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분쟁 중인 LM엔터 주장. 이해가 안 된다

LM엔터테인먼트 측이 억울하다며 밝힌, ‘(강다니엘 측이)공동사업 계약서 위법하게 입수한 것. 법적 조치 예정이다’라는 말. 이 말을 이해할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이 말이 이해가 안 되는 이유는 계약에 임하는 아티스트 당사자가 사전 동의를 하지 않았다는 소리로 들리기 때문이다.

본인이 빠진 계약이란 것은 공동사업을 위한 계약이라고 해도 법적으로 온전히 구속력을 갖기 어렵다.


LM엔터 측이 주장한 내용 중 강다니엘 측이 공동사업에 관한 계약에 대해서 미리 알았다고 주장하고 이제와 발뺌한다는 식의 주장이라면, 적어도 ‘위법하게 계약서를 입수’할 수는 없는 노릇이기에 더욱 궤변으로 들린다.

아티스트가 사전동의를 통한 계약을 했다면 그의 동의 사인이 있는 계약서라도 있어야 하고, 동의를 했다면 위법하게 계약서를 입수한다는 주장은 맞지 않다.

강다니엘과 윤지성을 LM엔터테인먼트가 매니지먼트를 하려 했다면, 공동사업을 통한 제3자로의 음반 제작 및 유통권이나 공연사업권 등을 일체 행사할 수 있는 권한을 넘겨주는 것은 상식에도 맞지 않기에 LM 측을 두둔하기 어렵다.

또 LM 측이 MMO엔터테인먼트로부터 받은 투자금을 강다니엘과 윤지성의 연예활동을 위해 사용했다고 하지만, 계약은 2월 1일부터였고, 이후 분쟁 기간이었기에 투자금을 사용했다는 것도 쉽게 이해하긴 어려운 일이다.

윤지성이야 글로벌 팬미팅 투어 등 활동하는 부분도 보였지만, 강다니엘은 워너원 이후 일체 활동이 없어 대중의 갈증을 샀고 그래서 대중은 더욱 이해하지 못한다는 반응이다.


기획사가 공동사업을 통한 투자금을 받고 일부 사업권을 양도할 수 있는 권한은 당연히 가질 수 있지만, 그 역시 아티스트 측과의 동의가 있어야 하기에 권한만을 주장해선 아티스트 본인과 대중을 이해시킬 수 없다.

대중이 더욱 이해할 수 없다고 하는 건 강다니엘 측이 밝힌 내용 때문이기도 하다. LM으로부터 권리를 양도받은 제3자가 전속계약 기간인 5년 동안 강다니엘의 음악 콘텐츠 제작 및 유통권, 콘서트 및 해외 사업권, 연예활동에 관한 교섭권 등 핵심 권리를 모두 독점적으로 행사할 수 있다는 내용은 엽기적인 계약 내용이기에 이해해 주긴 어렵다.

일시적 양도란 건 계약 기간의 ‘일부’를 말하는 것. 거의 모든 기간 모든 권한을 주는 것은 누구도 이해하기 어렵기에 강다니엘 측의 반발이 이해 갈 수밖에 없다.

일반적으로 투자를 받고 협업을 한다고 하면 건 별 협업을 말하고, 영구적이 아닌 일시적 계약이라 여길 수밖에 없기에 5년 권한 양도는 무리라 여길 수밖에 없는 것이다.


강다니엘 측이 초반 위 사실을 일부 미리 파악을 하고 있었다고 해도 본인이 직접 동의를 하지 않은 사안이라면 LM측은 법적으로 불리할 수밖에 없다. 나도 모르는 계약이 있었던 것을 알았다고 해도 회사가 일방적으로 한 양도 계약이라면 무단으로 추진한 계약이기에 반발하는 것은 당연하다.

분쟁 초반 개인의 소셜네트워크 계정을 내주지 않는 등. 아티스트의 권리를 대부분 양도하는 행위에 대해서 아티스트의 충분한 동의 없이 추진했다는 점은 그 본인 및 대중에게도 질타를 받을 일이다.

독자적 매니지먼트가 어려운 기획사라면 뭔 의미가 있을지. 지켜보는 입장에서도 답답할 노릇일 게다.

<사진=JTBC, CJ ENM>

* 여러분의 공감(하트) 추천은 큰 힘이 됩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1)

  • 멍뭉이조아
    2019.03.28 03:04

    핵심쟁점과 이면계약의 모순을 정확히 짚은 기사 잘 봤습니다. 기레기시점이 아닌 객관적 상식적으로 작성된 기사다운 기사네요. 이런 기사는 왜 포털에 올라가지 않는 거죠ㅜㅜ

  • 2019.03.28 03:57

    비밀댓글입니다

  • 녤사랑
    2019.03.28 07:50

    거지같은 소속사 언플만 가득한데 오랜만에 사이다글 읽고 갑니다 힘없는 아티스트 혼자 묵묵히 싸워가는 모습을 응원밖에 할수 없는 팬으로써 악덕소속사 제발 없어지고 벌받았으면 좋겠네요

  • 다니엘꾸는녤
    2019.03.28 07:58

    정말 딱 객관적인 입장에서
    조목조목 잘 짚어주셨네요
    언플로만 밀어부치면
    지쳐서 원하는대로 될 줄알았던 소속사
    강다니엘은 똑똑한 사람입니다
    부당함에 당당히 맞서는
    용기있는 아티스트
    저는 그 용기를 너무나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 다니야러브해
    2019.03.28 09:02

    기사다운 기사 감사합니다~ !!! 복붙이나하는 기레기님들의 성의없는 기사만 보다가 청정지역에서 숨쉬는듯한 명쾌한 말씀 큰 힘이 될 것 같네요

  • 프린
    2019.03.28 09:06

    이런 기사를 내주시는 기자님도 계신다니ㅜㅜ 진짜 눈물납니다ㅜㅜㅜ 객관적인 기사 오랜만이라ㅜㅜ
    강다니엘을 믿고 기다리고 있습니다^^

  • 슈비
    2019.03.28 09:26

    양아치녀석들이 멍청해서 그나마 다행이네요. 언플이랍시고 하는게 다 자승자박.

  • 건망고
    2019.03.28 10:12

    핵심을 집어주신 글 잘 봤습니다. 부당함에 맞서는 아티스트 강다니엘 정말 멋집니다.

  • 제제61
    2019.03.28 13:49

    한국 연예사업이 이런 기획사들로 인해 아직도 저 평가 받을수 밖에 없는 구나 생각하니 안타깝네요..
    주먹구구식 인정에 호소하는 사업 아닐까 생각합니다. 요즘 이런 계약이 아직도 가능하다는게 웃음이 나오네요ㅜㅜㅜㅜ
    참으로~시간낭비 인것 같네요..좋은 지적 날카로운 비판 자~~알~~읽고 갑니다...^^

  • 빛난다녤
    2019.03.28 23:48

    빨리 우리 연예계도 이를 계기로 갑질로 인해 피해를 겪는일이 줄어들길 바래봅니다 용기를 내준 강다니엘 화이팅 입니다

  • 군고구마
    2019.03.31 11:34

    글쵸! 이거죠!
    어느 연예인이라도 일을 이런식으로 하는 소속사를 그냥 두긴 힘들죠.
    소속사 연예인이 자기 물건도 아니고 사람 우습게 본 것!
    진짜 소송이고 뭐고 엘엠은 조금이라도 양심이 남아있다면 다니엘을 자유롭게 풀어주시오!

Designed by JB FACTORY