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컴백. 힘들어했던 멤버, 팬 모두가 행복해할 소식

그룹 위너의 컴백이 임박했다는 소식이다. 현재 뮤직비디오를 촬영 진행 중이라는 소식에 팬들의 반가움과 기대감은 그 어느 때보다 높다.

그간 위너는 많은 일을 겪었다. 남태현의 심리적 방황과 아픔에, 본인이나 멤버 모두가 마음 아파했던 건 그들의 팬이나 그 너머 대중도 아는 사실.

매번 기회는 와야 하나 팬의 바람대로 기회가 오지 않았던 YG엔터테인먼트의 아픈 보석함 속 보물이었던 그룹 위너.



그렇다고 해서 YG엔터테인먼트가 그들을 안 좋게 대했다는 것은 아님을, 이제는 팬들도 아는 상태다. 남태현이 아프다는 것을 몰랐을 때 느꼈을 오해였지만, 소식이 알려지고 이젠 같이 아파하며 이해하는 상황이다.

팬들이나 대중이나 대부분 그들이 잘 되길 바라고 있는 상황 속. 그들은 계속해서 곡 작업을 했고, 언제일지 모를 컴백에 마음 졸였던 사실은 <꽃놀이패>에 출연하는 강승윤에게도 어렴풋이 느꼈던 대목일 게다.

강승윤은 <꽃놀이패>에서 유일하게 활동하는 프로그램이라 설렌다는 말을 했고, 그래서 더 열심히 하려 한다는 다짐을 보였다.

송민호 또한 아이콘 바비와의 콜라보나 가끔 예능에서 단타로 보이긴 했지만, 팬들이 꾸준히 만날 기회는 많지 않았다. 다행히 나영석 PD의 <신서유기>에 캐스팅돼 독특한 매력을 보이기 시작했지만, 음원 발표를 기대하는 팬은 많았다.


팬과 대중의 갈증이 심해질 때쯤 예능 활동을 시작한 강승윤과 송민호의 모습은 그나마 작은 위로를 줬기에 팬도 오해를 풀었지만, 여전히 갈증은 있었던 게 사실이다. 게다가 멤버 김진우와 이승훈에 대한 궁금증도 더했던 게 사실이다.

그러나 14일 그룹 위너가 컴백을 위한 뮤직비디오를 극비리에 촬영한다는 소식이 알려지고 팬들의 반가움은 최고점에 이르렀다.

이제 모두를 볼 수 있다는 기대감이 더욱 커졌기 때문이다. 아직 컴백일이 확정되지 않았지만, 뮤직비디오를 촬영한다는 소식만으로도 팬은 안도할 수밖에 없다.

무엇보다 이 소식은 마음 졸이고 있던 불안감을 해소해주는 소식이기에 팬들은 두 손 들어 반기는 분위기다. 왜 그렇지 않겠는가! 그만큼 오래 기다렸는데.


YG엔터테인먼트에서 유난히 운이 없었지만, 이제 그들에게도 운이 올 차례다. 예능을 시작으로 앞으로 계속해서 만나볼 수 있다는 것은 팬에겐 만족감일 것이다.

빅뱅도 이젠 군대를 가야 할 시기에 YG엔터테인먼트를 이끌어 갈 보이 그룹은 위너와 아이콘인 상황.

그들에게 기대하는 건 독특한 그들의 매력과 실력이 있다는 점이고, 그 매력이 좀 더 대중에게 알려질 기회는 찾아오기에 이제 그들도 대중도 기대해 볼 만하다.
* 여러분의 공감 클릭과 블로그 후원은 힘이 됩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winner
    2017.02.05 19:11 신고

    길가다가 잠시 들릅니다~ 뮤직비디오를 촬영 중이라니!!!! 벌써부터 기대되네요ㅠ
    데뷔과정부터 지켜본 인서로서, 제발 이젠 좀 위너가 꽃길만 걸었으면 좋겠네요 ㅠ

  • 방빅위아블
    2017.03.12 21:25 신고

    인서로써 진짜 반갑네요...태현이 탈퇴하고 팬들도 위너도 마음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였는데...빨리 보면 좋겠네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