언론의 기사는 자극적인 부분만 떼어 연결했기에, 그 기사를 접한 누리꾼은 분노하는 모습을 보일 수밖에 없다. 한경의 전체 인터뷰는 딱히 비난할 부분은 사실 없었으나, 재단된 기사는 그를 비난케 했다. 누리꾼은 자극적인 기사에 놀아난 것이다.


* 여러분의 손가락 모양 클릭 추천은 저에게 큰 힘을 줍니다. 추천쟁이는 센스쟁이랍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5)

  • 이전 댓글 더보기
  • 한경꺼져
    2013.10.01 22:37

    배신자한경,, 생각할수록 정말 화가 치밀어오른다.. 아무것도 없는 깡촌에서 돈이아니라 가수가 되겠다는 일념하나로 대형회사에서 받아주고 키워주니 연기자? 영어? 웃기고있네 다른멤버들은 씨에프찍고 드라마찍는다고.. 너는 그만큼 비쥬얼이나 능력이 되냐? 못한다고 자폐증 자살? 그래 그냥 죽어버려 병신아 이곳 중국땅에서도 저주를 퍼붓는다!!!

    • '_'
      2013.11.06 23:4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번 달에 내가 본 댓글중에 니가 제일 웃긴다. 니가 왜 화가 치밀어 올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배신은 믿어봤거나 좋아해봤던 사람들한테 해당하는 말이지 너처럼 '아무나 걸려라 존나게 물어뜯어주마'하는 놈들이 무슨 '배신'을 당해?

    • ?
      2013.12.17 19:16

      한경꺼져 이님은 왜 저렇게 오바액션이 심하지? 님 할일이나 잘하세효`;

  • 간만에 궤변같은 소리 듣네
    2013.10.01 23:48

    이 글이야말로 너무나도 편향적으로 써진 것 같은데요.
    심지어 이글에서도 한경은 자기가 하고 싶은거 안해주니까 소송을 걸어서 탈퇴한 것으로 끝맺어지는군요. 세상에 아이돌멤버들 중 자기맘대로 활동못하게 했다고 소송거는 사람이 어딨습니까? 자세한 사정은 회사와 본인이 알겠지만 이건 정말 말도 안되는 헛소리네요.

    • '_'
      2013.11.06 23:47

      한경 쉴드를 떠나서,
      '세상에 아이돌멤버들 중 자기맘대로 활동못하게 했다고 소송거는 사람이 어딨습니까?' 부분은 진짜 님이 틀린 게
      님 말대로라면 아이돌 멤버는 자기가 하고싶은 거 회사에 피력할 권리가 없다는 겁니까. 그냥 회사가 시키는 대로만 해야되는 거네요. 그렇게 한 오년 병풍 멤버로 머릿수만 채우면서, 남들은 스펙쌓고 미래 준비할 시기동안 잘나가는 멤버들한테만 모든 기회를 다 뺏기고 허송세월 하다가 끝내야하는 거네요. 그렇게 해체 뒤에도 잘나가는 멤버들만 밥 벌어먹고 살아가는 거죠.
      '간만에 궤변같은 소리 듣네'는 내 대신에 얘기해주는 거 맞지요?

  • ㅁㄴㅇㄹ
    2013.10.02 00:12

    누구는 토크쇼에서 안좋았던 기억 얘기하면서 울컥하니까
    그거보고 악만 남았네 보기 불편했네 하면서 까대던 놈이
    이딴글 싸제끼는거 보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기가 찬다 진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블로거들 수준 ㅉㅉㅉㅉㅉ

  • 인터뷰한내용그대로
    2013.10.02 01:29

    그대로 받아드리는게 맞는듯, 각자 개인차는 있겠지만. 뭐가 맞다 틀리다말은 하는게 아닌거같으네요, 큰타이틀만보고 근거없이 한경을 비하하면 안되지만, 그의 행동이 옳았다고 말할순 없는듯

    • '_'
      2013.11.06 23:50

      저도 한경이 옳았다고는 생각 안해요,
      하지만 그로서는 최선의 선택이었겠거니 하고 그냥 그렇게 믿어주는게 제가 슈주 팬으로써 한경에게 할 수 있는 마지막 응원이 아닌가 싶네요. 모쪼록 앞으로 잘 되길 바라는데.

  • 질문
    2013.10.02 06:22

    혹시 글쓰시는분 조선족이거나 화교세요? 그냥 궁금해서 여쭤봅니다.

  • 2013.10.02 10:13

    음...인터뷰 기사라는게 그래서 무서운 거 같네요....

  • ㅇㅇ
    2013.10.02 14:00

    영상을 직접 본 나로서는 자신이 간첩같이 소송을 준비했다고 웃으며 말하는 데에서 소름이 돋았다. 한경을 중심으로 돌아가던 유닛 슈퍼주니어 엠은 활동중에 날벼락맞아서 위기에 놓이고, 한경을 진정한 친구라고 믿었던 김희철은 우울증까지 걸렸었다. 그 모든 게 그의 웃음을 보면서 절대 좋게 볼수가 없겠더라...

    • 찐꼬
      2013.12.15 22:19

      님 댓글 공감되네요 이해는 되지만 8년간팬으로써 배신감이 드는건 어쩔 수가 없네요..

  • 2013.10.02 17:28

    팬인 저도 지쳐서...
    그리고 아무리 이런들 중국에서 잘나가는 한경이한테 실질적인 피해는 입히지 못한다는 생각에 해명은 커녕 그냥 방치하고 있는 이 와중에도..
    바른 소리를 해주시는 분이 있네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퍼갑니다.

  • 2013.10.04 14:55

    안녕하세요. Daum view입니다.
    축하합니다. 2013년 10월 1주 view어워드 '이 주의 글'로 선정되셨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부탁드리며, view 활동을 응원하겠습니다. ^^
    고맙습니다.

    ☞ view 어워드 바로가기 : http://v.daum.net/award/weekly?week=2013101
    ☞ 어워드 수상 실시간 알림을 설정하세요 : http://v.daum.net/link/47671504

  • coma
    2013.10.05 22:48

    글 잘 읽고 가요 :) 있는 그대로, 생각하시는대로 글을 작성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올ㅋ
    2013.10.06 16:55

    슈주팬들이 몰려와서 엄청 성토하는 댓글 달았는데 Daum View에서 10월 1주 어워드 '이 주의 글'로 선정되었다고 축하하는 댓글 한방으로 물 먹임. 올ㅋ

  • ㅋㅋㅋㅋ
    2013.10.11 00:22

    역시 변함이 없네. SM 골수 안티 다운 글 썼네, 당신.
    그냥 낄낄낄 웃어줄께. 불쌍한 놈. 잘 살아라.

  • 슴레
    2013.10.13 23:17

    지금 재방보고있는데 힘든부분은 이해가가지만 회사뒤통수친건맞네^^

  • 박지영
    2013.10.22 22:17

    사람이 잘모르면서 누군가를 평가한다는 것은 잔인한일입니다.
    한경인터뷰에 대해 가장 진솔한 글이였던것같습니다.
    그리고 슈주팬들은 팬카폐가서 떠드실게여..

    • '_'
      2013.11.06 23:52

      저도 슈주 팬인데요,
      박지영 님 말씀이 백번 옳아요.
      12슈주 팬들이 제발 이 말 좀 새겨들었으면 좋겠는데.

  • 2013.11.03 23:32

    글쓴이 님아 좀 알고 씨부리죠? 한경은 탈퇴 안했어요; 슈주는 영원히 13명임 제가 슈주 팬은 아닌데 좀 알고 씨부리시라고요 탈퇴는 무슨 ㅋ

    • '_'
      2013.11.06 23:53

      탈퇴는 했지만
      한경인 여전히 슈주고 슈주는 여전히 13명+2명입니다.

  • ㅋㅋ
    2013.11.16 04:38

    그저 웃지요.

  • 2014.01.11 07:26

    근데 한경은 왜 장례식에 안옴?

  • 357
    2014.01.27 22:15

    인터뷰직접봐보세요.. 간첩처럼 소송준비 했다고 하면서 웃는 부분이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되지 않고 무섭네요..

    • ㅇㅋㅇ
      2014.03.10 23:30

      내가 간첩이라도 된것같았다 라며 윳는 부분이 님이 말한 그런 웃음이 절대 아니었는데 매도하시네요. 지금은 웃으며 말하지만 그땐 힘들었어 정도의 뉘앙스인데...

    • ㅇㅇ
      2015.04.23 06:32

      아니 그럼 소송을 어떻게 준비하나요?? 님은 회사 나갈때도 그러 몰래 준비하지 티내며 준비하나요?? 회사 나갈려고 다른 회사 알아볼 때도 그걸 다른 사람들 모르게 조용히 알아보고 준비하죠. 똑같은 겁니다.

  • ㅇㅇ
    2014.01.29 11:17

    위에 분들은 전부다 슈퍼주니어에서 인기멤버만 좋아해서 이 상황을 이해못하는건가...
    인원많은 그룹일수록 비푸쉬멤버들은 개인스케줄은... 불러주는사람들도 별로 없고 힘들어요. 슈퍼주니어가 인원이 많으니까 반이상은 생각이 바로 안나서 묻힌 멤버들인데 솔직히 한경입장에서는 비푸쉬멤버에 속해서 얼마나 힘들었겠어요?ㅋ 인기멤버들은 불러주는데가 많은데.

  • ㅇㅇ
    2015.04.23 06:33

    슈주 팬도 아니지만 그냥 적습니다. 다들 한경 까기 바쁜데 솔직히 그 당시 외국인 관련 법이 미비해서 한경이 활동하는데 제약이 많았습니다. 본문에도 나오는데 뭐 누구는 활동하러 나가는데 자기는 숙소에 있고 그런 얘기 나오는거 보면 차별 받은거죠. 그러니 나갈만 했죠.

    그 당시 외국인 멤버의 방송 출연은 많은 제약이 있었습니다. 광고 촬영도 그렇고 한경은 충분히 나갈만 했죠. 굳이 돈 때문에 나간건 아니죠. 많은 분들이 잘못 알고 있는 부분입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